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8141-88150 / 88,7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즈&벤처] 전문화/분업화 : (분사 성공사례) 'K&I시스템'

    ... 경영에 즉시 반영한다. 또 매월 "도란도란데이"를 정해 직원들의 집을 방문한다. 간단하게 식사하며 직원가족들끼리도 친목과 화합을 다진다. 이같은 행사는 분사후 불안해하던 직원 가족들을 안심시키는데 크게 기여했다. 이 사장은 "아들과 딸들이 처음에는 아빠가 삼성에서 퇴직한 것을 친구들 에게 공개하지 않다가 요즘은 오히려 "우리 아빠는 벤처기업가"라며 자랑 스러워한다"고 소개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3월 2일자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스위트 홈-문화생활] (미시책방) '남자는 요리중' 등

    남자는 요리중(권용석.김진석 저, 김영사, 6천9백원) =요리 좋아하는 남자 4명이 만든 인터넷 사이트 "아빠는 요리사(www.webage.co.kr)"에서 가장 많은 조회수를 보인 요리 1백10가지를 맛깔스럽게 소개했다. 종수이야기(이진순 저, 지와사랑, 7천원) =마흔여섯살 정신장애인 종수와 서른여섯살 노처녀가 15년간 부부로 살아온 이야기. 영부인은 직위가 아닙니다(이응수 저, 삼진기획, 7천5백원) =소설가인 저자가 한국인의 속물근성 ...

    한국경제 | 2000.02.25 00:00

  • [영화] (주말스크린) '아메리칸 뷰티' .. '병든 가정'

    "누군가가 아빠를 없애버렸으면 좋겠어" "내가 해줄까" 26일 개봉하는 "아메리칸 뷰티" (American Beauty) 는 시작부터 섬뜩한 느낌을 준다. 아빠를 미워하는 딸이 이웃집 보이프렌드와 비디오를 찍으며 나누는 대화는 겁없는 10대들의 한 단면을 보여준다. 물론 이들의 속마음은 그렇지 않지만. 이 영화에는 섹스가 어른 아이 가릴것 없이 삶의 큰 관심거리다. 부부관계가 원만치 못해 매일 싸우는 중년부부, 외도, 부모와 자식간의 ...

    한국경제 | 2000.02.24 00:00

  • [여론광장] 잠실야구장내 '맥주판매 계획' 안될일 .. 김태천

    ... 현실에서도 그런데 하물며 어떤 형태로든 술 마시는 것이 용인된다면 우리 야구장은 더 불안해지지 않을 수 없다. 결코 기우가 아닐 것이다. 우스갯소리가 아니라 맥주도 많이 먹으면 독주 못지 않게 취한다. 야구장은 어린이들이 아빠, 엄마의 손을 잡고 많이 찾는 곳이다. 그럴 가능성이 전혀 없다면 모르겠으되 충분히 예견되는 일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입을 목적으로 야구장에서 "술"을 팔게 한다는 것은 한마디로 안될 일이다. 김태천 ( 한 국 경 제 ...

    한국경제 | 2000.02.22 00:00

  • [독서] (책꽂이) '386세대여, 인터넷으로 몸값을 올려라' 등

    ... 소개했다. 2000코스닥 유망종목 100선(장순호 저, 무한, 1만9천9백원) =일반인을 위한 투자전략 및 시장변화를 일러주고 1백개 기업의 투자포인트를 분석했다. 물속에서 아기를 낳으시겠다구요?(명로진 저, 바다, 8천원) =아빠가 쓴 태교일기를 통해 올바른 분만법과 태교의 중요성을 들려주는 출산 가이드북. 지구촌 뒷골목 음식 한 그릇(홍하상. 삼진기획, 7천5백원) =일본 영국 이탈리아 중국 등 세계 각국의 먹거리로 풀어내는 문화이야기. 설거지보다 쉬운 ...

