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8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코노미TV] 30만원 짜리 요가복 룰루레몬 사봤니? 옷 말고 주식말야

    ... 필라테스 인구는 2012년 630만명에서 지난해 1250만명으로 두 배 가까이 늘었고, 필라테스 의류 시장 규모는 25억 위안에서 97억 위안(약 1조6000억원)으로 4배 증가. 중국 애슬레저 1위는 중국의 나이키로 불리는 안타스포츠. 룰루레몬 창업주 칩 윌슨은 중국 시장 진출을 염두에 두고 안타스포츠와의 네트워크를 쌓기 위해 2019년 6월 1억달러(1200억원)를 투자해 안타 지분 0.6%를 인수하기도. 안타스포츠는 요가복을 만들고는 있지만 룰루레몬과 ...

    한국경제 | 2020.08.06 18:21 | 허란

  • thumbnail
    추신수, 1회 선두타자 홈런…'MLB 현역선수 공동1위' 등극

    ...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원정 경기에 1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추신수는 상대 선발 숀 머나이아가 던진 초구 시속 145km 패스트볼을 통타해 그대로 좌측 담장을 넘겼다. 시즌 3호 홈런. 올 시즌 기록한 4안타 중 3개가 홈런이다. 이날 홈런으로 추신수의 선두타자 통산 홈런 수는 36개로 현역 선수 가운데 선두를 달리는 찰리 블랙먼(콜로라도 로키스), 조지 스프링어(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추신수는 또 선두타자 홈런을 ...

    한국경제 | 2020.08.06 13:40

  • thumbnail
    류현진, 5이닝 무실점 '위력투'…토론토 이적 후 첫 승리

    ... )이 LA 다저스에서 새 팀으로 옮긴 뒤 첫 승리를 거뒀다. 올 시즌 개막 후 3경기 만에 올린 승리다. 류현진은 6일(한국시간) 애틀랜타 트루이스트 파크에서 열린 원정경기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를 상대로 5이닝 무실점 역투했다. 피안타는 1개밖에 없는 반면 탈삼진을 8개나 솎아내는 위력적 투구를 선보였다. 토론토 이적 후 두 번의 등판에서 모두 5회를 넘기지 못하고 조기 강판, 1패 평균자책점 8.00의 저조한 성적에 그친 류현진은 이날 투구로 우려를 불식시키는 ...

    한국경제 | 2020.08.06 13:17

  • thumbnail
    [포토] 바다로 풍덩…추신수 장외 홈런

    ... 오라클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로 나와 5회초 1사 1루에서 맞이한 세 번째 타석에서 장외 홈런을 때린 뒤 동료와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그는 상대 선발 제프 사마자의 시속 86마일(약 138.4㎞)짜리 커터를 받아쳤고, 공은 외야 스탠드를 넘어 담장 밖 매코비만으로 빠졌다. 2경기 연속 홈런을 때린 추신수는 이날 4타수 1안타 1볼넷 2득점 2타점을 기록했고 팀의 9-5 승리를 이끌었다. 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3 18:18

  • thumbnail
    유한양행, 예상 뛰어넘는 깜짝 실적…목표가↑-유안타

    안타증권은 3일 유한양행의 목표주가를 6만4000원으로 기존 목표주가(28만원에서 액면분할 적용)에 비해 약 19% 높였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6만4000원은 유한양행의 전거래일 종가 5만7300원보다 12% 높은 수치다. 유한양행의 올 2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은 415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6%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357억원으로 흑자로 전환했다. 매출은 시장 예상치(컨센서스) 4042억원에 비해 ...

    한경헬스 | 2020.08.03 08:39 | 박인혁

  • thumbnail
    두산, 연장 12회 접전 끝 박건우 결승타로 NC 격파

    ... 다이노스와 경기에서 연장 12회 접전 끝에 7-4로 승리했다. 단독 1위 NC와 3연전에서 1패 뒤 2연승을 거둔 3위 두산은 2위 키움 히어로즈를 1게임 차로 추격했다. 두산은 4-4로 맞선 12회초 선두타자 최용제가 중전안타를 치고 나간 뒤 박건우의 좌중간 2루타때 홈까지 파고들었다. NC 야수들의 공이 홈에 먼저 도착했으나, 포수 양의지가 균형을 잃고 넘어진 틈에 최용제가 홈플레이트를 밟아 결승점을 뽑았다. 이어진 공격에서 두산은 NC 투수 강동연의 ...

    한국경제 | 2020.08.02 21:48 | 오세성

  • thumbnail
    곧 최장수 국토장관…文, 김현미 '무한 신뢰' 왜 [정치TMI]

    ... 장관을 바꿔도 몇 번을 바꿨을 것"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7월 9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부동산 대책이 21차례 나왔지만 오히려 집값이 폭등한 것과 관련 "야구에서 어떤 타자가 내리 21타수 무안타를 기록하면 4번 타자라도 대타를 내는 것이 기본"이라며 김현미 장관 경질을 공개 요구하기도 했다. 여론이 악화되자 여권 내에서도 김현미 장관 교체론이 제기되고 있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최근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

    한국경제 | 2020.08.01 08:00 | 김명일

  • thumbnail
    '시즌 첫 패배' 류현진, 두 번째 등판서도 4⅓이닝 5실점 [종합]

    ... 승리투수가 됐지만 올해는 출발이 좋지 않다. 토론토는 3승4패로 5할 승률이 무너졌다. 류현진은 이날 매 이닝 주자를 내보내며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류현진은 4 1/3이닝 동안 93개의 공(스트라이크 66개)을 던지며, 9피안타 5실점했다. 볼넷과 탈삼진은 각각 1개와 5개. 시즌 평균 자책점은 5.79에서 8.00까지 크게 치솟았다. 문제는 구속.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88마일 가량의 패스트볼을 던졌다. 패스트볼 최고 구속도 90마일을 넘지 못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20.07.31 07:48

  • thumbnail
    '네가 왜 우타석서 나와'…솔로포 최지만

    ... 펼치기도 했다. 이날 느낌이 좋아 스위치 히터로 뛰어보기로 했다는 최지만은 홈런으로 감독의 기대에 부응했다. 최지만은 “그저 스윙했더니 공이 담 밖으로 넘어갔다”고 했다. 최지만은 팀이 2-4로 끌려가던 9회 말 2사 만루에서 또 한 번 오른손 타자로 나서 볼넷을 얻어냈고 밀어내기 타점을 올렸다. 4타수 1안타 2타점. 최지만의 활약으로 탬파베이도 6-5 역전승을 거뒀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7 18:04 | 조희찬

  • thumbnail
    김광현, MLB 데뷔전 세이브…추신수는 멀티 출루

    ...ot;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은 메이저리그 데뷔전에서 세이브를 기록했다. 추신수는 26일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0시즌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나와 4타수 1안타 1타점을 올렸다. 볼넷 1개를 얻어내 ‘멀티 출루’에도 성공했다. 개막전에서 4타수 무안타로 부진했던 탓에 시즌 타율은 0.125가 됐다. 추신수의 방망이는 1회 첫 타석부터 불을 뿜었지만 호수비에 막혔다. ...

    한국경제 | 2020.07.26 15:32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