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1,8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리패스가 상한가로 급등한 까닭

    ... 임상 1상 단계다. 미국바이오협회에 따르면 1상 단계에 있는 물질이 최종 상용화에 성공할 확률은 9.6%다. 임상 전 단계에 있는 물질의 상용화 가능성은 이보다 훨씬 낮다. 키움증권 관계자는 “기술력이 우수하고 파이프라인의 성장 잠재력이 높다”며 “상장을 통한 자금 유입, 전환사채 보통주 전환 등으로 자본잠식은 일정 규모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8 17:29 | 양병훈

  • thumbnail
    에이치엘비·신라젠↑…바이오株 부활 '시동'

    ... 신청하겠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국내 한 임상통계학자는 “보조 수단인 2차 지표를 근거로 허가받은 사례는 매우 드물다”고 말했다. 진홍국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몇몇 바이오주는 단기간에 많이 빠졌다는 이유로 작은 호재에 더 민감하게 반응한다”며 “앞으로 투자 상황이 개선되는 것은 맞지만 종목별로는 선별적으로 판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양병훈/김동현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7 17:40 | 양병훈/김동현

  • 대신증권, 해외 빌딩 투자로 수익원 다각화

    ...에서 365일 24시간 투자자의 민원과 문의사항을 해결한다. 벤자민은 기계학습(머신러닝)을 통해 스스로를 고도화한다. 프라이빗뱅킹(PB)의 성장성도 돋보인다. 대신증권은 영업직원 가운데 역량이 뛰어난 사람을 선발해 회사가 자체 운영하는 ‘금융주치의 MBA’ 과정을 이수하도록 한다. 이 과정은 상속, 증여 등 고액자산가가 필요로 하는 서비스 분야의 역량을 집중 강화하는 내용이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7 15:23 | 양병훈

  • thumbnail
    KG케미칼 신임 사장에 김철수 전 KG ETS 사장

    ... 기계공학과를 졸업했다. KG케미칼 온산공장장을 거쳐 2012년~2015년 KG ETS 사장으로 일했다. KG ETS 사장 재임기간 동안 회사를 코스닥시장에 상장시키고 황산동(도금 등에 쓰이는 화학물질) 등 전자소재 사업을 적극 육성했다. KG케미칼 관계자는 “현장경험이 풍부한 김 사장 선임을 통해 친환경 소재 전문기업으로서 안정적인 경영성과와 실적을 달성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4 18:04 | 양병훈

  • thumbnail
    5G 가입자수 수직상승…통신3사 실적 '부푼 꿈'

    ... 내려간 23만4500원에 마감했다. KT(-9.56%), LG유플러스(-23.51%)도 연초에 비해 주가가 떨어진 상태다. 김회재 대신증권 연구원은 “마케팅 과열만 없다면 실적은 꾸준히 개선될 것”이라며 “내년 초 갤럭시 S11 출시 전까지는 과당 경쟁에 따른 비용 출혈 상황이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주가가 무난히 우상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4 17:22 | 양병훈

  • thumbnail
    AI 펀드, '박스피' 넘어서다

    ... 보증한다는 인식을 투자자에게 줄 수 있다. 로보어드바이저 펀드의 알고리즘도 갈수록 고도화하고 있다. 조병희 키움증권 랩솔루션팀장은 “최근에는 알고리즘 고도화에 딥러닝(인공지능 기계학습)을 많이 이용하는데 이는 결과를 뜯어봐도 사람이 이해하기 어려운 경우가 종종 있다”며 “알고리즘이 고도화될수록 사람이 운용하는 것과 격차가 벌어질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2 17:22 | 양병훈

  • 에이치엘비, FDA 승인 기대에 상한가

    ... 유의성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부작용은 전체적으로 낮게 나타났고, 완전관해도 2건 보고됐다. 리보세라닙 실망이 기대로 바뀌면서 주가도 급반전하는 모양새다. 에이치엘비는 10월 FDA와 사전미팅(Pre-NDA Meeting)을 한 뒤 본격적인 승인 절차를 밟을 계획이다. 한 바이오 전문가는 “1차적으로 FDA 사전미팅 결과로 최종 허가 가능 여부를 가늠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30 16:59 | 양병훈

  • thumbnail
    요즘 '돈 되는 기술' 뒤엔 켐트로닉스

    ... 전망이다. 이동주 SK증권 연구원은 “무선충전 사업 매출은 올해 500억원대에서 내년에는 1200억원 이상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며 “현재 개발 중인 자율주행 자동차 솔루션도 회사의 중장기 먹거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투자에 따르면 지난해 94억원에 그쳤던 켐트로닉스 영업이익은 올해 236억원으로 두 배 이상 급증할 것으로 추산된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9 17:55 | 양병훈

  • thumbnail
    현대차가 여는 '자율주행車 시대'…엠씨넥스·에이테크솔루션 '시동'

    ... 기업일수록 높은 부가가치를 누릴 수 있다. 한국경제TV 전문가들은 현대모비스, 모바일어플라이언스, 엠씨넥스, 에이테크솔루션 등을 관련 추천 종목으로 꼽았다. 최익수 한국경제TV 파트너는 “자율주행차를 포함한 모빌리티산업은 변화하는 시대 흐름의 선두에 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대차와 앱티브의 이번 대규모 투자가 국내 관련 산업 육성의 방아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9 16:19 | 양병훈

  • '4차 산업펀드' 올해 수익률 10% 넘어

    ... 최근에 선보인 것이 많다. 설정액 10억원 이상 79개 펀드 가운데 설정 후 2년이 안된 펀드가 40개에 달한다. 자산운용 업계는 4차 산업의 유망함이 사회적으로 부각된 시기에 상품 출시가 봇물을 이뤘다고 설명한다. 박 매니저는 “4차 산업이라는 주제로 묶였지만 투자 지역과 대상은 천차만별”이라며 “가입 전 투자 대상이 무엇인지 잘 확인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9 16:17 | 양병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