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4,5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유 감산 합의 또 미뤄지나…"OPEC+ 긴급회의 8~9일로 연기"

    ... 선언하는 등 신경전이 거세지고 있는 형국이다. 그러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3일 직접 나서 사우디와 러시아의 최대 1500만배럴의 감산 합의 가능성을 언급하는 등 증산 대결을 그만둘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국제유가는 양국의 감산 합의 기대에 따라 최근 이틀 연속 큰 폭으로 올랐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의 개입에도 산유국들이 감산에 합의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날 "OPEC+의 감산 합의를 결렬시킨 ...

    한국경제 | 2020.04.04 19:46

  • thumbnail
    트럼프 개입에도 러·사우디 책임론 공방…"OPEC+ 회의 연기"(종합)

    ... 보인다"라고 주장했다. 푸틴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의 1천만∼1천500만 배럴 감산 제안에 대해 "OPEC+ 틀 내에서 다른 산유국과 합의를 이룰 준비가 됐고 미국과도 기꺼이 협력하겠다"라고 화답했다. 양국을 둘러싼 험악한 분위기는 트럼프 대통령의 전언과는 다소 다르다. 트럼프 대통령은 3일 미국 에너지 업계 최고경영진과 만나 러시아와 사우디 모두 세계 석유시장을 안정시키는 어떤 일이 일어나기를 원한다면서 자신의 중재 역할을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4.04 19:28 | YONHAP

  • thumbnail
    주사우디 미대사, 현지 자국민에 "사우디서 머무르길" 조언

    ... 식료품 공급이 좋고, 응급 서비스가 견고하며 의료 체계도 작동하고 있기 때문에 여러 가지 이유로 나는 사우디에서 피신하는 것을 강력히 고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미국과 사우디의 접근을 모두 신뢰하고 양국 정부는 이에 협력하고 있다"라면서도 "어떤 행동을 할지는 각자의 판단이지만 사우디에 머물러도 괜찮다는 게 내 조언이다"라고 부연했다. 바즈자이드 대사는 본국인 미국의 코로나19 환자가 세계 최다인 약 28만명으로 급증하면서 의료 체계에도 ...

    한국경제 | 2020.04.04 18:2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러시아·사우디 모두 국제 석유시장 안정 원해"

    ...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만났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국제 유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원유 수요 급감에 러시아와 사우디 간 '유가 전쟁'이 겹치면서 폭락과 폭등을 거듭하고 있다. 양국은 지난달 원유 감산 합의에 실패하면서 가격 인하와 증산 예고 등을 통해 유가 전쟁에 나섰으며 시장 불안이 커지자 트럼프 대통령이 양국 지도자와 통화, 중재에 나서면서 타협점을 모색하는 분위기다. 트럼프 대통령은 2일 트윗을 통해 ...

    한국경제 | 2020.04.04 06:30 | YONHAP

  • thumbnail
    주중 미국대사 "중국의 의료물품 대미수출 지원에 감사"

    ... 앞을 봐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또 필요한 의료물품을 미국으로 수출할 수 있도록 미국 정부를 도와준 중국의 노력에 감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브랜스태드 대사는 "어떠한 국가도 이 전투를 혼자 치를 수 없다"면서 "미·중 양국이 협력할 방법을 계속 찾아, 모든 사람의 생명을 위협하는 공동의 적을 물리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 함께 나아가자"면서 "나는 우리가 반드시 난관을 넘어설 것임을 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4 00:1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아세안과 한중일 3국 힘모으면 코로나 슬기롭게 극복"

    ... 대통령은 "G20(주요 20개국) 특별화상정상회의에서도 각국의 방역 조치를 저해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기업인 등 필수 인력 이동을 허용할 필요가 있다는데 정상들 간 공감대가 있었다"고 부연했다. 이에 푹 총리는 "베트남은 양국의 협력 동반자 관계를 중시하고 있다"며 "양국 기업 간 교류 등 경제 분야에서의 지속적인 협력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데 공감한다.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양국 간 긴밀히 소통하며 지속 협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푹 총리는 "한국의 ...

    한국경제 | 2020.04.03 18:08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트럼프에 휘둘려 보합권 마감…'유가 전쟁' 완화 불투명

    ... 언급한 1500만배럴은 러시아와 사우디 생산량에 75%에 해당하는데, (합의가 가능하다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감소한 세계 수요 20%(약 2000만배럴)를 메울 수 있다"며 "하지만 양국의 구체적인 합의 내용이 나오지 않으면서 증시에 부담을 줬다"고 했다. 또 코로나19 우려가 여전히 투자심리를 누르고 있다고 판단했다. 외국인은 22일째 순매도를 기록 중이다. 외국인은 이날 2913억원, 기관은 834억원 ...

    한국경제 | 2020.04.03 15:49 | 이송렬

  • thumbnail
    트럼프, 원유전쟁 중재했다는 '허풍 트윗' 이유는…'트럼프식 협상의 기술' 유료

    ... 25달러선에 손바뀜된 브렌트유는 배럴당 29.30달러까지 상승했구요. 트럼프 대통령이 올린 트윗 내용은 이렇습니다.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대화했다. 사우디와 러시아 양국이 1000만 배럴 원유 감산 계획을 발표할 것으로 바라고 기대한다. 감산이 현실화된다면 석유·가스업계에 매우 좋은 일이 될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감산량이 1500만 배럴일 수도 있다”고도 ...

    모바일한경 | 2020.04.03 11:34 | 선한결

  • thumbnail
    이탈리아·스페인 외교관 "우리 코로나19 상황 나아지고 있다"

    양국 주미대사 "대응책 효과"…유럽내 권위주의 부상 우려 중국 의료지원에 "협력하되 함정 피할 것" 저의 의심하기도 유럽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심각한 이탈리아와 스페인의 외교관들이 자국 상황이 나아지고 있다고 알리며 국제적 연대와 협조를 촉구했다. 아르만도 바리키오 주미 이탈리아 대사와 사티아고 카바나스 주미 스페인 대사는 2일(현지시간) 미국 공공외교 기관인 '메리디안 인터내셔널 센터'에서 주관한 온라인 포럼에 ...

    한국경제 | 2020.04.03 11:13 | YONHAP

  • thumbnail
    미 차관보 "한미 방위비협상 결코 안끝났다"…공정한 합의 강조(종합)

    ... 국무부, 한국 특파원에 "협상 진행중" 이례적 이메일 보내 클라크 쿠퍼 미국 국무부 정치·군사 담당 차관보는 2일(현지시간)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 결코 끝나지 않았다며 공정한 합의의 필요성을 수차례 강조했다. 그러면서 협상이 양국 협상 대표단 뿐만 아니라 양국 장관, 청와대와 백악관 차원에서도 이뤄지는 상황임을 시사했다. 한미 양국의 협상이 잠정타결됐다는 일부 관측을 부인하고 '공정과 상호 이익'을 명분으로 내세워 한국의 추가 부담을 압박한 것으로 해석된다. ...

    한국경제 | 2020.04.03 09: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