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2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심은지의 글로벌컴퍼니] 제록스의 인수 제안 거절한 HP

    ... 인정한다”며 “우리는 제록스와의 잠재적 합병을 통해 HP 주주들에게 창출될 가치가 있는지 더 검토하는 것에 열려 있다”고 설명했다. 팩스셋에 따르면 제록스 주식 10.6%를 보유하고 있던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은 최근 HP 주식 12억달러어치(지분 4.24% 규모)를 매입했다. HP의 5대 주주다. 아이칸은 이번 합병이 두 회사의 비용 절감에 유리하다며 합병을 적극적으로 요구하고 있다. HP 주가는 지난 15일 10% 오른 주당 20.18달러에 ...

    한국경제 | 2019.11.18 15:07 | 심은지

  • thumbnail
    논란의 부유세, 미국의 실험은 성공할까

    ... 아니다. 헤지펀드 거물 데이비드 테퍼 아팔루사매니지먼트 설립자와 존스 설립자, 스타우드캐피털그룹의 배리 스턴리히 CEO 등이 이미 주세가 비싼 뉴욕·뉴저지·코네티컷을 버리고 플로리다로 이전했다. 뉴욕 출신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 아이칸엔터프라이즈 설립자도 자신의 회사를 내년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로 옮길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미국 인구조사국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 내에서 플로리다로 이주한 사람은 80만8789명이다. 이 중 뉴욕에서 옮긴 사람이 가장 많은 6만333명을 ...

    한경Business | 2019.11.18 11:12

  • 후지필름, 57년만에 제록스와 결별

    ... 업체로서의 위상을 유지했다. 2001년 후지필름이 제록스 지분 일부를 매입하며 후지제록스 지분 75%를 보유해왔다. 후지필름은 지난해 1월 115년 역사의 제록스를 6710억엔(약 7조1169억원)에 인수키로 제록스 측과 합의했으나 칼 아이칸 등 행동주의 투자자의 반발로 인수가 무산됐다. 이후 후지필름 측이 계약파기 건과 관련해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하는 등 후지필름과 제록스 간 관계가 껄끄러워졌다. 이에 양사는 글로벌 문서관련 기기 시장이 축소되는 가운데 최악의 파국을 ...

    한국경제 | 2019.11.06 14:53 | 김동욱

  • thumbnail
    플로리다로 '세금 피난' 트럼프…혹독한 회계감사는 못 피할 듯

    ... 상속세를 부과하지 않아 오래전부터 미국 북동부의 높은 세금을 회피하려는 부유층을 위한 세금 피난처 역할을 해왔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에서 플로리다로 주소지를 옮긴 유일한 사람이 아니다"라며 "억만장자 칼 아이칸도 최근 몇몇 헤지펀드 억만장자들과 함께 비슷한 이주를 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최근 미국 인구조사국이 발표한 자료를 인용, 지난해 미국 내에서 플로리다로 이주한 사람은 80만8천789명이며 이 중 뉴욕에서 이주한 사람이 ...

    한국경제 | 2019.11.02 15:49 | YONHAP

  • thumbnail
    투자업계 스티브 잡스'  레이 달리오의 투자 철학

    ... 원칙 전파 [한경비즈니스 = 이홍표 기자] <세계적으로 유명한 투자 구루는 많다. '오마하의 현인' 워런 버핏 벅셔해서웨이 회장을 비롯해 '헤지펀드의 전설' 조지 소로스 소로스펀드매니지먼트 회장, '기업 사냥꾼' 칼 아이칸 아이칸엔터프라이즈 설립자, '수학의 대가' 짐 사이먼스 르네상스테크놀로지 설립자 등이 그들이다. 특히 최근 들어 주목받는 인물이 하나 더 생겼다. 세계 최대의 헤지펀드 브리지워터어소시에이츠를 이끄는 레이 달리오 최고경영자(CEO)다. ...

    한경Business | 2019.10.08 10:11

  • 구글 현금 139조원…'10년 1위' 애플 추월

    ... 자산(2분기 1020억달러)을 웃도는 수치다. 애플의 현금 자산은 2017년 말 역대 최고치인 1630억달러(약 193조원)에 달했지만 주주들의 요구로 이를 차츰 줄이고 있다. 비즈니스인사이더는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 등 주주들이 애플에 막대한 현금을 쥐고 있지 말라고 압박한 영향이 크다”고 했다. 애플은 이 같은 주주들의 요구를 수용해 최근 18개월간 자사주를 매입하고 배당금 지급에 나섰다. 연구개발(R&D) 예산도 매출의 15% ...

    한국경제 | 2019.08.01 15:00 | 심은지

  • thumbnail
    [심은지의 글로벌컴퍼니] 칼 아이칸에 발목 잡힌 '옥시덴탈'

    ‘기업 사냥꾼’이라고 불리는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이 미국 정유회사 옥시덴탈을 상대로 소송을 걸었다. 이달 초 옥시덴탈이 셰일전문 업체 아나다코를 너무 비싸게 샀다는 이유에서다. 아이칸은 옥시덴탈의 지분을 약 5%가량(16억달러 규모) 보유한 주요 주주다. 30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 등에 따르면 헤지펀드 투자자인 칼 아이칸은 “옥시덴탈 이사회가 550억달러에 아나다코 인수하기로 한 건 잘못된 판단”이라며 ...

    한국경제 | 2019.05.31 09:51 | 심은지

  • thumbnail
    우버, 공모가 낮췄지만…상장 첫날 7% 하락 `쓴맛`

    ... 증시에 입성한 리프트는 현재 공모가에서 30%가량 하락한 수준에 주가가 형성돼 있다. 리프트의 주가 하락을 지켜본 우버는 공모가격을 낮추고 낮은 시초가격으로 시장에 접근했으나 결과는 예상 밖이었다. 리프트는 조지 소로스, 칼 아이칸과 연계된 헤지펀드로 인해 주가에 부담을 안게 된 것으로 파악된다. 이를 두고 전문가들은 이미지 검색업체 핀터레스트와 화상회의업체 줌이 첫날부터 72~25%의 급상승세를 탔던 것과 우버·리프트의 주가 흐름은 대조적이라는 평가를 하고 ...

    한국경제TV | 2019.05.11 08:10

  • thumbnail
    옥시덴탈, 쉐브론 제치고 아나다코 인수

    ... 인수가의 절반을 현금으로 제시한 옥시덴탈의 전략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현금 인수 비율이 높아지면 아나다코 인수를 반대하는 옥시덴탈 주주들의 표대결을 피할 수 있기 때문이다. 옥시덴탈의 주요 주주 중 한명인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도 이번 인수를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비키 홀럽 옥시덴탈 최고경영자(CEO)의 전략적 승리라는 분석도 나온다. 그는 쉐브론과의 계약을 파기시키기 위해 아나다코 이사회를 압박하고 워런 버핏 벅셔해서웨이 회장의 100억달러 투자를 ...

    한국경제 | 2019.05.09 14:20 | 심은지

  • thumbnail
    "조산으로 태어난 사람, 신장질환 위험 높다"…최대 3배 이상?

    조산으로 태어나면 나중 만성 신장질환(CKD: chronic kidney disease)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 마운트 시나이 아이칸 의과대학(Icahn School of Medicine at Mount Sinai)의 케이시 크럼프 가정의학과 교수 연구팀이 1973~2014년 사이에 스웨덴에서 태어난 418만6천615명의 출생기록과 이들의 2015년까지(최고 43세) 전국 의료기관기록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

    한국경제TV | 2019.05.03 2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