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2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웅래, '가상화폐 엄포' 은성수 직격…"제2의 박상기냐"

    "세금 걷겠다면서 거래소 폐쇄 운운"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은 22일 가상화폐 시장 위험성을 지적한 은성수 금융위원장을 향해 "내년부터 20% 양도세를 걷겠다면서 최소한의 투자자 보호조차 못 하겠다는 것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고 직격했다. 노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올 1분기에만 250만명이 신규로 코인 거래에 뛰어들었다. 거래소를 등록하라면서도 폐쇄를 운운하는 것은 시장에 혼란만 줄 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은 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21.04.22 18:51 | YONHAP

  • thumbnail
    정의용 "방역 안이한 대처 인정" 첫 반성 목소리 나왔다

    ... 백신스와프를 촉구하자 "계획이 없다"며 일축한 바 있다. 이날 대정부 질문 또 다른 주요 화두는 부동산 대책이었다. 김은혜 의원은 이날 홍 직무대행에게 "‘사자니 취득세, 살자니 보유세, 팔자니 양도세, 주자니 증여세, 이승을 떠나자니 상속세’ 이런 말씀을 들어봤느냐"고 물었다. 이어 "2·4 (부동산)대책 이후 정책 효과가 두 달 후엔 나타날 것이라 했는데 지금 부동산 시장이 효과를 ...

    한국경제 | 2021.04.21 10:12 | 이미나

  • thumbnail
    홍남기 "왜 안되는지 살펴봤나" vs 김은혜 "자리를 바꿔보죠"

    ... 부총리 축하드린다"고 인사를 건네자 홍 총리 대행도 "감사합니다"라고 화답했지만, 인사가 끝나기 무섭게 설전이 시작됐다. 김 의원은 부동산 세제와 관련해 "사자니 취득세, 살자니 보유세, 팔자니 양도세, 주자니 증여세, 이승을 떠나자니 상속세…이런 말씀을 들어봤느냐"는 질문으로 포문을 열었다. 홍 총리 대행이 "흘려들은 적이 있다"고 답하자, 김 의원은 "흘려들을 의견은 아니다"라고 ...

    한국경제 | 2021.04.20 18:08 | YONHAP

  • thumbnail
    비규제지역 아파트 선호도 증가... `두산위브더제니스 양산` 5월 분양

    ... 6월부턴 보유o처분 단계의 부동산 세금도 천정부지로 치솟는다. 다주택자의 종합부동산세 세율이 기존 0.6%~3.2%에서 1.2%~6.0%로 높아진다. 하지만, 1주택자와 비조정지역 2주택자의 세율은 소폭 인상하는 데 그쳤다. 다주택자들은 앞으로 양도세가 무서워 집을 팔지도 못할 지경이다. 조정지역 내 다주택자에 대해선 중과세율을 기존 10%p~20%p에서 20%p~30%p로 인상한다. 반면, 비조정지역 내 다주택자들은 기존과 마찬가지로 기본세율을 적용키로 했다. 또, 비조정지역 내 분양권은 ...

    한국경제TV | 2021.04.20 15:06

  • thumbnail
    세금 그렇게 걷더니…재산세·종부세 인하 추진하는 민주당 [식후땡 부동산]

    ... 매매(23.3%)나 기타소유권 이전(7.2%) 등을 웃돌고 있습니다. 다주택자의 경우 6월부터 3주택자 이상(조정대상지역은 2주택자 이상)의 종부세가 기존 0.6∼3.2%에서 1.2∼6.0%로 상향 조정됩니다. 다주택자의 양도세 최고세율도 65∼75%로 높아져 세 부담이 늘어납니다. ◆ 중국인 보유 토지, 경기도에 몰렸다 김상훈 국민의힘 의원실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외국인의 토지보유 현황’에 따르면 중국인이 소유한 ...

