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51-3360 / 3,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이모저모] 지단, 정상 몸놀림 보여

    ... 동년배와 후배 선수들의 머리를 쓰다듬어 주기도 하고 시종 미소띤 얼굴로 코칭스태프와 농담을 주고 받는 등 여유있는 모습이었다. 지난 6일 우루과이전에서 각각 퇴장과 경고를 받아 덴마크전 출전이 불가능해진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25.아스날)와 미드필더 에마뉘엘 프티(30.첼시)도 훈련장에 나와 선수들과 호흡을 맞추며 분위기를 돋웠다. 0... 프랑스 대표팀의 로제 르메르 감독은 이번 대회 프랑스의 부진이 지난 2년동안 제대로 된 실전을 치러보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월드컵] 프랑스, 희망 보인다

    ... 출전을 전제로 덴마크의 수비위주 전략에 맞선 대승전략을 구상 중이다. 비기기만 해도 16강에 오르는 덴마크는 실점을 최소화하는 전술로 프랑스에 맞설 것으로 보인다. 개막전 패배로 가라앉았던 팀 분위기도 우루과이전에서 티에리 앙리(25.아스날)의 퇴장 이후 남은 10명이 보여준 투혼에 대한 격려가 잇따르면서 서서히 살아나고 있다. 선수들은 "더 이상 잃을 것이 없다"는 말을 되뇌며 각오를 다지고 있다. 자크 시라크 대통령을 비롯한 고국의 팬과 축구 전문가들은 프랑스의 ...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월드컵] 지단, 부상완쾌 덴마크전 출전

    ... 나타났으나 우루과이와의 2차전(6일)에 출전하기에는 다소 무리였다"고 말했다. 전날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회복훈련을 한 뒤 8일 오전 서울로 돌아온 프랑스 선수들은 이날 오후 5시부터 덴마크전에 대비한 실전연습에 들어갔다. 한편 로제 르메르 감독을 비롯한 프랑스 대표팀 코칭스태프는 지단의 덴마크전출전과 티에리 앙리(25.아스날)의 결장에 따른 출전선수 변화 등에 대해 공식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다. (구리=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6.08 00:00

  • [월드컵] '지단, 최종전 반드시 뛴다'

    ... 이전부터 "지단은 3차전에 출전하게 될 것"이라고 말해 왔으며, 코칭스태프도 지단의 출전시기를 애초부터 덴마크전에 맞춰 부상회복 및 훈련일정을 조율해 왔다. 프랑스 팀에서는 우루과이전에서 퇴장 당한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25. 아스날)와 경고가 누적된 미드필더 에마뉘엘 프티(30. 첼시)가 덴마크전 결장이 확실시 돼전력공백을 메우기 위한 지단의 복귀가 더욱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 특히 프랑스 코칭스태프는 지단 대신 1, 2차전에 투입했던 유리 조르카에프...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지단, GO! .. 벼랑끝 佛, 덴마크전 특명

    ... 의료진도 덴마크전까지 나흘이 남아 있고 부상 회복 경과가 빠른 편이어서 지단의 출전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벼랑 끝에 몰린 프랑스로서는 지단의 출전에 절대적인 기대를 걸 수밖에 없다. 주전 공격수 티에리 앙리(25.아스날)가 우루과이전에서 퇴장당한데다 미드필더 에마뉘엘 프티(30.첼시)가 경고 누적으로 덴마크전에 뛸 수 없기 때문이다. 지단 역시 프랑스가 덴마크전에서 2골차 이상 완승하지 않는 한 16강 진출이 좌절된다는 위기감 때문에 출전 의지를 ...

    한국경제 | 2002.06.07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프랑스대표팀, 부산 도착

    ... 조별리그를 통과하는 것이 급선무라면서 "매우 빠르고 역습에 능한 우루과이의 다리오 실바와 알바로 레코바를 잡는 게관건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로제 르메르 감독은 "역사에 남을 경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선수들에게 `독전'을 강조했다. 미드필더 파트리크 비에라(26.아스날)는 "우리 팀이 월드컵을 다시 안을 수 있는 힘을 갖고 있다는 점을 감독이 다시 한번 일깨워 줬다"고 말했다. (부산=연합뉴스)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나카타, 때아닌 대표 은퇴설에 곤혹

    ... 동료들에게 설명했다는 것. 그러나 나카타는 시즈오카 훈련캠프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나와 "이런 얘기가 어디서 나왔는지 모르겠다"며 보도 내용을 전면 부인했다. 나카타는 "그간 항상 추측 및 거짓 기사가 나를 따라다녔지만 이번 보도는 모두가 월드컵 준비에 여념이 없는 시점에 나와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그는 또 잉글랜드 아스날의 영입설과 관련해 "아직 다음 시즌을 생각하지 않고있다"며 언급을 회피했다. (요코하마=연합뉴스) jahn@yna.co.kr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Hot 플레이어] 일본 '이나모토' .. 일본 최초의 프리미어 리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에서 뛰고 있는 이나모토 준이치(23)는 예선 H조 벨기에전에서 두번째골을 성공시키며 돋보이는 활약을 했다. 이나모토는 후반 23분 빠른 발을 이용,벨기에 수비벽을 뚫은 뒤 골지역 왼쪽에서 강하게 왼발 슛을 때려 전세를 뒤집는 골을 성공시켰다. 이나모토는 일본선수로서는 처음으로 프리미어리그의 풀타임리거가 됐다. 이나모토는 소년같은 외모를 갖고 있어 일본 대표팀 감독인 트루시에가 '빅 베베(큰 아기)'라고 부를 정도다. ...

    한국경제 | 2002.06.04 00:00

  • [월드컵 프로필] 터키 첫골 하산 샤슈

    ... 경기에 출전한 것은 고작 14게임이었다. 지난 95년 앙카라구취에 입단하자마자 두각을 나타낸 그는 실력을 인정받아 98년 터키 최고의 명문 갈라타사라이로 이적했다. 특히 샤슈는 칼라타사라이가 '99-2000시즌 UEFA컵 결승 아스널과의 경기에서 맹활약, 팀이 사상 첫 정상에 오르는데 기여했지만 금지약물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6개월 출장 정지 처분을 받는 위기를 맞기도 했다. 그러나 위기를 기회로 삼아 스스로를 억제하는 엄격한 규율을 익혀 다시 대표팀에 발탁됐고 ...

    연합뉴스 | 2002.06.03 00:00

  • [월드컵] 터키, 세계축구변방에서 중심으로

    ... 2연패, 탈락했다. 이후 58년 스웨덴대회에서 기권한뒤 10차례나 예선의 문을 두드렸지만 번번이 본선진출에 실패, 깊은 좌절감에 시달려야 했다. 터키는 90년대 들어 UEFA 유럽축구선수권대회에서 2회 연속 본선진출권을 획득하고 2000년에 벌어진 대회에서는 준준결승까지 진출한뒤 같은 해 UEFA컵 결승에서는 갈라타사라이가 영국의 강호 아스날을 꺾고 정상에 올라 전성기를 맞기 시작했다. (울산=연합뉴스) yks@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2.06.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