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6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엄마, 코딩 배우러 애플스토어 갔다 올게요"

    ... 만든 프로그램이다. 애플스토어에서는 다양한 주제의 교육이 매일 열린다. 사진과 동영상을 잘 찍는 방법부터 스케치 디자인과 작곡하는 방법까지 배울 수 있다. 증강현실(AR) 프로그램과 로봇 움직임을 코딩하는 교육도 열린다. 모두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제품을 이용한다. 필요한 기기는 애플에서 제공해주고 참가비는 전액 무료다. 애플 홈페이지에서 날짜를 확인한 뒤 신청하면 된다. 대부분 교육은 1회로 끝나지만 예외도 있다. 8~12세 아이들을 대상으로 여름 ...

    한국경제 | 2020.01.27 20:15 | 최한종

  • thumbnail
    1억대 화소·100배 확대 카메라…'역대급 스펙' 스마트폰 쏟아진다

    ... 출시된 이후 상반기 내에 판매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화면 크기는 6.7~6.9인치로 이전 제품보다 커질 것으로 알려졌다. 전통적으로 하반기에만 신제품을 내놓던 애플도 가세한다. 외신들은 애플이 3월쯤 신제품 공개 행사를 열고 아이폰SE2 또는 아이폰9(가칭)을 내놓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외관은 아이폰8과 비슷하고, 기능은 최신 아이폰 수준, 가격은 399달러(약 46만원) 선으로 알려졌다. 애플에 정통한 궈밍치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는 최근 보고서를 통해 ...

    한국경제 | 2020.01.27 18:51 | 전설리

  • thumbnail
    [강소기업이 경쟁력이다] (130) 하인리히의 법칙(Heinrich's Law)과 중소기업의 변화·혁신

    ... 것이다. 큰 사고는 우연히 발생하는 것이 아니라 그 이전에 경미한 사고들이 먼저 일어난다. 따라서 사소한 문제가 발생했을 때 면밀히 파악하고 미리 대처해야 큰 사고를 예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세계 휴대폰시장 1위 노키아가 애플 아이폰 출시후 4년반 만에 주가가 1/10로 떨어진 것은 무수한 경고를 귀담아 듣지 않았기 때문이다. 청년실업, 양극화, 고령화 등 많은 문제들은 이미 오래전부터 우리사회에 경고음 신호를 주었으나 심각한 사회적 문제가 될 때까지 확실한 ...

    글방 | 2020.01.27 12:01

  • thumbnail
    '역대급' 차기 아이폰 온다…3D 카메라·맥북 수준 AP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애플의 차기 아이폰 '아이폰12'(가칭) 성능이 역대급일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올 상반기 먼저 출시하는 삼성전자의 갤럭시S 시리즈 후속작과 새 폴더블폰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이 치열한 경쟁을 예고한 상황. 이에 맞춰 애플은 확연히 개선된 성능의 아이폰을 들고 나올 것으로 보인다. 27일 애플 전문 외신 '나인투파이브맥(9to5Mac)'에 따르면 아이폰12에 적용될 새로운 애플리케이션 ...

    한국경제 | 2020.01.27 08:00 | 노정동

  • thumbnail
    국내증시 외국인이 '찜'한 10개 종목 주가 70% 급등

    ... 늘어나면서 현재 보유 지분이 30%에 육박했다. 5세대 이동통신(5G) 스마트폰 수혜주로 꼽히는 부품업체 LG이노텍과 삼성전기가 외국인 투자자들의 장바구니에 담긴 것도 눈에 띄었다. 이 가운데 LG이노텍의 경우 올해 애플의 신형 아이폰 4개에 카메라 모듈을 독과점 공급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최근 연일 신고가를 기록, 작년 초 대비 주가가 76.82%나 뛰어올랐고 삼성전기(37.00%)도 주가가 큰 폭으로 올랐다. 그 외 대표 면세점 업체인 호텔신라(38.17%)와 ...

