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691-83700 / 88,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패티김 "난 대중가수…이미자는 국민가수"

    ... 아프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박춘석이 작곡해 히트한 주옥같은 자신의 노래들을 대여섯 곡씩 잇따라 선보였다. 패티김은 '못잊어', '가을을 남기고 떠난 사랑', '가시나무새', '초우'를, 이미자는 '섬마을 선생님', '기러기 아빠', '노래는 나의 인생' 등을 부르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서로의 노래 중 가장 탐나는 곡을 하나씩 골라 바꿔 부르기도 했다. 이미자는 '가시나무 새'를, 패티김은 '황혼의 블루스'를 각각 자신만의 색깔로 부르며 색다른 무대를 ...

    연합뉴스 | 2010.03.19 00:00

  • 제46장│반반무마니

    ... 건강하게 오래오래 잘 살아서 더 많은 '반반무마니'를 먹겠다는 의지야말로 닭 마니아들에게는 천국으로 인도하는 등대에 다름 아닌 것이다. 용례(用例) * 반반무마니를 완성하기 위해서는 우선 생닭을 확보 하세요. 닭인지 잘 확인하셔야 해요. * 아빠-! 엄마아아아-! 누가 우리를 반반무마니로 만들어 버릴 거래! * 반반무마니의 여신 이시여- 여기 재단 앞에서 춤추는 이들을 보소서! 글. 윤희성 nine@10asia.co.kr

    텐아시아 | 2010.03.18 15:10 | 편집국

  • thumbnail
    <추노>는 잘 쫓고 있나

    ... 싫었던 딸은 애처럼 운다. 그러나 정말 가슴이 아픈 건 오열 장면이 아니다. 옛사랑 그녀가 하룻밤을 청한 뒤 옷을 여미며 “놀랬죠. 내가 가슴이 없어서…”라고 덤덤히 말하는 순간, 차갑던 딸이 “난 왜 이렇게 자꾸 아빠랑 어긋나는 거니…”라며 늦은 후회를 드러내는 순간, 슬픔은 산처럼 무겁게 가슴을 내리누른다. “여보, 기적은 없나봐. 그지?” 매사에 자신만만하던 남편의 힘없는 소리에, 아내가 “기적이 왜 없어. 있어! 없는데 그런 ...

    텐아시아 | 2010.03.18 08:58 | 편집국

  • 박춘석씨 악보·LP 음반 등 50여점…31일까지 국립중앙도서관서 전시

    ... 50여점이 오는 31일까지 서울 서초동 국립중앙도서관에서 전시된다. 국립중앙도서관이 '음악과 결혼한 이 시대의 작곡가,박춘석을 돌아보다'라는 주제로 마련한 이번 전시회에는 고인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섬마을 선생님''기러기 아빠''흑산도 아가씨''마포종점''비 내리는 호남선''초우'를 비롯해 1992년에 발표한 마지막 히트곡 '노래는 나의 인생'까지 악보로 만날 수 있다. 또 이미자 · 패티김 · 남진 등의 노래가 담긴 음반도 전시된다. 국립중앙도서관은 ...

    한국경제 | 2010.03.18 00:00 | 서화동

  • thumbnail
    신해철│“좌우가 아니라 대화하는 방법부터 익혀야 한다” -2

    ... 사람들이에요. 그런데 철이 안 들었다고 하는 사람들은 최소한 자식들하고 친구로 지낼 수 있어요. 자식들 앞에서 위선 안 떨고 훈계 안하니까. 자식하고 친해진 거 같아요? 신해철 : 세 살짜리 우리 딸이 내 말을 알아듣는다니까. (웃음) 아빠는 노래하고 음악 만드는 게 직업인데.. 너 직업 아니 직업? 너 콘서트장 와봤잖아 이러면 기억 난대요. 그러면 아빠는 다른 여러 사람들 즐겁게 하는 사람이기 때문에 돈을 크게 벌고 말고 하는 게 상관없는 사람이야 이러면 알아듣는데 뭐. ...

