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본 내년도 정부예산 요구액 7년 연속 100조엔대

    ... 경비의 요구액에는 상한을 두지 않겠다는 예산 편성 지침을 발표했다. 각 부처는 이 기준에 맞춰 9월 말까지 내년도 예산을 요구하고, 재무성은 이를 취합해 전체 정부 예산안으로 만들어 내년 초 국회에 제출하게 된다. 교도통신은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가 재정지출 확대 기조로 추진한 정책인 '아베노믹스' 계승을 내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내각이 국가재정이 어려운 상황에서 처음 편성하는 예산안을 통해 독자적인 색깔을 어떻게 드러낼지 주목된다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0.09.27 09:07 | YONHAP

  • thumbnail
    日 스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방침 "최대한 빨리 결정"

    ... 이에따라 후쿠시마 원전 앞바다에 오염수를 방류하는 방식이 유력한 상황이다. 일본 정부는 최종 보고서가 나온 뒤 이해 관계자들의 의견을 듣는 행사를 여러 차례 열었지만, 해양 방류에 부정적인 의견이 많았다. 이런 상황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가 갑작스럽게 물러나면서 처분 결정이 표류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적지 않았다. 그러나 스가 총리가 이번에 가능한 한 조속히 결정하겠다는 뜻을 밝힘에 따라 조만간 결론이 날 것으로 보인다. 스가 총리는 ...

    한국경제 | 2020.09.26 16:41 | YONHAP

  • thumbnail
    취임 후 첫 지방출장으로 후쿠시마 간 日 스가 총리

    ... 사고가 발생한 지역이다. 스가 총리는 취임 10일 만인 26일 후쿠시마현을 방문해 동일본대지진 당시의 피해 지역 등을 시찰하고 후쿠시마 제1원전 구내를 직접 둘러봤다. 일본 총리가 후쿠시마 제1원전을 찾은 것은 지난해 4월 아베 신조 전 총리가 방문한 후 1년 5개월 만이다. 스가 총리 본인이 이곳을 찾은 것은 대지진 이후 처음으로 알려졌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도쿄전력 간부로부터 폐로 작업 진행 상황과 원전 오염수(일본 정부는 처리수라고 지칭)에 ...

    한국경제 | 2020.09.26 16:15 | 오정민

  • thumbnail
    日 스가 총리, 취임 후 첫 지방출장으로 후쿠시마 갔다

    ... 폐로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스가 총리는 취임 10일 만인 이날 후쿠시마현을 방문해 동일본대지진 당시의 피해 지역 등을 시찰하고 후쿠시마 제1원전 구내를 직접 둘러봤다. 일본 총리가 후쿠시마 제1원전을 찾은 것은 작년 4월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가 간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또 스가 총리 본인이 이곳을 찾은 것은 대지진 이후 처음으로 알려졌다. 스가 총리의 이날 방문에는 히라사와 가쓰에이(平澤勝榮) 부흥상과 우치보리 마사오(内堀雅雄) 후쿠시마현 ...

    한국경제 | 2020.09.26 15:28 | YONHAP

  • thumbnail
    日 스가, 첫 국제무대 연설서 "北 김정은 무조건 만나겠다"

    ... "조건을 붙이지 않고 김 위원장과 만날 용의가 있다"면서 "일조(북일) 간에 성과 있는 관계를 수립해 가는 것은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북한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신조 전 총리와 같이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내세워 김 위원장과 조건 없는 회담을 하겠다는 입장을 수시로 밝혀왔고, 이를 유엔 무대에서 다시 천명했다. 북한은 일본 정부가 미해결 상태라고 주장하는 납치 피해자 12명 중 ...

    한국경제 | 2020.09.26 09:26 | 오정민

  • thumbnail
    日 스가 “납치문제 해결 위해 北 김정은 만날 것”

    ... 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조건을 붙이지 않고 김 위원장과 만날 용의가 있다"면서 "일조(북일) 간에 성과 있는 관계를 수립해 가는 것은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북한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와 마찬가지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내세워 김 위원장과 조건 없는 회담을 하겠다는 입장을 수시로 밝혀왔는데, 이를 유엔 무대에서 다시 천명했다. 그러나 북한은 일본 정부가 미해결 상태라고 주장하는 ...

    한국경제TV | 2020.09.26 09:03

  • thumbnail
    日스가 "납치문제 해결 위해 北 김정은 위원장 무조건 만나겠다"

    ... "조건을 붙이지 않고 김 위원장과 만날 용의가 있다"면서 "일조(북일) 간에 성과 있는 관계를 수립해 가는 것은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북한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와 마찬가지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내세워 김 위원장과 조건 없는 회담을 하겠다는 입장을 수시로 밝혀왔는데, 이를 유엔 무대에서 다시 천명했다. 그러나 북한은 일본 정부가 미해결 상태라고 주장하는 ...

    한국경제 | 2020.09.26 07:47 | YONHAP

  • thumbnail
    日스가, 아베 측근 이마이 등 5명 내각관방 고문역 임명

    이마이에 에너지 정책 등 조언…아베 내각 고문역 4명 재임명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이 25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내각에서 총리보좌관 겸 비서관을 역임한 이마이 다카야(今井尙哉)를 내각관방 '참여'(고문역)로 임명했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스가 내각은 에너지 정책 등에서 조언을 얻기 위해 이마이 전 비서관을 내각관방 고문역으로 새로 임명했다. 내각관방은 총리와 내각을 보좌·지원하는 정부 기관이다. 아베 전 총리의 ...

    한국경제 | 2020.09.25 16:36 | YONHAP

  • thumbnail
    日스가 총리 내일 후쿠시마 방문…동일본대지진 부흥에 전력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오는 26일 2011년 후쿠시마현 동일본대지진 피해지역을 시찰한다. NHK 보도 등에 따르면 25일 오전 '부흥추진회의'에 참석한 스가 총리는 아베 신조 내각의 방침을 계승해 동일본대지진으로부터 부흥에 전력을 기울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스가 총리는 "내년 3월이면 동일본대지진 재해 발생 10년을 맞는다"며 "지금까지의 노력으로 부흥이 착실히 진전되고 있는 한편으로, 피해자 심리 ...

    한국경제 | 2020.09.25 16:02 | 신용현

  • thumbnail
    日스가, 내일 후쿠시마 방문…"동일본대지진 부흥에 전력"

    ... 출장…"도호쿠 부흥 없이 일본 재생 없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는 26일 후쿠시마(福島)현을 방문해 2011년 동일본대지진 피해지역을 시찰한다. NHK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25일 오전 내각 출범 후 첫 '부흥추진회의'에 참석해 아베 신조(安倍晋三) 내각의 방침을 계승해 동일본대지진으로부터 부흥에 전력을 기울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스가 총리는 "내년 3월이면 동일본대지진 재해 발생 10년을 맞는다"며 "지금까지의 노력으로 부흥이 착실히 진전되고 있는 한편으로, ...

    한국경제 | 2020.09.25 15: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