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3,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산 우타 거포 유망주 김민혁, 2년 7개월 만에 1군 등록

    ... 2019∼2020년 현역으로 복무한 그는 군에서 틈날 때마다 몸을 움직였고 23㎏을 감량했다. 마침 주전 1루수 오재일이 삼성 라이온즈로 떠나면서 김민혁은 '1루수 후보'로 꼽히며 스프링캠프에서 테스트를 받았다. 그러나 시범경기에서 3타수 무안타에 그치는 등 '기준점'을 넘지 못했다. 결국, 두산은 좌완 함덕주와 사이드암 채지선을 내주고 1루수 요원 양석환과 좌완 남호를 영입했다. 김민혁은 2군에서 2021시즌 개막(4월 3일)을 맞았다. 퓨처스리그에서 김민혁은 홈런 ...

    한국경제 | 2021.04.14 16:16 | YONHAP

  • thumbnail
    MLB 대만인 내야수 창위청 "아시아인 혐오 멈춰달라"

    ... 것은 절대 안 된다"고 밝혔다. 용기 있게 인종차별 피해를 고발한 창위청은 많은 격려 메시지를 받았다. 그는 "감사하다. 이제 야구에 집중하자"며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대만 태생의 창위청은 2013년 클리블랜드와 50만달러(약 5천5천만원)에 계약했다. 마이너리그를 거친 뒤 2019년 마침내 빅리그 무대를 밟았다. 이번 시즌까지 3년간 총 45경기에서 타율 0.190(100타수 19안타) 1홈런 9타점의 성적을 올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5:40 | YONHAP

  • thumbnail
    '거함' 양키스를 또다시…외신도 놀란 류현진의 완벽투

    ... 블루제이스)이 '거함'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또 한 번 눈부신 호투를 펼치자 외신들도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 볼파크에서 열린 양키스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 6⅔이닝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1실점(비자책)을 기록하며 팀의 7-3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류현진은 올해 세 번째 도전 만에 시즌 첫 승리와 개인 통산 60승을 동시에 달성했다. 양키스는 류현진이 올 시즌 개막전에서 맞붙었던 팀이다. 당시 ...

    한국경제 | 2021.04.14 12:28 | YONHAP

  • thumbnail
    드디어 류현진 도운 토론토 타선, 고구마→사이다 변신

    ... 득점 지원을 해줬다. 토론토는 이날 미국 플로리다주 TD볼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홈 경기에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의 강팀 뉴욕 양키스를 7-3으로 꺾었다. 선발 등판한 류현진은 6⅔이닝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1실점(무자책점)으로 호투했다. 타자들은 10안타로 7점을 뽑아냈다. 홈런 2방에 2루타 2개 등 장타도 시원하게 터트렸다. 그 덕분에 류현진은 시즌 첫 승리, 통산 60승을 거뒀다. 앞서 류현진이 등판한 ...

    한국경제 | 2021.04.14 11:39 | YONHAP

  • thumbnail
    예술의 경지에 오른 '괴물표' 커터와 체인지업 환상 조합(종합)

    ... 볼파크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미국프로야구 홈경기에서 흠잡을 데 없는 투구로 올해 세 번째 도전 만에 시즌 첫 승리와 개인 통산 60승을 동시에 달성했다. 류현진은 양키스 강타선을 상대로 6⅔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솎아냈다. 안타 4개, 볼넷 1개를 내주고 6-0으로 앞선 7회초에 1실점(비자책점) 했다. 커터와 체인지업으로 류현진은 개막전 이래 12일 만에 다시 만난 양키스 타자들 눈을 어지럽혀 승리의 토대를 쌓았다. 평균자책점은 2.92에서 1.89로 ...

    한국경제 | 2021.04.14 11:24 | YONHAP

  • thumbnail
    '특급 투수' 류현진, 삼진/볼넷 9.5로 아메리칸리그 4위

    ... 있는 익숙한 장면이지만, 성적표를 확인하면 놀라운 기록이 쌓여 있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볼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6⅔이닝 동안 4안타를 내주고 1실점(비자책) 했다. 볼넷은 단 한 개만 내줬고, 삼진은 7개를 잡았다. 특히 1회 2사 후 양키스 3번 타자 에런 저지부터, 2회 게리 산체스, 에런 힉스, 루그네드 오도어 등 4타자를 연속 삼진 처리하는 장면이 ...

    한국경제 | 2021.04.14 11:24 | YONHAP

  • thumbnail
    샌디에이고 김하성, 무사 1, 2루 대타로 나서 헛스윙 삼진

    ...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방문경기에 팀이 4-7로 뒤진 7회초 무사 1, 2루에서 투수 타석에 대타로 들어섰다. 상대 우완 불펜 크리스 스트래튼을 상대한 김하성은 볼 카운트 2볼-2스트라이크에서 5구째 92.6마일(약 149㎞) 포심 패스트볼에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185에서 0.179(28타수 5안타)로 약간 떨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1:16 | YONHAP

  • thumbnail
    '6⅔이닝 1실점' 류현진, 양키스 상대로 시즌 첫 승…MLB 통산 60승

    ... 상대로 호투하며 시즌 첫 승이자 메이저리그 통산 60승째를 신고했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 홈 경기에서 선발로 나와 6⅔이닝 4피안타 1볼넷 탈삼진 7개 1실점(무자책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2.69에서 1.89까지 떨어졌다. 류현진은 1회 선두 타자 DJ 러메이휴에게 내야 안타를 허용했다. 하지만 이후 12타자를 피안타 하나 없이 요리하며 ...

    한국경제 | 2021.04.14 11:16 | 조희찬

  • thumbnail
    류현진, 양키스전 6⅔이닝 비자책…시즌 첫승-통산 60승

    ... 블루제이스)이 완벽한 모습으로 시즌 첫 승과 빅리그 통산 60승 고지를 밟았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TD볼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6⅔이닝 동안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1실점(비자책점)으로 팀의 7-3 승리를 이끌었다. 시즌 1승(1패)을 기록한 류현진은 시즌 평균 자책점을 2.92에서 1.89로 끌어내렸다. 류현진은 2일 개막전에서 양키스를 상대로 5⅓이닝 2실점, 8일 텍사스 ...

    한국경제 | 2021.04.14 11:14 | YONHAP

  • thumbnail
    예술의 경지에 오른 '괴물표' 커터와 체인지업 환상 조합

    ... 볼파크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미국프로야구 홈경기에서 흠잡을 데 없는 투구로 올해 세 번째 도전 만에 시즌 첫 승리와 개인 통산 60승 달성을 앞뒀다. 류현진은 양키스 강타선을 상대로 6⅔이닝 동안 삼진 7개를 솎아냈다. 안타 4개, 볼넷 1개를 내주고 6-0으로 앞선 7회초에 1실점(비자책점) 했다. 커터와 체인지업으로 류현진은 개막전 이래 12일 만에 다시 만난 양키스 타자들 눈을 어지럽혀 승리의 토대를 쌓았다. 야구 통계 사이트 베이스볼서번트를 ...

    한국경제 | 2021.04.14 10: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