    한국경제 | 2021.04.20 12:55 | 김하나

  • thumbnail
    정부-오세훈 대화?…문대통령·노형욱 소통과 협력 강조

    ... 시장이 불안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강력한 수요 억제와 2·4 공급대책이 맞물리면서 안정세를 찾아가던 서울 집값은 주요 재건축 아파트들의 가격 급등으로 매물이 들어가고 호가는 치솟고 있다. 6월 1일부터 시행되는 양도세 중과를 앞두고 다주택자들의 매출 출회 여부에 시장의 관심이 쏠렸으나 이를 기대하기 어려워졌다. 고종완 한국자산관리연구원 원장은 "부동산을 놓고 정부, 여당, 서울시에서 지금 돌아가는 상황을 보면 집을 팔겠다고 내놓는 사람이 있을까 ...

    한국경제 | 2021.04.19 17:53 | YONHAP

  • thumbnail
    다주택자 세금 중과 앞두고…강남구 아파트 증여 '폭발'(종합)

    ... 조정된다. 양도소득세도 현재 기본세율 6∼45%에서 조정대상지역의 2주택자는 여기에 10%포인트, 3주택자 이상자는 20%포인트를 가산하는데, 6월부터는 이 중과세율이 각각 20∼30%포인트로 상향된다. 이에 따라 다주택자의 양도세 최고세율이 65∼75%로 높아져 세 부담이 크게 늘어난다. 강남구의 증여 증가 영향으로 지난달 서울의 아파트 증여도 2천19건으로, 전달(933건)보다 2.2배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 전체 아파트 거래에서 증여가 차지하는 ...

    한국경제 | 2021.04.19 17:06 | YONHAP

  • thumbnail
    "투기 없는 행정수도 완성" 세종부동산정책시민연대 출범

    ... '세종부동산정책시민연대'를 출범했다. 세종YMCA, 세종환경운동연합, 세종공인중개사회 등 지역 시민·사회단체와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정의당 세종시당 등 11개 단체로 구성돼 있다. 앞으로 공직자·정치인의 주택·토지 투기 사례와 양도세·증여세 편법 거래 사례 수집, 부동산 시장 교란과 가격 담합 행위 조사, 부동산 난개발과 환경문제 감시 등 활동을 벌여나갈 계획이다. 이들은 발족 선언문에서 "세종시의 성장 이면에는 부동산을 투기 대상으로 삼는 투기 자본이 자리 ...

    한국경제 | 2021.04.19 14:44 | YONHAP

  • thumbnail
    6월 다주택자 세금 중과 앞두고 강남 아파트 증여 폭증

    ... 상향 조정된다. 양도소득세도 현재 기본세율 6∼45%에서 조정대상지역의 2주택자는 여기에 10%포인트, 3주택자 이상자는 20%포인트를 가산하는데, 6월부터는 이 중과세율이 각각 20∼30%포인트로 상향된다. 이에 따라 다주택자의 양도세 최고세율이 65∼75%로 높아져 세 부담이 크게 늘어난다. 강남구의 증여 증가 영향으로 지난달 서울의 아파트 증여도 2천19건으로, 전달(933건)보다 2.2배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강남구의 아파트 증여가 서울 전체 증여의 ...

    한국경제TV | 2021.04.19 14:43

  • thumbnail
    다주택자 세금 중과 앞두고…강남구 아파트 증여 '폭발'

    ... 피하려 절세형 증여에 나선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다주택자의 경우 6월부터 3주택자 이상(조정대상지역은 2주택자 이상)의 종부세가 기존 0.6∼3.2%에서 1.2∼6.0%로 상향 조정된다. 다주택자의 양도세 최고세율은 현재 기본세율인 6∼45%에서 조정대상지역의 2주택자는 여기에 10%포인트, 3주택자 이상은 20%포인트를 가산하는데, 6월부터는 이 중과세율이 각각 20∼30%포인트로 상향된다. 이에 따라 최고세율이 65∼75%로 ...

    한국경제 | 2021.04.19 14: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