    텐아시아 | 2010.03.17 08:00 | 편집국

  • thumbnail
    윤시윤, 백허그에 '내게 오는 길'까지…눈물의 고백

    ... 분)의 놀이동산 데이트 장면을 방영했다. 세경이 준혁에게 "놀이동산에서 하룻동안 놀아달라"고 부탁한 것이다. 준혁은 데이트 전 친구 세호에게 고백하라는 조언을 듣고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준비한다. 그러나 세경이 먼저 "아빠를 따라 외국으로 이민간다"고 털어놔 준혁은 충격을 받는다. 고백하려는 계획을 잊고 슬픔에 잠겨 있던 준혁은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세경의 뒷모습을 바라보며 그녀에게 달려갔다. 이어 세경을 뒤에서 안으며 "가지마요. 누나 가지마요. 나 ...

    한국경제 | 2010.03.17 00:00 | lita

  • thumbnail
    '파격 헤어' 최여진 “이번 작품 위해 정신줄(?) 놨다”

    ... '임지원'(예지원)이 운영하는 '튼튼비만클리닉'에서 간호조무사를 하며 좌충우돌 사건사고를 일으키는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볼수록 애교만점'은 억척 엄마(송옥숙)와 사고뭉치 딸들(예지원, 최여진, 김바니), 그리고 철없는 아빠(임하룡), 사위(김성수)의 좌충우돌기로, 오는 22일 첫방송 된다. 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사진 양지웅 기자 화제뉴스 1 오윤아 환상몸매 '아줌마들 울리네' 화제뉴스 2 신세경 성형의혹 ...

    한국경제 | 2010.03.17 00:00 | mina76

  • thumbnail
    예지원 “엄친딸이자 김성수에게 훅간(?) 캐릭터예요”

    ... “예지원은 작업하기 부담스러운 캐릭터”라며 “저 샹송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어떤 반응을 보여야 할 지 모르기 때문이다”라고 말하자, 예지원은 “그냥 느껴라”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볼수록 애교만점'은 억척 엄마(송옥숙)와 사고뭉치 딸들(예지원, 최여진, 김바니), 그리고 철없는 아빠(임하룡), 사위(김성수)의 좌충우돌기로, 오는 22일 첫방송 된다. 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사진 양지웅 기자

    한국경제 | 2010.03.17 00:00 | sin

  • thumbnail
    이선호 “'우결 선배' 황정음 처럼 통장 24개 생길 줄 알았어요"

    ... 이어 “최여진은 늘씬하지만 키가 부담스럽다. 오늘 힐 신은거 보니 덩크해도될 거 같다”면서 “바니는 나이차가 많아 경찰서로 끌려갈지 모르니 작업에 대한 생각은 하지도 않는다”라고 덧붙여 폭소케 했다. '볼수록 애교만점'은 억척 엄마(송옥숙)와 사고뭉치 딸들(예지원, 최여진, 김바니), 그리고 철없는 아빠(임하룡), 사위(김성수)의 좌충우돌기로, 오는 22일 첫방송 된다. 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사진 양지웅 기자

    한국경제 | 2010.03.17 00:00 | sin

  • thumbnail
    '악녀' 김바니 “온실 속 화초처럼 자라 예의가 없어요”

    ... 발언으로 자책해 취재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바니는 극중 사진학과 교수인 이규한과 단짝 친구이자 이규한의 동생인 이영광과 삼각관계를 그리며 재미를 더해줄 전망이다. '볼수록 애교만점'은 억척 엄마(송옥숙)와 사고뭉치 딸들(예지원, 최여진, 김바니), 그리고 철없는 아빠(임하룡), 사위(김성수)의 좌충우돌기로, 오는 22일 첫방송 된다. 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사진 양지웅 기자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한국경제 | 2010.03.17 00:00 | mina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