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3,0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슈팅 0·준우승·무관…맨시티 선수들도 다독인 손흥민의 눈물

    ... 없었다. 2010년 독일 함부르크에서 데뷔해 레버쿠젠을 거쳐 2015년 토트넘에 자리 잡은 그는 어느덧 12년 차 프로가 됐지만, 한 번도 프로 무대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린 적이 없다. 국가대표로 나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게 손흥민의 유일한 우승 경력이다. 올 시즌에는 토트넘이 리그컵 결승에 진출하면서 드디어 첫 우승을 맛볼 수 있다는 기대가 생겼지만, 끝내 준우승으로 마무리하며 '무관'에 그쳤다. 개인적인 활약에도 아쉬움이 남았다. ...

    한국경제 | 2021.04.26 09:45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무관' 아쉬움 씻는다…프로 첫 우승컵 향해 전진

    ... 2016-2017시즌에는 토트넘이 EPL 2위에 그쳤고,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는 리버풀(잉글랜드)에 무릎을 꿇어 정상에 오르지 못했다. 국가대표로 나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게 손흥민의 유일한 우승 경력이다. 유독 우승과 인연이 없던 손흥민에게 이번 리그컵 결승은 놓치고 싶지 않은 기회다. 손흥민은 최근 "(리그컵) 결승에서 뛰는 것만으로 만족하고 자랑스러워할 생각은 없다"며 "승리해 ...

    한국경제 | 2021.04.25 09:57 | YONHAP

  • thumbnail
    여전히 배고픈 양궁 김우진과 오진혁…'못 가진 금메달' 정조준

    ... 제대로 펼쳐 보이지도 못한 개인전은 여전히 아쉬운 기억으로 남아있다. 김우진은 "그때는 어렸고, 대회에서 해야 할 것들을 숙지하지 못해 긴장을 많이 했다"고 돌이켰다. 이후 김우진은 더 단단해졌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개인전 금메달을 따냈다. 2021년도 국가대표 선발전과 올림픽 대표를 뽑는 마지막 평가전에서는 다른 선수들과 적잖은 격차를 보이며 독주하다시피 했다. 김우진은 "이번 도쿄에서는 리우 때보다 성숙한 모습으로 경기에 임할 수 ...

    한국경제 | 2021.04.24 10:4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티켓 거머쥔 '고교궁사' 김제덕 "형님들 있어 든든해요"

    ... 김제덕은 1, 2차 평가전에서 '형님'들과 치열한 경쟁을 이어간 끝에 결국 꿈을 이뤘다. 코로나19가 김제덕에게는 행운을 가져다준 셈이다. 김제덕은 "2020년도 선발전에서 떨어지고 올림픽은 일단 포기하고 국내 대회와 다음 아시안게임을 준비하려고 생각 중이었는데 코로나19 덕에 기회가 왔다"고 말했다. 김제덕은 과거 초등학생 때 양궁 신동으로 불리며 SBS '영재발굴단'에 출연했던 선수다. 착실히 기량을 쌓아 선배 선수들을 넘어 태극마크를 달았다. 활 ...

    한국경제 | 2021.04.23 18:53 | YONHAP

  • thumbnail
    EPL 개인 최다골 기록 손흥민…"이제 카라바오컵 위너 돼야죠"

    ... 손흥민은 오는 주말 또 한 번의 '도전'에 나선다. 26일 0시 30분에 열리는 맨체스터 시티와 카라바오컵(리그컵) 결승전에서 우승하면 프로 경력 12년 차에 처음으로 우승컵을 들어 올린다. 국가대표로 나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게 손흥민의 유일한 우승 경력이다. 이외에는 프로팀과 국가대표팀 모두에서 우승을 경험하지 못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뒤 인터뷰에서 카라바오컵 우승을 향한 욕망을 숨기지 않았다. 그는 "결승전에서 뛰는 것만으로 ...

