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테라젠바이오, 국제 약물반응예측 AI 대회 '드림챌린지' 준우승

    ... 통해 주최 측에서 제시한 30개의 비식별 약물에 대한 515종의 세포주별 반응을 예측했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 바이오벤처와 주요 대학 연구팀을 비롯해, 세계 1위 암 병원인 미국 MD앤더슨암센터, 하버드메디컬스쿨, 마운트시나이아이칸의대, 영국 케임브리지대, 중국 칭화대 등이 참가했다. 테라젠바이오는 빅데이터 및 바이오인포매틱스 담당 직원들로 팀을 이뤄 참가해 종합 2위에 올랐다. 우승은 핀란드 헬싱키대 연구팀이 차지했다. 테라젠바이오는 지난해 대회에서도 ...

    한경헬스 | 2020.09.08 11:00 | 한민수

  • thumbnail
    "잡스 없인 망한다"던 애플…팀 쿡, '꿈의 시총 2조弗' 키운 비결

    ... 하며 언론 기고문을 통해 “나와 같은 고민을 하는 이들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투자자 및 정부 관계에선 유연성을 발휘한다. 애플의 주요 투자자였던 ‘기업 사냥꾼’ 칼 아이칸은 2013년 “애플이 투자자에게 수익을 더 분배하라”고 압박했다. 쿡은 사내 자문단의 반대에도 칸의 요구를 수용해 300억달러의 자사주를 매입했다. 이는 워런 버핏이 애플 주식을 사야겠다고 한 결정적 계기가 됐다고 ...

    한국경제 | 2020.08.23 17:55 | 박상용

  • thumbnail
    '로빈후드' '청춘부추'… 글로벌 자산 시장 뒤흔든  밀레니얼의 반란

    ... 거래하고 있기 때문에 현재 로빈후드는 미국 밀레니얼 세대의 투자자들을 일컫는 말로 널리 사용되고 있다. 로빈후드들은 코로나19를 계기로 미 주식 시장에서 상상 이상의 영향력을 나타내고 있다. 이를 잘 보여주는 게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아이칸엔터프라이즈 회장과의 한판 승부다. 지난 5월 후반 아이칸 회장은 렌터카 업체 허츠의 지분을 전량 매각했다고 발표했다. 당시 허츠는 파산 보호를 신청해 주가가 대폭락한 뒤였다. 아이칸 회장이 허츠를 매각한 가격은 주당 평균 ...

    한경Business | 2020.08.18 14:50

  • thumbnail
    [이슈 프리즘] 투기자본에 판 깔아줄 상법개정안

    ... 현대차그룹의 지배구조 개편 작업을 무산시킨 전력이 있다. 엘리엇은 2015년에도 삼성물산 지분 7.12%를 사들인 뒤 제일모직과의 합병을 반대했으며 그 후유증은 아직도 이어지고 있다. 이전에도 SK(소버린자산운용)와 KT&G(칼 아이칸)가 헤지펀드의 공세에 시달렸다. ‘엘리엇의 악몽’이 아직 생생한데, 정부가 투기자본에 판을 깔아줄 수 있는 내용의 상법개정안을 다시 밀어붙이면서 기업들이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법무부가 입법예고한 상법개정안 ...

    한국경제 | 2020.07.22 18:12 | 이건호

  • thumbnail
    [column of the week] 코로나 집단면역, 생각보다 가까이 있을 수 있다

    ... 결론지었다. 그가 어떻게 바이러스에 감염됐는지는 확실하지 않다. 그는 최근 별다른 여행을 하지 않았는데 그의 아이들도 감염됐다. 파리 샤를드골 공항 근처 슈퍼마켓에서 일했던 그의 아내가 전파했을 가능성이 있다. 뉴욕에 있는 마운트시나이 아이칸 의과대학 연구진은 올 2~3월 뉴욕시 환자로부터 채취한 혈액 샘플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항체 검사를 했다. 그들은 2월 23일부터 3월 15일까지 응급실 환자의 1.4~3.2%, 다른 일반 환자의 0.9~1.6%에서 항체가 있다는 ...

