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2,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양물산, 청년 농부에게 트랙터 기증…“농촌에 활력 불어넣겠다”

    ...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전라북도·경상남도에서 각 1명씩 뽑았다. 앞서 동양물산은 귀농귀촌종합센터의 협조를 받아 전국 도청에 의뢰, 신청서를 접수 받은 뒤 대상자를 선정했다. 동양물산 관계자는 “영농 초기 자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농부를 지원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것”이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9 14:35 | 양병훈

  • thumbnail
    1분기 '깜짝 실적' 내고도 웃지 못한 조선株

    ... 크게 다르지 않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은 현대미포조선의 올해 수주액이 목표의 68%에 그칠 것이라고 관측했다. 다만 장기 투자자라면 저가 매수 기회라는 분석도 나온다. 이현수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정점을 지났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는 만큼 내년 수주는 올해보다 좋을 가능성이 있다”며 “선박 수주 실적이 개선되면 주가도 따라 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8 18:11 | 양병훈

  • thumbnail
    레버리지 ETN·ETF 투자 땐 예탁금 1천만원 있어야

    ... 대상이 될 수 있다. 이들 방안은 9월부터 시행된다. 이 밖에 △시장 급변 시 유동성공급자(LP)가 ETN 신규 물량을 빠르게 공급할 수 있도록 상장절차 간소화(9월 시행) △레버리지 ETN·ETF에 대한 상품분류 체계와 상장심사 차별화(3분기에 방안 마련) △LP의 최소 유동성 보유를 의무화하고 LP 평가기준 강화로 적극적인 괴리율 관리 유도(7월 시행) 등도 대책으로 나왔다. 양병훈/오형주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7 17:27 | 양병훈/오형주

  • thumbnail
    유가 하락 베팅한 '원유개미'…나 떨고 있니?

    ... 만기가 비슷하게 남은 시기에 2억 배럴 정도가 미청산 상태였다. 이달에는 지난달보다 양이 적지만 그렇다고 안전한 것은 아니다. 김찬영 삼성자산운용 ETF컨설팅팀장은 “위험회피(헤지) 목적이 아니라 투기 목적으로 선물을 매도하는 건 위험해 해외에서는 잘 하지 않는다”며 “최근 국내에서 원자재 투자 리스크를 과소평가하는 분위기가 있어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양병훈/선한결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7 17:24 | 양병훈/선한결

  • thumbnail
    이번엔 유가 하락에 배팅했지만…가격 상승으로 무더기 손실 위기

    ...지) 목적이 아닌 투기목적으로 선물을 매도하는 건 위험(리스크)이 커 해외에서는 잘 하지 않는다”며 “최근 마이너스 유가 사태는 매우 이례적이고 일반적으로는 최저가가 0달러지만, 올라갈 때는 끝도 없이 올라갈 수 있다는 생각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 국내에서 원자재 투자 리스크를 과소 평가하는 분위기가 있어 우려스럽다”고 덧붙였다. 양병훈/선한결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7 15:45 | 양병훈/선한결

  • 리츠로 분양가 상한제 피해갈 수 있을까

    ... 투자도 받을 예정이다. 순조롭게 진행되면 다른 건설사나 증권사도 같은 방법으로 재건축을 시도할 수 있다. 재건축 인허가권자인 서울시는 “불가능한 얘기”라고 선을 긋고 있다. 현 정부의 부동산 규제를 우회하는 ‘꼼수’라는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조합이 이런 방법을 선택하고 서울시가 끝끝내 불허한다면 소송전으로 번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4 17:34 | 양병훈

  • thumbnail
    외국인, 종목투자 확대…개인은 우량주로 피신

    ... “비대면(언택트) 종목 등의 주가 차별화가 본격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개인은 최근 리스크를 낮추고 있다. 월초부터 이날까지 순매수 1, 2위를 기록한 종목은 삼성전자(1조852억원), LG화학(3600억원)이었다. 지난달 KODEX WTI원유선물(H) ETF(1조2763억원)와 KODEX 200선물인버스2X ETF(1조1248억원)를 각각 1, 2위에 올려놨던 것에서 분위기가 달라졌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3 17:31 | 양병훈

  • 종목투자 강화하는 외국인…개인은 우량주로 피신

    ... 2위에 올려놨던 것에서 분위기가 달라졌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날에 비해 1% 이상 하락한 상황에서 출발했으나 오전 11시30분께 오름세로 바뀌었다. 이후 수차례 엎치락뒤치락 하다가 결국 0.95% 상승한 1940.42로 장을 마쳤다. 전날 미국 다우존스지수(-1.89%)와 나스닥지수(-2.06%)가 하락한 것과 다르다. 유가증권시장에서 매도세로 시작한 기관이 11시께 매수 우위로 돌아섰기 때문이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3 16:03 | 양병훈

  • 미래에셋운용, 리츠·국채 함께 담은 ETF 상장

    ... 보여주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리츠보다 위험(리스크)이 낮은 국채를 추가로 편입해 주가 변동성을 줄여보겠다는 것이다. 최근 국내에서는 저금리 시대를 노린 다양한 리츠 상품이 잇따라 상장되고 있다. 13일에는 ‘KODEX 다우존스미국리츠(H)’ ETF와 ‘코덱스 TSE일본리츠(H)’ ETF가 상장된다. 일본 리츠 ETF가 국내 증시에 상장되는 건 처음이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2 17:34 | 양병훈

  • thumbnail
    기는 코스피, 뛰는 코스닥

    ... 최고가(2월 17일 692.59) 경신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 같은 변화는 최근 개인의 투자 성향이 ‘고위험·고수익 추구형’으로 바뀌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김병연 NH증권 투자분석 팀장은 “상대적으로 주가 변동성이 큰 코스닥시장의 거래대금이 늘고 있다는 건 개인투자자들이 보다 공격적으로 주식을 매수하고 있다는 증거”라고 풀이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2 17:32 | 양병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