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5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ILO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청년 근로자 6명 중 1명 실직"

    ... 시간이 약 4.8% 감소했다. 이는 주 48시간 근로를 가정했을 때 정규직 약 1억3천500만 명의 노동 시간과 맞먹는 것이다. 2분기에는 정규직 3억500만 명분에 해당하는 근로 시간이 단축될 것으로 추산됐으며, 지역별로는 아메리카(13.1%), 유럽 및 중앙아시아(각각 12.9%)의 근로 시간 손실이 가장 큰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적극적으로 검사와 추적을 시행한 국가에서는 근로 시간이 평균 50% 정도 덜 단축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는 노동 시장 ...

    한국경제 | 2020.05.27 22:21 | YONHAP

  • 버핏이 버린 은행株의 재발견?…"금리 인하 우려 줄어 저평가 매력"

    ...5%), 기업은행(4.46%), 우리금융지주(4.11%) 등도 같은 기간 주가가 크게 올랐다. 미국 증시에서도 은행주는 강세를 보였다. 26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골드만삭스는 8.96% 급등했고 웰스파고(8.65%), 뱅크오브아메리카(7.15%), JP모간(7.06%) 등 다른 대형 은행주도 7% 이상 상승했다. 미국 은행주는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된 지난 3월부터 큰 폭으로 하락했다. 경기 악화에 따른 채무불이행 사태에 대비해 대규모 대손충당금을 쌓으면서 ...

    한국경제 | 2020.05.27 17:45 | 오형주

  • thumbnail
    호텔 빈 방 줄고 주택거래 회복…"美 경제가 꿈틀댄다"

    ... 것”이라고 주장했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은 “오는 3분기는 분기 단위로 역대 최고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하반기엔 초고속 성장을 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신중론도 만만치 않다. 뱅크오브아메리카의 5월 펀드매니저 설문에서는 응답자의 10%만이 ‘V’자형 경기 회복을 예상했다. 4분의 3은 ‘U’자 혹은 ‘W’자형 회복을 점쳤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날 “미 ...

    한국경제 | 2020.05.27 17:21 | 김현석

  • thumbnail
    "디지털·공급망 재편·온택트가 대세…韓 소·부·장 기업엔 기회"

    ...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미국 정부는 코로나19 대응책과 경기부양책을 발표하면서 미국 기업의 국내 복귀(리쇼어링)를 유도하기 위해 제조업 지원에 6000억달러(약 740조원)를 배정하고 국립제조원을 신설한다고 발표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가 발표한 글로벌 기업의 리쇼어링 수요 조사에 따르면 반도체, 첨단장비, 소비재 등에서 중국에 의존하던 공급망을 다른 나라로 전환하겠다는 의사가 두드러졌다. 닉 비야스 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USC) 교수는 “향후 글로벌 공급망의 ...

    한국경제 | 2020.05.26 17:47 | 최만수

  • thumbnail
    "딱 몬스타엑스의 색"…더 강렬해진 에너지 품고 세계로 '판타지아' [종합]

    ... 1위, 미국 빌보드 200 5위까지 유의미한 결과들을 만들어낸 몬스타엑스이기에 이번 컴백에도 음악 팬들의 지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중이다. 이들은 미국 ABC 채널 '지미 키멜 라이브', '굿모닝 아메리카', 미국 NBC 채널의 '엘렌 드제너러스 쇼'와 '틴 초이스 어워즈', '아이하트라디오 뮤직 페스티벌', '라이브 이즈 뷰티풀 페스티벌’에 잇따라 출연하며 ...

    HEI | 2020.05.26 17:01 | 김수영

  • thumbnail
    탐앤탐스, 여름 시즌 '쏘우 베슬 텀블러' 출시

    ... 검증된 친환경 원료를 사용하는 것 역시 장점이다. 또한 이중 단열 및 진공 처리된 내외벽 공간으로 보온 및 보냉력이 뛰어나다. 탐앤탐스는 새로운 텀블러 출시 기념으로 5월 말까지 자사몰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탐앤탐스몰에서 NEW 쏘우 베슬 텀블러 주문 시 정가에서 10% 할인되며 배송료가 무료다. 또한 자체 멤버십 어플리케이션 마이탐 무료 아메리카노 앱 쿠폰을 함께 증정한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조세일보 | 2020.05.26 15:36

  • thumbnail
    서울교육청 도서관 6월 재개관…다양한 인문강좌 진행

    서울시교육청 소속 도서관과 평생학습관은 6월 재개관을 맞아 '2020년 서울교육형 도서관대학' 프로그램과 다양한 인문강좌를 개설한다고 26일 밝혔다. 6월에는 ▲ 고척도서관-영화로 읽는 라틴아메리카(6.2∼30/ 매주 화)를 시작으로 ▲ 도봉도서관-아트 인문학으로 만나는 스페인(6.9∼7.7/ 매주 화) ▲ 송파도서관-근현대건축과 도시의 흐름과 풍경들(6.4∼25/ 매주 목) ▲ 마포평생학습관 아현분관-매직로드 ...

    한국경제 | 2020.05.26 12:01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여자축구 남미 정상 이끈 바다오 감독 타계

    ... 차례 남미 정상에 올려놓은 오스왈도 알바레스(일명 바다오) 감독이 26일(한국시간) 암으로 숨을 거뒀다. 향년 64세. 바다오 감독은 2014~2016년, 2017~2019년 두 차례 브라질을 지휘하며 남미 최강을 가리는 코파 아메리카 대회에서 두 차례(2014년·2018년) 정상에 올려놓은 명장이다. 2015년 판아메리칸(팬암·범미주대륙) 게임에서도 브라질을 정상으로 인도했다. 브라질을 이끌고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월드컵에도 두 차례 도전했으나, 2015년 ...

    한국경제 | 2020.05.26 11:46 | YONHAP

  • thumbnail
    한국전쟁 발발 70주년에 되돌아보는 냉전의 역사

    ... 가로막았다는 것. 현지 엘리트는 자신들이 설정한 목표가 매우 필요하며 윤리적이라고 확신했다. 저자는 "냉전기 두 초강대국은 현지 엘리트가 매력을 느낀 진보에 대한 윤리적 강박 관념을 공유했다"고 밝힌다. 이 책은 1914년까지 아메리카 대륙에서 이뤄진 미국의 팽창과 1917년의 러시아제국 등장, 1960년대 인도차이나 전쟁, 니카라과 혁명과 콘트라 전쟁에 이르기까지 냉전의 역사를 차례로 들여다보게 한다. 18세기부터 1960년대까지를 다룬 전반부가 미국과 소련 ...

    한국경제 | 2020.05.26 11:06 | YONHAP

  • thumbnail
    스타벅스, 티바나 특화 음료 판매 매장... 리저브바 52곳으로 확대

    ... 20% 이상의 판매 성장을 꾸준히 이어오면서 티 음료를 선호하는 20-30대 고객층이 늘어나고 있다. 2016년 출시한 스타벅스의 대표적인 티 베리에이션 음료인 '자몽 허니 블랙 티'는2019년 한 해 동안 20대 고객층이 아메리카노와 카페라떼를 제외하고 가장 많이 주문한 음료를 기록했다. 이는 트렌드에 민간함 20대 고객층이 전통적인 티와 색다른 재료들이 어우려져 개성적인 풍미를 내는 티 베리에이션 음료를 선호하고 건강을 추구하는 웰빙 트렌드와 함께 커피와 ...

    조세일보 | 2020.05.26 1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