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3,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안타 빈공' 토론토, 2연패...'에이스' 류현진, 팀을 구할까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토론토가 2연패에 빠졌다. 21일 등판하는 '에이스' 류현진의 어깨가 무겁다. 토론토는 19일 (이하 한국시각) 미국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코스먼스타디움에서 열린 캔자스시티와의 메이저리그 원정 경기에서 0-2로 패했다. 토론토의 찰리 몬토요 감독은 경기 이후 열린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애초에 경기에 나설 것으로 예상되지 않던 선수들이 (경기에) 나서고 있다`라며 어려운 현재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한국경제 | 2021.04.19 11:44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에이스' 콜도 패전...양키스, 연패 늪에 빠지다

    ... 김상훈 인턴기자] '에이스' 콜도 타선의 부진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양키스는 5연패를 기록했다. 뉴욕 양키스는 19일 (이하 한국시각) 뉴욕 스타디움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홈 경기에서 2-4로 패했다. 3안타만이 나온 '빈공' 경기였다. 연패에 빠진 양키스는 '에이스' 게릿 콜을 투입했다. 콜은 이날 10개의 탈삼진을 잡는, '에이스'다운 위력투를 과시했다. 하지만 콜이 6과 1/3이닝 5피안타 ...

    한국경제 | 2021.04.19 11:36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프로야구전망대] '전통의 명가' 삼성의 반등…'신흥강호' 키움의 추락

    ... 평균자책점 1위(1.00)에 등극했다. 강력한 퇴출 후보로 꼽혔던 라이블리가 반전의 계기를 마련한 점도 삼성은 고무적이다. 타선에선 구자욱이 어마어마한 파괴력을 과시하고 있다. 구자욱은 지난주 롯데와의 주말 3연전에서 8타수 7안타(0.875)의 '불꽃타'를 휘둘렀다. 안타 7개 중 홈런이 1개, 3루타가 1개, 2루타가 3개였다. 거르는 것 외에는 다른 대책이 없어 보이는 구자욱은 현재 타율 1위(0.438), 최다안타 1위(21개), 출루율 1위(0.534), ...

    한국경제 | 2021.04.19 09:15 | YONHAP

  • thumbnail
    오타니, 투타 겸업 다시 시작…21일 텍사스전 선발등판

    ... 않았다. 다시 투구 훈련을 시작한 오타니는 지난달 6일 시범경기 첫 등판에서 최고 구속 161㎞의 강속구를 뿌리며 기대감을 높였다. 지난 5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경기에선 선발 투수와 선발 타자로 동시에 출전해 타자로는 3타수 1안타 1홈런, 투수로는 4⅔이닝 2피안타 7탈삼진 3실점(1자책점)으로 활약했다. 다만 해당 경기 등판 이후 오른쪽 손가락에 물집이 잡히면서 한동안 타격에만 집중했다. 21일 텍사스전은 오타니의 올 시즌 두 번째 등판 경기다. ...

    한국경제 | 2021.04.19 08:50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대타 출전해 루킹 삼진…다저스 바워와 끈질긴 승부

    ... 끈질기게 승부했다. 7구째 바깥쪽 슬라이더를 골라낸 김하성은 다시 151㎞ 높은 직구를 커트했다. 마지막 9구째 공이 아쉬웠다. 주심은 중계화면상 스트라이크존 바깥쪽에 들어간 컷패스트볼을 스트라이크로 선언했다. 김하성은 더그아웃으로 들어가면서 주심의 판정을 이해할 수 없다며 고개를 저었다. 김하성은 곧바로 투수 오스틴 애덤스와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다. 올 시즌 타율은 0.216에서 0.211(38타수 8안타)로 소폭 하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9 07:55 | YONHAP

  • thumbnail
    '2연승' 김태형 감독 "포수 장승현 칭찬하고 싶다" [야구전광판]

    ... 없는 경기를 치러야 했다. 소위 백업 선수라고 평가받는 인원만 선발 명단에 절반 정도를 차지했다. 그런데도 투타 밸런스를 완벽하게 이뤄서 2연승, LG에 주말 3연전 위닝시리즈를 가져갔다. 선발 투수 아리엘 미란다는 5이닝 2피안타 7탈삼진 4볼넷 무실점 투구를 기록했다. 시즌 두 번째 승리를 거뒀다. 직전 등판에서는 2⅓이닝 1실점에 그쳐서 우려를 샀는데, 결과적으로는 안정적 투구라고 평가받고 있으나 아직 조금 불안하다고도 평가받는다. 그 뒤 김명신(1⅔이닝 ...

    한국경제 | 2021.04.19 05: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선배들 다시 와도 자리 내 주지 마, 차지해"

    ... 만들었다. 선수는 감독이 말하는 대로 기회를 잡고 올라섰다. 두산은 18일 경기 역시 주전 선수가 대거 빠져 있는 선발 명단을 들고 나와야 했다. 그런데도 투타 밸런스를 완벽하게 이뤄서 9-1 승리를 합작했다. 시즌 첫 선발 전원 안타까지 합작했다. 허경민(4타수 3안타 3타점 1볼넷), 박건우(3타수 1안타 2타점), 김재환(4타수 2안타 3타점), 양석환(5타수 2안타 1타점), 호세 페르난데스(5타수 3안타)가 중심이 돼 줬다. 허경민은 `주전 선수가 빠져서 ...

    한국경제 | 2021.04.19 04:23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LG가 보낸 양석환, 다시 만나니 '엘나쌩'

    ... 기자] LG 트윈스는 개막 전 두산 베어스로부터 채지선, 함덕주를 데려 왔다. 대가는 양석환, 남호였다. 타격 되는 1루수를 필요로 하는 두산 측 수요를 읽었다. 양석환은 2018년 시즌 140경기 타율 0.263(483타수 127안타), 22홈런 82타점 쳐 커리어하이를 기록했다. 그 뒤 군 복무를 하러 가 2019년 퓨처스리그 남부리그 홈런, 타점 부문 1위에 올랐고, 작년 시즌 전역 후 팀에 합류해서 공격력 향상에 일조해 주리라 기대받았다. 그러나 올 정규시즌 ...

    한국경제 | 2021.04.18 19:48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허경민 "가족, 제가 야구하는 이유죠" [잠실:생생톡]

    [엑스포츠뉴스 잠실, 김현세 기자] `아빠가 팬들께 많은 사랑받으며 야구하고 있다는 걸 보여 주고 싶다.` 두산 베어스 허경민은 6일 잠실 삼성과 경기에서 3안타를 치고도 `운이 좋아서 안타가 되는 경우가 있었다`며 손사래쳤다. 그런데 실제로는 비시즌 동안 노력이 결과를 보는 것이라고 평가받는다. 그는 시즌 초 한껏 올라가 있는 타격감을 유지해 오며 시즌 세 번째 3안타 경기를 치렀다. 허경민은 18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

    한국경제 | 2021.04.18 19:1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두산 수비 중심, '손사래' 불구 또 불방망이 [잠실:포인트]

    ... 주시는 만큼 1점 막는 수비에 더 집중하겠다`고 손사래쳐서 더 빛나는 기록이다. 허경민은 18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와 팀 간 시즌 3차전에서 1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해 4타수 3안타 3타점 1득점 1볼넷을 기록해 9-1 승리를 이끌었다. 두산은 주전 선수가 적지 않게 이탈해 있는데도 17일 경기부터 2연승을 달려 주말 3연전 위닝시리즈를 확정했다. 1회 초 선두 타자로서 중전 안타를 쳐 출루했으나 후속타 불발에 ...

    한국경제 | 2021.04.18 18:39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