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메디톡스, 중국發 '잭팟'에 급등…보툴리눔톡신 시판 허가 절차 완료한 듯

    ... 회복된 것은 아니지만, 이날 호재로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최종 품목허가가 미뤄질 가능성이 남아있다는 점은 변수다. 프랑스 입센은 지난 5월 23일 보툴리눔톡신 제품 ‘디스포트’의 중국 내 허가 심사를 완료했지만 아직 최종 품목허가를 받지 못했다. 하지만 디스포트 품목허가가 지연되는 사이 뉴로녹스의 품목허가가 먼저 나온다면 오히려 호재가 될 수 있다는 분석도 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6 17:40 | 양병훈

  • thumbnail
    제2 신라젠?…헬릭스미스 '반대매매 공포'

    ... 맞춰야 한다”는 댓글을 달았다. 신라젠은 폭락 직전 시가총액이 3조1654억원(8월 1일)이었지만 헬릭스미스는 3조6542억원(9월 23일)으로 더 많아 반대매매 물량이 쏟아지면 시장 전체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이 더 클 것으로 보인다. 주요 증권사는 부실이 커지는 것을 막기 위해 헬릭스미스 주식을 담보로 한 대출을 차단했다. 한국투자증권은 26일부터 헬릭스미스 주식담보대출을 금지한다. 양병훈/오형주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5 17:44 | 양병훈/오형주

  • thumbnail
    골판지株의 꿈…시총 兆단위 업체 나올까

    ... 7조원에 달한다. 최 대표는 “국내 골판지업체의 주가수익비율(PER: 주가/주당순이익)은 3~5배로 해외 대형 업체의 10~15배에 비해 현저하게 낮다”고 설명했다. 박정구 가치투자자문 대표는 “폐지 가격 하락과 골판지 수요 증가는 일시적 현상이 아니라 장기적 흐름”이라며 “골판지 기업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3 17:42 | 양병훈

  • thumbnail
    CJ CGV, 6분기 만에 순이익 내나

    ... 임차료를 부채로 반영하게 된 데 따른 충격에서도 벗어나는 분위기다. CJ CGV는 영화관을 15년 이상 장기 임차해 운영하는데, 회계기준이 바뀌면서 임차 기간에 임차료를 한꺼번에 부채로 반영하게 됐다. 이전까지는 비용으로 처리해왔다. CJ CGV 관계자는 “한동안 어려웠던 터키도 금융시장이 안정된 가운데 4분기 영화 성수기에 접어드는 만큼 본격적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3 17:38 | 양병훈

  • K-OTC 누적거래 2兆 돌파

    ... 8월까지 27억3000만원으로 변화했다. K-OTC 개설 뒤 이전 상장에 성공한 기업은 모두 10곳이다. 3곳은 유가증권시장, 6곳은 코스닥시장, 1곳은 코넥스시장에 상장했다. 현재 이전 상장 절차를 진행 중인 기업도 2곳 있다. 이환태 협회 K-OTC부장은 “거래가 활성화한 데엔 소액주주의 중소·중견기업 양도소득세 면제 등 거래환경 개선이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0 17:38 | 양병훈

  • 장외주식시장 'K-OTC' 누적거래대금 2조원 돌파

    ... 27억3000만원으로 변화했다. K-OTC 개설 뒤 이전상장에 성공한 기업은 모두 10곳이다. 3곳은 유가증권시장, 6곳은 코스닥시장, 1곳은 코넥스시장에 상장했다. 현재 이전상장 절차를 진행중인 기업도 2곳 있다. 이환태 협회 K-OTC부장은 “거래가 활성화된 데엔 소액주주의 중소·중견기업 양도소득세 면제, 증권거래세 인하 등 거래환경 개선이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20 15:16 | 양병훈

  • thumbnail
    제약바이오社 주요 임상결과 발표 앞둬…투자심리 회복 '청신호'

    ... 밖에 한미약품의 비알코올성지방간염 치료제 임상 1상 중간결과 발표, 이수앱지스의 항암제 임상 1상 결과 발표, 바이오제네틱스의 고형암 치료제 임상 1상 결과 발표, 제넥신의 고형암 치료제 임상 1b상 결과 발표 등도 올해 나올 예정이다. 국제암면역요법학회(9월 25~28일), 유럽종양학회(9월 27일~10월 1일), 미국류머티즘학회(11월 8~13일), 미국혈액학회(12월 7~10일) 등도 계획돼 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19 18:09 | 양병훈

  • thumbnail
    LNG선 수주 급증에…동성화인텍 '대박'

    ... 29척→2020년 39척→2021년 42척으로 계속 늘어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NH투자증권에 따르면 지난해 85억원의 영업적자를 낸 동성화인텍은 올해 196억원 흑자로 돌아선 뒤 2020년엔 245억원의 영업이익을 낼 전망이다. 현재 동성화인텍 주가는 2014년 9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그러나 주당순이익(EPS: 순이익/주식 수) 증가 추세를 감안하면 여전히 저평가돼 있다는 분석이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19 17:31 | 양병훈

  • "은행株, 배당 수익률 5% 넘을 것"

    ... 등으로 지난달 급락했다가 이달 들어 반등해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 최근 시중금리가 상승하면서 순이자마진(NIM)이 확대될 가능성이 커진 게 핵심 요인으로 작용했다. 하지만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은 여전히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다. 최정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시중은행들의 대출에서 담보대출이 차지하는 비중이 커 경기 둔화에 따른 대출 부실 가능성도 높지 않다”고 설명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18 17:47 | 양병훈

  • thumbnail
    종이증권 7억9000만주 다 어디에 있을까

    ... 경우는 매수 당시 명의신탁을 한 사례가 많을 것”이라며 “돈을 빌려주며 담보로 주식을 받았는데 이 관계를 밝히기 곤란한 사정도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세 번째는 전자증권 등록을 위해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 해 이를 포기하는 유형이다. 자신이 주식을 매수한 건 기억하지만 실물을 잃어버린 경우, 부모가 소량의 주식을 남기고 사망해 자녀가 상속을 받아야 하는 경우 등이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9.17 17:28 | 양병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