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691-83700 / 88,7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나영, 亞대표 여배우로 버버리 런던쇼 참석 '눈길'

    ... 매력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나영은 버버리 프로섬의 수석 디자이너인 크리스토퍼 베일리와 직접 만나 버버리쇼와 런던 패션 위크를 축하한다는 인사를 전했으며 쇼가 끝난 뒤 버버리 파티에서도 유명인사들과 자리를 함께 했다. 한편, 이나영은 영화 '아빠가 여자를 좋아해'의 주연으로 캐스팅돼 새로운 연기 변신을 준비하고 있다. 뉴스팀 이상미 기자 leesm118@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9.27 00:00 | leesm

  • thumbnail
    채영인 "이휘재가 과격하게 키스했다" 깜짝 고백

    ... 열혈팬이었다던 채영인은 "내가 어렸을 때 이휘재가 인기가 많았다"며 "초등학교 6학년때 꿈을 꿨는데 이휘재가 나를 밀어 붙이고 키스를 했다"고 말해 주위를 화들짝 놀라게 만들었다. 채영인의 폭탄 발언에 이휘재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으며 이에 채영인은 "어릴때 내가 이휘재를 너무 좋아했는데 꿈에서 일어난 일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채영인은 이휘재에 대해 "우리 아빠와 너무 닮았다"고 말해 호감을 표시했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9.27 00:00 | leesm

  • [이산상봉] 남측 누나, 납북어부 동생 만나

    ... 부모님의 사위 셋이 당원인데 부모님이 막내 사위인 남편을 제일 좋아한다"고 말했다. 딸은 "오랜만에 만났으면 웃음이 나와야지 울음이 나와서 되겠느냐"고 웃으며 고모의 손을 얼굴에 갖다 댔다. 누나 노씨는 그제야 조카를 보며 "아빠 닮아서 예쁘게도 생겼네"라며 환하게 웃었다. 노성호씨가 탔던 '동진 27호'는 1987년 1월15일 인천에서 출항, 백령도 근해에서 조업중 북측에 나포됐다. 당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조선인민군 해군 경비정이 1월15일 오전 11시43분경 ...

    연합뉴스 | 2009.09.26 00:00

  • 배우 신현준을 폭행 혐의로 고소한 장 모 씨, “신현준이 늦게 깨웠다는 이유로...

    ... 분도 잘 살고 계실 거고 나이가 나이니만큼 빨리 해결을 해야 되지 않겠느냐”고 말해. 보도자료 나쁜 짓 한 게 아니라면, 헤어진 연인 걱정 하는 것만큼 부질없는 일이 없죠. 탤런트 김정민, 지난 24일 tvN 에 출연해 “아빠는 정상적인 가장이 아니었다. 엄마는 아빠의 난폭함을 이기지 못하고 집을 나가셨다. 중학교 1학년 때 학교를 그만두어야 했다. 학교를 다니기 싫어서 안 다닌 게 아니다. 엄마가 집을 나가자 아빠가 학교를 보내지 않았다. 오디션에 붙고 ...

    텐아시아 | 2009.09.25 18:05 | 편집국

  • 뮤지컬 <언약의 여정>│무서운 요즘 아이들의 속마음

    ... 25일 예술의 전당 토월극장에서 열린 프레스콜에서는 “숨쉬기도 힘들어”하던 아이들의 실체를 확인할 수 있었다. 미국 보스턴에 위치한 명문 세인트 제임스 스쿨에 다니는 케린(문혜영)에게는 강도가 쏜 총에 맞아 하반신 마비가 된 아빠와 그런 아빠를 두고 떠나버린 엄마가 있다. 케린은 집과 학교에서 받는 스트레스를 같은 처지의 친구들과 결성한 스쿨밴드를 통해 풀어낸다. 하지만 과거 음악을 했던 엄마의 가출로 피폐해진 아빠는 그녀에게 음악을 포기할 것을 명령한다. 그러던 ...

    텐아시아 | 2009.09.25 16:52 | 편집국

  • 해외연수 아빠, 아이와 함께 못간 이유는?