    한국경제 | 2000.02.16 00:00

  • [부음] 영화 '어니스트' 역 짐 바니 사망 .. 향년 50세

    ... "어니스트"역을 훌륭히 소화해내 코미디 배우로 크게 성공했다. 청바지와 티셔츠에 운동모자를 쓴 그의 복장과 그가 즐겨쓰는 말인 "내가 무슨소리를 하는 지 알겠니(KnowhutImean)"가 한때 유행하기도 했다. 98년 8월 폐암 진단을 받은 바니는 그동안 병마와 계속 싸우면서도 지난해에 는 영화 "아빠와 그들(Daddy and Them)"에 출연하는 등 영화에 대한 열정을 보이기도 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2월 12일자 ).

    한국경제 | 2000.02.11 00:00

  • [독서] (깊이읽기) '부자아빠, 가난한 아빠'

    ... 구해야지.똑똑한 사람이 되거라" 부자 아버지의 생각은 다르다. "돈이 부족한 것은 모든 악의 근원이다. 공부 열심히 해서 좋은 회사를 차리거라. 네가 똑똑한 사람을 고용해야 한다" 어느 아버지가 더 현명한 사람인가. "부자아빠, 가난한 아빠"(로버트 기요사키.샤론 레흐트 공저, 형선호 역, 황금가지, 9천원)는 후자의 손을 들어준다. 돈벌이에만 혈안이 되라는 말이 아니다. 돈을 관리하는 법을 제대로 배워야한다는 뜻이다. 저자는 "부자들이 알고 ...

    한국경제 | 2000.02.09 00:00

  • [건강] 과식후 급체 한나절 굶는게 '약' .. '설연휴 건강'

    즐거운 설날 연휴가 내일부터 시작된다. 하지만 "명절연휴 증후군" "귀성길은 고생길"이란 말이 있을 정도로 명절 뒤끝에는 이런저런 병을 달게 되게 마련이다. 교통체증에 시달린 아빠, 부엌에서 음식 장만하느라 요통 두통 근육통에 드러누운 엄마, 배탈 안전사고의 위험이 높은 어린이 등으로 상징되는 명절 연휴. 설을 건강하고 활기차게 보낼 수 있는 방법은 없는지 변재준 성균관대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이성환 자생한방병원 내과 과장의 ...

    한국경제 | 2000.02.02 00:00

  • [이 아침의 시] '딸의 별'

    아빠, 별! 근시의 내 눈에는 어림도 없는데 딸애는 하늘을 가리킨다. 아찔하다, 타락의 심연! * 황규관(1968~) 시집 "철산동 우체국"에서 딸은 별을 보는데 아빠는 보지 못한다. "근시의 내 눈에는 어림도" 없다고 했지만 근시 탓이 아니다. 그것을 아는 순간 아빠는 아찔하다. 타락의 심연에 떨어져 있어 보지 못하는 것이다. 말하자면 이 시는 이런 소박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순수함을 잃은 눈에 진실이 보이지 않는다는 진리는 ...

    한국경제 | 2000.01.29 00:00

  • [독서] 31년동안의 직업군인 생활 역정 그려 .. '장군의...'

    ... 펼쳐진다. 임관후 서른두번이나 이사를 다니는 동안 저자의 아내가 겪었을 힘겨움은 어땠을까. 아내와 자녀들에게 갖고있던 미안함과 고마움을 그는 글로 대신한다. 반장이 됐다고 자랑하던 아들 녀석이 일주일후면 이사가야 한다는 아빠의 말에 풀 죽어하던 일, 아이가 둘인 것을 숨기고 월셋방을 구하던 사연 등 가슴 아픈 추억들도 담겨있다. 그럼에도 그를 자랑스러운 대한의 군인으로 굳건히 서있게 한 것은 에세이 전편에 흐르는 뜨거운 애국심이다. 저자는 군인의 ...

    한국경제 | 2000.0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