    한국경제 | 2020.01.26 07:41 | YONHAP

  • thumbnail
    4년만에 '아이폰SE' 후속작 등장… 아이폰SE2 사전예약 반값할인 '대란 예고'

    몇 년간 소문만 무성했던 애플의 중저가 모델 ‘아이폰SE'의 후속작 ‘아이폰SE2' 출시설에 다시 불이 붙었다. 애플이 올 봄 아이폰SE2 또는 아이폰9라는 명칭의 중저가 아이폰을 내놓을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되고 있다. 아이폰SE2는 2016년 아이폰SE 이후 4년만에 출시되는 중저가 스마트폰이다. 애플 전문 분석가인 밍치궈 애널리스트는 아이폰SE2의 가격이 64GB 기준 399달러(47만 원대)부터 책정 될 ...

    한국경제 | 2020.01.26 00:00

  • thumbnail
    [위클리 스마트] '게이밍 모니터급' 120Hz 주사율 스마트폰 온다

    ... 60Hz, 90Hz, 120Hz 주사율을 선택할 수 있을 전망이다. 중국 업체 오포의 차세대 플래그십 '파인드X2'도 FHD+, QHD+ 해상도에서 60Hz 또는 120Hz 주사율을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이 지원된다. 원플러스 차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원플러스8 프로'도 60Hz, 90Hz, 120Hz 주사율을 선택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 역시 하반기 출시할 아이폰 신제품에 120Hz 주사율을 지원할 가능성이 높게 거론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25 10:00 | YONHAP

  • thumbnail
    민족 대명절, "LTE 스마트폰, 공짜폰으로 대거 풀린다."… 휴대폰 대란 부활하나?

    ... 돌입하면서 이전에 유행했던 ‘휴대폰 대란’을 연상케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삼성전자의 차기 플래그십 모델 ‘갤럭시S20 시리즈’와 애플의 차기 보급형 모델 ‘아이폰SE2’의 출시를 앞두고 기존에 출시 됐던 LTE 스마트폰을 대상으로 출고가 기준 최소 50%부터 100%까지 가격을 낮춰 재고 정리 작업에 돌입했다는 것이 폰의달인 측 설명이다. 내용에 따르면 폰의달인은 지난해 상반기에 출시한 ...

    한국경제 | 2020.01.25 00:00

  • thumbnail
    서로 욕하더니…점점 닮아가는 삼성과 애플

    ... 하나는 자사 제품 홍보, 다른 하나는 경쟁사 제품 평가절하다. 후자의 경우 자연스레 자사 제품의 우월성을 강조할 수 있다. 스마트폰 시장을 양분해온 삼성전자와 애플은 각자의 시그니처인 '갤럭시' 시리즈와 '아이폰' 시리즈를 공공연히 서로 공격해왔다. 자사 제품이 더 뛰어남을 알리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공교롭게도 삼성과 애플이 올해 출시할 차세대 스마트폰에는 과거 상대방을 폄하했던 점들을 그대로 적용할 것으로 보인다. ◆ 이어폰 단자 ...

    한국경제 | 2020.01.24 08:00 | 배성수

  • thumbnail
    올해 5G 천만 시대 열 '최신폰 올인'이 문제인 이유

    ... '미10'을 공개하기로 했다. 샤오미는 작년에도 갤럭시S10 공개 당일 미9를 발표했다. 화웨이도 올해 1000위안(약 16만원)짜리 초저가 5G 스마트폰 출시 계획을 밝혔다. 하반기엔 애플이 합류한다. 5G 모뎀을 장착한 아이폰 12시리즈를 출시한다. 애플이 내놓는 첫 5G 스마트폰이다. 신형 5G 스마트폰이 대거 출시되면서 시장은 올해 국내 5G 가입자 1000만 시대를 점치고 있다. 이르면 상반기에 1000만명을 돌파할 것이란 예상이다. 작년 11월 ...

    한국경제 | 2020.01.24 08:00 | 김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