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터키로 이적한 외질, 두 달 만에 큰 부상...최소 한 달 결장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인턴기자] 아스널을 떠나 터키로 이적한 메수트 외질이 큰 부상을 당했다. 페네르바체의 메수트 외질은 5일(한국시각) 열린 2020/21시즌 터키 슈페르리가 28라운드 안탈리아스포르와의 홈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외질은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해 여전히 날카로운 킥 능력을 과시하며 팀의 공격을 이끌었다. 날카로운 패스와 슈팅을 여러차례 선보이던 외질은 66분 오른쪽 측면에서 상대 수비의 태클에 발목을 다쳤고 들것에 실려 ...

    한국경제 | 2021.03.06 11:30 | 김정현

  • thumbnail
    래쉬포드, 4개월째 '어깨부상' 달고 출장...英대표팀에 변수

    ... 래쉬포드의 최근 부진의 이유가 밝혀졌다. 영국 텔레그라프는 5일(한국시각)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마커스 래쉬포드가 부상을 계속 달고 경기를 소화 중이라고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래쉬포드는 지난 11월 2일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 아스널과의 경기에 당한 어깨 근육 파열을 당했지만 아직까지 부상을 완전히 치료하지 못하고 현재까지 경기에 출장 중이다. 래쉬포드는 현재 맨유에서 유일하게 모든 공식대회 42경기에 출장 중인 선수다. 리그 27경기 중 두 경기 교체 출장을 ...

    한국경제 | 2021.03.05 14:47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여기서 더 잘하면 UCL 가능할수도" 토비의 의지

    ... 좋았다. 우리는 더 높은 4위 진입을 향해 가야 하고 다가오는 크리스탈 팰리스 전과 북런던 더비에 사활을 걸어야 한다. 무실점 경기로 이기며 자신감을 끌어 올려야 한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다가오는 9일 크리스탈 팰리스 전과 15일 아스널과 연달아 런던 더비 경기를 갖고 이어서 최근 부진한 아스톤빌라와 뉴캐슬을 연달아 만난다. 이 네 경기에서 승점을 최대한 어덩야 하는 이유는 이어지는 일정이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그리고 현재 5위 에버튼과 2연전이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1.03.05 13:3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아르테타, 토트넘 일정 변경에 불만… “동등한 조건 원해”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미켈 아르테타 아스널 감독이 토트넘 홋스퍼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일정이 변경된 것에 불만을 표했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는 4일(한국 시간) “아르테타 감독은 북런던 더비를 앞두고 토트넘의 유로파리그 일정을 바꾼 UEFA의 결정에 불만을 품고 있다”고 전했다. 당초 토트넘은 12일 16강 1차전을 디나모 자그레브 안방에서 치른 후, 19일에 열리는 2차전에서 디나모 자그레브를 런던으로 ...

    한국경제 | 2021.03.05 06:39 | 김희웅

  • thumbnail
    'KBS라인 재출격' 토트넘, 풀럼 전 예상 선발 라인업

    ... 변화 없이 연승을 챙긴 뒤 크리스탈 팰리스 전에 로테이션을 활용해 체력을 안배할 것으로 예측했다. 다가오는 8일 크리스탈 팰리스 전에 이어서 12일 UEFA유로파리그 16강 1차전 디나모 자그레브와 홈 경기, 그리고 15일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 원정 경기와 유로파리그 16강 2차전까지 이어져 체력 안배가 중요한 상황이다. 토트넘은 우선 지난 리그 26라운드 번리 전에서 4-0 대승을 거둔 토트넘은 4일 만에 열리는 리그 경기에서 연승에 도전하며 분위기를 ...

    한국경제 | 2021.03.04 20:0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위기'의 맨유, 무득점-무승부의 늪..."끝까지 싸워야"

    ... 무려 여섯 번의 0-0 경기를 기록 중이다. 다섯 번은 이른바 빅6로 불리는 팀들과 거둔 0-0 경기였다. 리그 6라운드 첼시 홈 경기를 시작으로 맨유는 12라운드 맨체스터 시티 홈 경기, 19라운드 리버풀 원정, 21라운드 아스널 원정 26라운드 첼시 원정에서 각각 0-0 경기를 했다. 맨유는 이날 크리스탈 팰리스에게 빅6팀 제외 첫 0-0 경기를 기록하게 됐다. 크리스탈 팰리스에게는 지난 2라운드 원정 경기서 1-3 패배 이후 리그 2경기 1무 1패, ...

    한국경제 | 2021.03.04 13:5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토트넘 일정 변경에 분노한 아스널 팬… “이게 공정?”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토트넘 홋스퍼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16강 일정이 변경되자 아스널 팬들이 불만을 제기했다. 영국 매체 더 선은 2일(한국 시간) “토트넘이 북런던 더비 전 크로아티아 원정을 피하자 아스널 팬들이 분노했다”며 팬 반응을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아스널 팬 몇몇은 “왜 같은 날 경기를 할 수 없는가”, “이게 공정한 건가? 정말 말도 안 된다”, ...

    한국경제 | 2021.03.03 19:01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시어러 2위-호날두 5위...EPL 역대 최고 선수는?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대 최고 선수는 누구일까. 영국 매체 스포츠 바이블은 3일(한국 시간) 디 애슬레틱이 선정한 EPL 역대 최고 선수 60인을 소개했다. 1위는 아스널 전설 티에리 앙리다. AS 모나코에서 성장한 앙리는 1999년 아스널에 입성했다. 앙리는 아스널 유니폼을 입고 리그 최고 선수로 거듭났다. 이때까지 잉글랜드 축구는 다소 투박했다. 대부분의 팀이 공격수들에게 볼을 빠르게 연결해 수비수들과 ...

    한국경제 | 2021.03.03 18:02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맨시티, 울버햄프턴 4-1로 격파…공식전 21연승·28경기 무패

    ... 28경기(25승 3무)에서 무패를 기록 중이다. 2017년 4월부터 12월 사이에 세운 구단의 최다 연속 무패와 타이 기록이다. 특히 맨시티는 정규리그에서는 최근 19경기에서 단 1분도 상대에게 리드를 내주지 않았는데, 이는 아스널이 1998년 12월부터 1999년 5월까지 세운 연속 기록과 맞먹는다. 맨시티는 전반 15분 울버햄프턴의 자책골로 리드를 잡았다. 울버햄프턴의 린더 덴돈커가 마흐레즈의 크로스를 걷어내려다 득점으로 연결했다. 0-1로 끌려간 울버햄프턴은 ...

    한국경제 | 2021.03.03 08:05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대표' 케인, 팀당 1명씩 뽑은 EPL 베스트11 (英 매체)

    ... 빌라)다. 미드필더 3자리는 윌프레드 은디디(레스터 시티), 토마스 수첵(웨스트햄),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꿰찼다. 수비진엔 벤 칠웰(첼시), 버질 반 다이크(리버풀), 루벤 디아스(맨체스터 시티), 엑토르 베예린(아스널)이 포함됐다. 수문장 자리는 닉 포프(번리)가 차지했다. 토트넘에선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 대신 케인이 뽑혔다. 둘 다 최고 선수지만, 매체의 선택은 케인이었다. 매체는 “케인은 이번 시즌 공식전에서 17골 13도움을 ...

    한국경제 | 2021.03.02 14:49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