    한국경제 | 2021.04.22 08:21 | YONHAP

  • thumbnail
    [르포] "백신 주사 후 20분이면 끝"…접종에 무더위 잊은 인니 시민들

    ... 문으로 들어가세요" 21일 오전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 중심부 겔로라 붕 카르노(GBK)의 실내경기장 이스토라 스나얀(Istora Senayan)에는 끝도 없이 많은 사람이 줄지어 들어가고 있었다. 겔로라 붕 카르노는 1962년 아시안 게임과 2018년 아시안 게임, 4차례의 동남아시안게임 등이 열렸던 곳이다. 1차 접종자와 2차 접종자는 들어가는 입구부터 구분돼 있다. 줄지어 들어가면서 발열 체크와 예약증·신분증 검사, 등록 서류 배포가 신속하게 이뤄졌다. ...

    한국경제 | 2021.04.21 17:28 | YONHAP

  • thumbnail
    [여기 어때] 2천년 고도 여행…한성백제를 찾아서

    ... 기록에 나와 있지만 이렇다 할 유물이나 유적이 발굴되지 않았다. 오랫동안 한성 백제의 실체가 고고학적으로 확인되지 않았다. 그러던 중 1980년대와 1990년대 몽촌토성과 풍납토성이 본격적으로 발굴됐다. 몽촌토성은 86서울아시안게임, 88서울올림픽을 열기 위해 올림픽공원을 조성하던 중, 풍납토성은 아파트 건설 과정에서 유물과 유구가 쏟아져 나왔다. 마침내 한성 백제의 실체가 확인된 것이다. 두 성은 백제의 왕성이라는 게 학계의 정설이 됐다. ◇ 백제의 터전, ...

    한국경제 | 2021.04.21 07:30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결산] ③ 이제는 아시안게임 준비…"이란 넘는다"

    ... 2021년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참가국에 2022년 VNL 출전권을 부여한다고 밝혔다. 대한민국배구협회 관계자는 "남자 대표팀은 챌린저컵이 무산된 만큼 당분간 국제대회 일정을 소화하지 못한다"며 "다만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이 얼마 남지 않았기에 모든 전력을 아시안게임 준비에 맞출 것"이라고 전했다. 관계자는 "곧 경기력 향상위원회를 열어 대표팀 소집 일정과 향후 계획을 다시 세울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국 남자 배구대표팀은 2018년 VNL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07:0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D-100 ③] 절반 이상 잡힌 윤곽...와일드카드+상대가 관건

    ... 했다. 당초 지난해 예정됐던 올림픽이 올해로 연기되면서 김학범호는 여러 차례 친선 경기를 가지며 옥석 가리기에 열중했다. 그러면서 이번 올림픽 대표팀에는 2019년 FIFA U20월드컵 준우승 멤버들과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 멤버들이 합세해 메달 도전에 나선다. 거기에 지난 2020시즌 K리그1 영플레이어 상을 수상한 송민규, 이동률, 엄지성 등 새로운 스타들이 김학범호에 합류해 올림픽명단에 들기 위한 새로운 경쟁에 돌입하기도 했다. 10월엔 ...

    한국경제 | 2021.04.18 02:4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올림픽 D-100 ①] '아시아 챔피언' 김학범호, 9년 만에 메달 도전!

    ... 온두라스에 패해 메달 도전에 필요했던 4강 진출에 실패했다. 김학범 호는 지난 2016 리우 올림픽 8강에서의 아픔을 뒤로하고 도쿄에서 다시 동메달, 그리고 그 이상의 도전을 준비한다. 김 감독은 지난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지도력을 인정받아 도쿄 올림픽 대표팀 감독까지 연임하게 됐다. 이어 2020년 1월 AFC U23챔피언쉽 우승까지 차지해 아시아 대회에서 두 차례 우승을 경험한 김 감독은 국제대회의 어려움을 아는 만큼 신중하게 올림픽을 ...

    한국경제 | 2021.04.18 02:4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