전체뉴스 61-70 / 9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승호·주원·연우진·임시완, 한복美가 기다려진다

    ... 희망이 되어주고, 사랑하는 여인을 위해 죽음을 각오하고 진격한다. 유승호는 “탄탄한 대본과 매력적인 이선 캐릭터에 매료되었다”고 밝혔다. 유승호는 유독 사극과 인연이 깊다. 드라마 '왕과 나',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아랑 사또전'에 출연했던 그는 군 제대 후 영화 '조선마술사'와 '봉이 김선달'에 연달아 출연했다. '군주' 제작진은 “풍부한 사극 경험이 있는 유승호가 이선 역할을 200% 소화할 수 있는 배우라 확신했다”며 “2017년 가장 빛나는 ...

    텐아시아 | 2017.04.21 07:02 | 조현주

  • 박민영 연우진 이동건 `흑역사 vs 베스트` 미리 본 한복자태

    ... 드라마 `낭랑 18세` 때 전통 혼례 장면으로 한복을 입은 바 있다. 당시 그는 현대극 특성상 짧은 머리 위에 관모를 써 다소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보였다.반면 연우진과 박민영은 사극에 출연한 바 있다. 연우진은 지난 2012년 `아랑사또전`에서 주왈 역을 맡아 한복 자태도 잘 어울린다는 평을 받았다.박민영은 말할 것도 없다. `성균관 스캔들`에서 남장 선비를 연기한 데 이어 `구미호` `닥터 진` 등에서 고운 한복 자태를 선보였다. 한복 자태도 더할나위 없이 어울리는 ...

    한국경제TV | 2017.04.06 11:33

  • thumbnail
    '백년손님' 노희지 남편은 사기캐 "필리핀서 사업…재력가에 훈남"

    ... 사업을 했지 않냐"면서 재력을 언급했다. 이에 노희지는 "그렇다"면서 "돈 많이 벌었었지"라고 대답했다. 한편 노희지는 1993년 MBC '뽀뽀뽀'로 데뷔한 후 EBS '노희지의 꼬마요리'를 진행하며 스타덤에 올랐다. 성인이 된 후 '주몽', '아랑사또전' 등에 출연한 바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16.11.25 09:37 | 김예랑

  • thumbnail
    '군주', 유승호♥김소현에 거는 기대

    ... '군주' 첫 촬영을 앞두고 유승호는 캐릭터 분석에 돌입하는 것은 물론, 몸만들기에 열중하는 등 캐릭터 준비에 공을 들이고 있다. '군주' 제작사 측은 유승호에 대해 “'왕과 나'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무사 백동수' '아랑사또전' 등 풍부한 사극 경험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세자 역할을 200% 소화할 수 있는 배우라 확신한다”면서 “연기 변신을 앞두고 철저히 준비하고 있는 만큼 좋은 성과를 얻어 2017년 가장 빛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

    텐아시아 | 2016.11.12 12:37 | 조현주

  • thumbnail
    [달의 연인 종영②] 소해커플, 부정할 수 없는 '케미'

    ... 더 안타깝고 절절한 커플로 기억에 남게 됐다. 이준기는 얼굴만 봐도 한복을 입은 모습이 쉽게 떠오르는 사극 전문 배우다. 영화 ‘왕의 남자’를 시작으로 드라마 ‘일지매’·’아랑사또전’·’조선총잡이’·’밤을 걷는 선비’에 이르기까지, 여러 편의 사극을 대표작으로 남겨 이번 ‘달의 연인’ 출연도 기대를 모았다. 배우 이준기, 이지은 / ...

    텐아시아 | 2016.11.02 07:07 | 김유진

  • thumbnail
    '꼬마요리사' 노희지, 세 살 연상 일반인과 웨딩마치

    ... 몇 달 전부터 SNS 등을 통해 결혼을 준비 중임을 알린 바 있다. 1993년 '뽀뽀뽀'로 데뷔한 노희지는 EBS ‘노희지의 꼬마요리’와 MBC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 등에 출연했으며, MBC 사극 '주몽',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 등을 통해 연기자 활동을 이어갔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16.10.29 19:43

  • thumbnail
    '꼬마 요리사' 노희지, 새신부 됐다..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

    ... ‘뽀뽀뽀’로 데뷔했다. 1994년 EBS ‘노희지의 꼬마요리’와 MBC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의 ‘요리조리’ 코너에 출연해 인기를 끌었다. 성인이 된 후에는 MBC 사극 ‘주몽’,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에 출연하며 배우로 활약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텐아시아 | 2016.10.29 17:37 | 김유진

  • thumbnail
    왕의 남자, 황제가 되다… 이준기 10년史

    ... 장난스럽게 때론 정의의 사도로 자유 자재로 변신해 놀라움을 자아내게 했다. 또한 이준기의 열정이 심금을 울렸으며 도탄에 빠진 백성들을 대변하는 그의 영웅적 행보가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선사했다. ◆ 귀신과 사랑에 빠진 사또 '아랑사또전' 은오 ‘아랑사또전'에서는 사또로 신분 상승을 꾀했지만 서얼이라는 출생의 한계가 은오를 아프게 했다. 군 복무 마친 후 드라마로 돌아온 그는 더욱 성숙한 연기를 펼쳤고 귀공자스러운 은오를 완벽하게 소화해 이준기의 귀환을 ...

    텐아시아 | 2016.10.24 17:55 | 손예지

  • 유승호, `군주-가면의 주인` 출연 확정..1년 만에 복귀

    ... 예정이다.'군주' 제작진은 “드라마, 영화 섭외 0순위 유승호는 20대 남자배우 중 최고의 스타성과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로 연기에 임하는 자세와 각오 또한 남다르다. '왕과 나'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무사 백동수' '아랑사또전' 등 풍부한 사극 경험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세자 역할을 200% 소화할 수 있는 배우라 확신한다. 연기 변신을 앞두고 철저히 준비하고 있는 만큼 좋은 성과를 얻어 2017년 가장 빛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유승호에 대한 두터운 신뢰를 ...

    한국경제TV | 2016.10.12 10:38

  • thumbnail
    유승호, 왕세자로 돌아온다...'군주' 출연 확정

    ... '군주' 제작사 측은 “드라마, 영화 섭외 0순위 유승호는 20대 남자배우 중 최고의 스타성과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로, 연기에 임하는 자세와 각오 또한 남다르다. '왕과 나'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무사 백동수' '아랑사또전' 등 풍부한 사극 경험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세자 역할을 200% 소화할 수 있는 배우라 확신한다. 연기 변신을 앞두고 철저히 준비하고 있는 만큼 좋은 성과를 얻어 2017년 가장 빛나는 배우가 될 것”이라며 유승호에 대한 두터운 신뢰를 ...

    텐아시아 | 2016.10.12 08:13 | 현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