    한국경제 | 2020.07.16 15:18

  • thumbnail
    [사이테크 플러스] 어린이 코로나19 중증 적은 이유는…폐 생리·면역기능 차이

    ... 어른들보다 적어 바이러스 침투가 어렵다는 것이다. 연구를 이끈 매튜 하팅 박사는 "ACE2는 바이러스 침투에 매우 중요한데 ACE2는 어린이에서는 발현량이 적고 나이가 들면서 늘어난다"고 말했다. 이는 미국 뉴욕시 마운트 시나이 아이칸의대 연구팀이 지난 5월 '미국의학협회지'(JAMA)에 보고한 연구 결과와도 일치한다. 이들은 4~60세 천식환자 305명의 ACE2 유전자 발현 정도를 분석한 결과 나이가 증가할수록 ACE2 발현량이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

    한국경제 | 2020.07.10 08:45 | YONHAP

  • thumbnail
    '기관의 힘' 빌리는 투자 지혜 필요

    ... 등 투자를 위한 모든 리소스를 보유하고 있는 기관투자가인 것이다. 이런 관점에서 보면, 개인투자자가 기관·외국인 투자자보다 정보의 접근성이 떨어지는 것은 당연하다. 많은 사람들이 투자의 대가인 워런 버핏, 레이 달리오, 칼 아이칸 같은 사람들의 책을 읽고 그들과 동일한 방법으로 투자를 지속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지속적으로 좋은 결과를 만드는 것은 너무 어려운 일이다. 사실 알고 보면, 버핏, 달리오 같은 투자의 대가들은 개인투자자가 아니라 수많은 직원을 ...

    Money | 2020.06.25 13:40

  • 美 주택 관련주, 경기 침체 속에서도 강세 [인베스팅닷컴]

    ... 침체 속에서도 강세 - 미스터 쿠퍼 그룹, 저금리로 모기지 마진 ↑ - 인비테이션 홈즈, 주택 임대료 징수율 ↑ - 로우스, 재택근무로 주택 개조 수요 ↑ - 사이먼 프로퍼티, 쇼핑몰 임대료 체불로 주가 ↓ - 칼 아이칸, 상업용 부동산 매도 포지션 - 주택 개조 할인 업체 및 모기지 대출 업체...수혜 기대 [인베스팅닷컴 김수현 콘텐츠총괄이사] 한국경제TV 핫뉴스 ㆍ 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개시 ㆍ 강성훈 ...

    한국경제TV | 2020.06.25 08:33

  • thumbnail
    "헤지펀드 공격 일상화"…상법개정 특수 준비하는 로펌

    2006년 한국 주식시장은 ‘기업 사냥꾼’의 등장으로 떠들썩했다. 미국의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이 KT&G 주식에 대한 투자 차익 1500억원을 챙기고 떠나면서 ‘먹튀’ 논란이 일었다. 당시 아이칸은 헤지펀드와 손잡고 KT&G 주식 6.59%를 확보해 단숨에 3대 주주로 이름을 올렸다. 그는 집중투표제를 활용해 헤지펀드 측 사외이사 한 명을 KT&G 이사회에 진출시켰다. 이후 KT&G에 ...

    한국경제 | 2020.06.21 17:15 | 안효주

  • thumbnail
    [사설] 세상에 없는 기업규제法으로 "코스피 3000 간다"니

    ... 집중투표제가 도입되면 해외 투기자본의 국내 ‘간판’ 기업에 대한 공격을 쉽게 만들 수 있어 득보다 실이 훨씬 클 것이라는 우려가 많다. 그런 선례도 있다. 세계적 ‘기업사냥꾼’ 칼 아이칸이 2006년 KT&G 지분을 확보한 뒤 사외이사 한 명을 이사회에 진출시킬 때 활용한 수법이 당시 KT&G가 운영했던 집중투표제였다. KT&G는 경영권 공격을 방어하기 위해 ‘알짜’ 자산을 매각하고, ...

    한국경제 | 2020.06.19 17: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