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8691-88700 / 88,7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고3 엄마'

    ... 멍에를 설명하는 말이다. 대학입시에 관한한 "엄마"들이 거의 전권을 쥐고 있다는 뜻도 아울러 함축되어 있다. 유태인 가정의 경우 "고3엄마"는 전혀 통용되지 않는 말이다. 자녀들의 교육에 관한 책임과 권리는 전적으로 아빠들에게 있다. 유태인가정의 아빠들은 자녀들이 3,4세때부터 조기교육에 들어간다. 끝없는 대화를 통해 지혜기르기의 묘판을 다져간다. 자녀들의 진로결정도 대체로 아빠들이 학교와 상의해서 결정한다. 자녀들의 특성을 가장 잘 알고 ...

    한국경제 | 1993.02.10 00:00

  • 아빠 술중독-엄마 정신질환...생후85일 유아 숨져

    부모가 부양능력이 없어 이웃들이 아동복지회에 맡겼던 생후 85일된 유아가 친권을 주장하는 아버지의 요구로 집에 되돌려 졌다가 하루만 에 숨졌다. 29일 오전7시경 서울 성동구 중곡동 이모씨(65)집에 세들어 사는 김 인식(44.노동)의 생후 85일된 용호군이 입에 거품을 물고 누어 있는것 을 이웃에 사는 최귀순씨(32.주부)가 발견,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이웃주민들에 따르면 숨진 용호군의 어머니 박모씨(31)가 이달초 정 신병...

    한국경제 | 1993.01.30 00:00

  • < 오늘의 영어유머 > 패디와 대디

    ... 그집에는 딸(9세)와 아들아이(7세)가 무척 좋아하는 패디라는 이름의 개 가 있었다. 어느날 개가 트럭에 치여죽었다. 아이들이 학교에서 돌아오자 엄마는 "애 들아 패디가 죽었어"하고 알렸다. 뜻밖에도 아이들은 눈썹하나 까딱 않았다. 그런데 얼마후 그들은 무섭게 울부짖으면서 방으로 들이닥쳤다. "너희가 학교에서 오자마자 내가 말했잖니. 패디가 죽었다고"어머니가 말했 다. "우린 대디(아빠)가 죽었다는줄 알았잖아"하며 아들녀석은 울부짖었다

    한국경제 | 1993.01.26 00:00

  • [새해엔 이랬으면..] 만성적인 교통체증 해방되길

    ... 잡는 시민,차량흐름이야 어찌됐든 배짱좋게 거북이운행하는 초보운전자,통행량과는 관계없이 신호등에만 집착하는 교통경찰. 이 모두가 조그만 노력으로 치유할수 있는 "길거리의 한국병"이기에 엄씨 스스로도 준법운행을 다짐한다. "교통체증에 시달리면 수입도 줄지만 몸이 파김치가 돼 건강을 해칠까봐 걱정됩니다" 엄씨는 올해엔 차량소통이 원활해져 중학생인 두자녀로부터 "0점짜리 아빠"소리를 듣지 않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저 자] 박기호 기자

    한국경제 | 1993.01.15 00:00

  • 물에 빠진 후배구하려다 혼자 익사

    ... 한강시민공원 에서 송년모임을 갖던 박모(17.서울여고2)양이 술에 취해 강물에 뛰어든 후배 조모(14.서울중3)양을 구하려다 물에 빠져 숨졌다. 박양의 친구 이모(18.무직)군에 따르면 이태원의 햄버거체인점에서 아 르바이트하는 친구 9명이 송년모임을 하던 중 조양이 "엄마아빠가 이혼 을 해 더이상 살고 싶지 않다"며 갑자기 강물로 뛰어들자 박양이 조양을 구한다며 뒤따라 들어갔다가 변을 당했다는 것이다. 조양은 이군 등에게 구조됐다.

    한국경제 | 1992.12.22 00:00

  • < 천자칼럼 > 어린이의 꿈과 땅

    ... 그리고 같은 설문에서 "저축은 쓰고 남은게 있을때에 하는것"으로 대답한 학생이 57. 9%에 이르고있다. 우리의 2세들이 10대초반에 벌써 땅투기에 눈을 뜨고 과소비에 흥을 돋우고 있다면 이는 보통일이 아니다. 가정에서 엄마 아빠가 밤낮으로 땅과 아파트푸념이나 하고 과소비 사치에 여념이 없는한 꼬마들은 바로 그 모습만을 반사하게 마련. 아이들은 부모의 거울이라고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있다. 음악가 베토벤은 두아우가 있었는데 요한이란 아우를 매우 싫어했다. ...

    한국경제 | 1992.11.13 00:00

  • < 오늘의 영어유머 > `부 자'

    ...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recognize : 인지하다, 알아보다(듣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아빠 사무실로 전화한 꼬마 = "여보세요, 누구세요 ?" 아빠(아들음성을 알아듣고) = "이 세상에서 제일 똑똑한 사람인데 요. 꼬마 = " 죄송합니다. 제가 전화를 잘못 걸었나봐요 "

    한국경제 | 1992.10.26 00:00

  • < 천자칼럼 > 말의 씨

    ... 헤어진 결손가정,또는 평소 부부사이에 대화가 없는 "저기압"가정에서 자란 아이들은 언어발육이 늦어져 3 4세가 되어서도 간단한 말을 구사하지 못한다는것. 파출부할머니의 손에서 자란 네살난 한 남자아이는 아직도 "엄마""아빠"를 제대로 발음하지 못한다는 보고가 있다. 파출부할머니는 아이를 "먹이고""재우고""씻어주기"만 했다한다. 엄마 아빠를 잠깐씩 "면회"한 아기가 엄마 아빠를 제대로 부를수 없었던 것은 당연한 결과였다. 실험실의 아기들을 하루속히 ...

    한국경제 | 1992.10.23 00:00

  • < 오늘의 유머영어 > `탄 로'

    ... 사용하는 것이 옳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집을 비웠던 어머니가 그동안 있었던 일들을 어린 아들에게 물었다. "하룻밤은 천둥이 무섭게 쳤어요. 나는 겁이 나서 아빠랑 같이 잤어요" 그말을 들은 예쁜 보모가 끼어들었다. " 보비야, `아빠와 나''란 말이겠지 " " 아냐, 그건 지난 목요일이었잖아. 난 지금 월요일밤 이야기를 하고 있 단 말이야 "

    한국경제 | 1992.10.16 00:00

  • 중국경제 내년하반기에 하락국면 진입할듯

    ... 동원,"리듬세탁기"의 우수성을 알리는 대대적인 판촉활동에 나섰다. 금성사는 이를위해 광고판촉비로 30억원을 투입하는한편 지역판매단위별로 다양한 판촉행사도 펼친다. 금성사의 이같은 판촉전전개에는 대우전자의 "공기방울세탁기"와 삼성전자의 "삶아빠는 세탁기"의 판매가 급증,금성사제품의 시장점유율이 상대적으로 크게 떨어진데 따른것이다. 대우전자는 지난해6월"공기방울세탁기"를 시판한후 올8월까지 24만대 정도를 판매,국내시장점유율을 11%에서 27%수준까지 확대했다. ...

    한국경제 | 1992.09.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