    최근 A씨는 직장에서 보내주는 해외연수를 떠나게 됐다. 직장에 다니는 아내를 놓고 미국으로 혼자 가게 된 A씨는 아이를 데려갈 계획이었으나 포기했다. 부모가 다 안 가고 아이가 3개월 이상 해외에서 체류할 경우 제학년에 복학할 수 없다는 설명을 학교 측으로부터 들었기 때문이다. 업무상 해외에서 장기간 체류하거나 1년 연수를 가는 직장인들이 급증하는 국제화 시대에 해당 자녀들의 복학을 규정하고 있는 초 · 중 · 고교의 유학 조항이 현실을 따라...

    한국경제 | 2009.09.25 00:00 | 이재철

  • thumbnail
    [동호동락] CJ그룹 '다시다밴드'‥"감칠맛 나는 음악으로 임직원들에 에너지 팍팍"

    ... 다시다 밴드인(人)으로서의 자부심이 느껴진다. 매년 연말에는 정기공연을 개최하는데,직장 동료들과 가족들뿐만 아니라 외부인들도 무료로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문을 활짝 열어놓는다. 평소 소홀했던 가족들에게도 이날만큼은 멋진 남편,아빠가 될 수 있고 직장 동료들에게도 자신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외부인 대상 공연도 점차 많아지고 있는데,8월에는 남산 N서울타워 앞 광장에서 열리는 '서머 페스티벌' 행사에 초청받아 시민들 앞에서 무료 공연을 펼쳤다. 내년이면 ...

    한국경제 | 2009.09.25 00:00 | 김수찬

  • thumbnail
    김정민, 가족사 눈물고백 “날 버리고 떠난 엄마, 미웠지만 지금은 사랑해”

    최근 라틴 풍의 신나는 댄스곡 '넌 아냐'로 가요계에 데뷔한 연기자 김정민이 방송을 통해 눈물어린 가족사를 털어놔 화제다. 24일 방송된 tvN 'ENEWS'와의 인터뷰에서 김정민은 “아빠는 정상적인 가장이 아니었다. 엄마는 아빠의 난폭함을 이기지 못하고 집을 나가셨다”고 가슴 아픈 기억을 꺼내놨다. 김정민은 “아빠가 너무 무서워서 같이 살 용기가 없었다. 엄마가 너무 힘들게 산 걸 봐왔던 터라 엄마가 집을 나가도 같은 여자로서 이해를 했던 부분이 ...

    한국경제 | 2009.09.25 00:00 | sin

  • 김정민 "같은 여자로서 가출한 엄마 이해해"

    댄스곡 '넌 아냐'로 가요계에 데뷔한 연기자 김정민이 눈물어린 가족사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24일 방송된 tvN 'ENEWS'와의 인터뷰에서 김정민은 “아빠는 정상적인 가장이 아니었다. 엄마는 아빠의 난폭함을 이기지 못하고 집을 나가셨다”고 가슴 아픈 기억을 꺼내놨다. 김정민은 “아빠가 너무 무서워서 같이 살 용기가 없었다. 엄마가 너무 힘들게 산 걸 봐왔던 터라 엄마가 집을 나가도 같은 여자로서 이해를 했던 부분이 있었다”며 끝내 ...

    한국경제 | 2009.09.25 00:00 | sin

  • thumbnail
    '신의 자궁' 남매를 한배에…美 여성 임신 中 또 임신

    ... 문제없을 것이라고 의사들이 전망했다. 그러나 '2주 반' 차이는 이 남매의 출생 예정 연도를 갈랐다. 만약 출생 예정일 대로 태어난다면 질리안은 2009년, 허드슨은 2010년에 세상의 빛을 보게 된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abbie@yna.co.kr 관련기사 1 '품절남' 유재석 "내년에 아빠돼요" 관련기사 2 박성웅-신은정 커플 결혼 11개월만에 임신 관련기사 3 '예비아빠' 타블로 "좋은 아빠+남편될것"

    연합뉴스 | 2009.09.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