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1,7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목! 이 책] 클라우드

    클라우드 솔루션 기업 투마일스 대표인 저자가 스타벅스, 애플, 우버 등 수많은 기업사례를 통해 클라우드 기술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정보기술(IT)과 인공지능(AI) 기술이 낳은 새로운 ‘비대면 사회’에 대비하기 위한 전략을 소개한다. 클라우드가 왜 데이터베이스 관리 플랫폼으로서 각광받는지 설명하고, 클라우드 세계에서 움직이는 증강현실(VR), 원격회의, 챗봇 등을 소개한다. (미디어샘, 248쪽, 1만5000원)

    한국경제 | 2020.07.09 17:58

  • thumbnail
    엔비디아, 인텔 눌렀다…美 반도체 시총 1위 등극

    ... 영업이익은 46억달러에서 70억달러로 늘어났다. PC와 서버 부문에선 여전히 글로벌 1위다. 성장성에선 물음표가 뒤따르고 있다. 인텔은 성능이 뛰어난 대신 전력 소비가 많은 기존 칩에 안주하다가 전력 효율이 핵심인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 시장을 놓친 전력이 있다. 최근에는 ‘15년 동맹’ 애플이 맥북 등 PC용 칩에서 인텔에 결별을 선언하면서 CPU 강자 위상도 흔들리고 있다. 게다가 제조 부문에선 10㎚ 이하 초미세공정에서 ...

    한국경제 | 2020.07.09 17:25 | 강현우

  • thumbnail
    기업 파산 줄잇는데 나스닥 또 신기록…美경제 '위험한 엇박자'

    ... 모임을 제한하라는 것이다. 뉴욕타임스는 미 50개 주 중 36개 주에서 확진자가 증가 추세이며 확진자가 감소 추세인 주는 없다고 보도했다. 단기간에 상황이 개선될 조짐이 없는데도 뉴욕증시는 상승세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등 대형주 강세에 힘입어 이날 1.44% 오른 10,492.50에 마감하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로써 나스닥은 지난 3월 23일 코로나19 충격 때 기록한 최저점보다 53%나 올랐다. 대형 우량주 30개로 ...

    한국경제 | 2020.07.09 17:24 | 주용석

  • thumbnail
    애플·구글 "반도체 직접 설계"…삼성 파운드리에 '희망회로' 될까

    미국 구글과 애플에 이어 중국 스마트폰업체 오포와 비보까지 잇따라 ‘반도체 자급자족’을 선언하면서 글로벌 반도체 시장의 판도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이들 ‘정보기술(IT) 공룡’이 자사 제품에 들어갈 반도체의 자체 개발에 나서면서 인텔과 퀄컴의 영향력에서 벗어날 경우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업체들의 반사이익이 예상된다. 반도체 매출 세계 1위를 놓고 인텔 등과 경쟁하는 삼성전자는 파운드리사업부의 매출과 ...

    한국경제 | 2020.07.09 17:12 | 황정수

  • thumbnail
    해시드, 이더리움 자산 관리 플랫폼 '세트 랩스'에 시드 투자

    ... 있도록 설계됐다. 세트 랩스측 관계자는 "지난 3월 전 세계 증시와 가상자산 가격이 동시 폭락했을 때에도, 이러한 리밸런싱 기능으로 하락을 방어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세트 랩스 팀은 에어비앤비와 스퀘어, 애플 등의 글로벌 IT기업에서 경험을 쌓은 개발자들이 이끌고 있으며, 2019년 4월 출시 이후 예치 자산 총가치(TVL, Total Value Locked)는 1,600만달러(한화 약 192억원)까지 증가해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 ...

    한국경제 | 2020.07.09 16:40 | 김산하

  • thumbnail
    볼보코리아, 차량 관리 공식앱 '헤이, 볼보' 출시

    볼보코리아가 새로운 브랜드 애플리케이션(앱·응용프로그램) ‘헤이, 볼보’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헤이, 볼보는 기존 고객용 앱을 대체하는 공식 브랜드 디지털 채널이다. 기존 오프라인에서 처리되던 차량 정비와 사후관리 프로세스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차량 정보 및 시승신청, 이벤트 안내 등을 비대면 방식으로 접근할 수 있는 소통 기능까지 추가됐다. 헤이, 볼보는 크게 △소유 차량의 정보 및 ...

    한국경제 | 2020.07.09 15:09 | 오세성

  • thumbnail
    中-印 '분쟁'에 틱톡이 볼모?…기술이 '인질'됐다 [노정동의 3분IT]

    ... 처지에 놓이게 돼서다. 인도 국민의 틱톡 다운로드 건수는 6억6500만건으로 전 세계의 30%에 달한다. 인도 정부는 지난달 29일 중국 정부로부터 국민들의 주권, 안보, 공공질서를 지키기 위해 틱톡을 비롯한 59개 중국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사용을 금지 조치한다고 발표했다. 인도 정부는 이후 곧바로 서비스를 차단했다. 명목은 중국 기업들이 인도 국민들의 개인정보를 해외로 빼돌린다는 이유였지만 이면에는 최근 인도와 중국 간 '국경 충돌'에 ...

    한국경제 | 2020.07.09 13:42 | 노정동

  • thumbnail
    AI 시대의 반도체 리더 엔비디아, 인텔 시가총액 추월

    ... 성장성 부문에선 물음표가 뒤따르고 있다. 인텔은 성능이 뛰어난 대신 전력 소비가 많은 기존 칩에 안주하다가 전력 효율이 핵심인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시장에서 참패했다. 최근에는 '15년 동맹' 애플이 맥북 등 PC용 칩에서 인텔에 결별을 선언하면서 CPU 강자 위상도 흔들리고 있다. 게다가 제조 부문에선 10㎚ 이하 초미세공정에서 삼성전자와 대만 TSMC에 시장을 계속 빼앗기는 상황이다. 반면 엔비디아는 반도체 칩 설계만 자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7.09 10:27 | 강현우

  • thumbnail
    코로나 폭증에도 나스닥 사상 최고 마감…다우 0.78% ↑

    간밤 뉴욕증시 주요 지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애플 등 주요기업 강세에 상승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다시 썼다. 미국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처음으로 6만명에 도달하고 누적 확진자도 300만명을 넘어섰다는 통계가 잇따라 발표됐지만 대형 기술주들이 주가지수를 밀어올렸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77.10포인트(0.68%) 상승한 26,067.28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7.09 07:21 | 김민성

  • thumbnail
    워런 버핏, 이번엔 '애플' 몰빵…포트폴리오 43% 차지

    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이 '애플'을 투자 바구니에 대량으로 사들였다. 그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주식에 집중 투자하는 방식으로 고수익을 올려온 버핏에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8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버크셔 해서웨이는 현재 910억달러 이상의 애플 주식을 보유하고 있다. 버크셔 해서웨이 전체 포트폴리오(투자자산군)에 43%를 차지한다. 버핏의 애플에 대한 애착은 유명하다. 올 초 버핏은 한 인터뷰에서 "애플은 ...

    한국경제 | 2020.07.09 07:10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