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는 허구"라던 美 록스타, 확진 후 "죽어간다" 후회

    ... 간 침대에서 나올 수 없었다"고 직접 겪은 증상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살면서 이렇게 아파본 적이 없다"며 "개(Dog)보다 아픈 거 같다"고 호소했다. 테드 뉴전트는 그룹 댐 양키즈, 그룹 더 엠보이 듀크 등에서 활동한 가수이자 기타리스트다. 대표적인 극우 성향 뮤지션으로 알려졌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지지자로 2016년 대선 당시 "트럼프는 우리 시대 가장 위대한 대통령"이라며 유세를 ...

    한국경제 | 2021.04.21 13:51 | 김소연

  • thumbnail
    토론토 언론 "류현진이 한 이닝에 사이클링히트를 맞다니"

    ... 보스턴 레드삭스와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안타 8개를 내주고 4실점 했다. 평균자책점은 1.89에서 3.00으로 치솟았고, 토론토가 2-4로 패해 류현진은 시즌 2패(1승)째를 당했다. 류현진은 직전 등판인 14일 뉴욕 양키스전을 포함해 최근 6차례 선발 등판에서 경기당 최다 실점이 2점에 불과할 정도로 실점 억제력이 뛰어났다. 하지만 전날까지 팀 타율 0.288로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달리는 보스턴을 맞아선 4점을 내주고 무너졌다. 4실점이 모두 ...

    한국경제 | 2021.04.21 11:47 | YONHAP

  • thumbnail
    한때 강정호 내야 파트너...닐 워커, 현역 은퇴

    ... 그가 몸담았던 구단들을 나열하며 해당 팀의 팬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했다. 베테랑 내야수 닐 워커는 피츠버그에서 태어났다. 자신의 메이저리그 첫 시즌부터 7시즌은 피츠버그와 함께한 닐 워커는 이후 뉴욕 메츠, 밀워키 브루어스, 뉴욕 양키스, 마이애미 말린스, 필라델피아 필리스 등에서 활약했다. 피츠버그에서 7년간 뛰며 주전 2루수로 활약한 닐 워커는 2014년 실버슬러거로 뽑히기도 했다. 특히 2015년 피츠버그에서 유격수, 3루수로 뛴 강정호와 내야진을 꾸리며 ...

    한국경제 | 2021.04.21 11:33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1.89→3.00…류현진 평균자책점 상승

    ... 2루타, 2사 후 바비 달벡에 1타점 적시 3루타를 허용했다. 추가 실점하지는 않았으나 이후 토론토 타선 지원이 1점뿐이었고, 이떄 실점이 패배와 직결됐다는 데 있어서는 류현진으로서는 아쉬운 대목이다. 류현진은 2일 뉴욕 양키스와 경기에 5⅓이닝 2실점 투구를 기록하며 시즌 첫 선발 등판을 마쳤다. 그 뒤부터 8일 텍사스와 경기에서는 7이닝 2실점 투구에도 패전 투수가 됐지만 평균자책점은 낮췄고, 이어 14일 다시 양키스를 만나 6⅔이닝 1실점(비자책) ...

    한국경제 | 2021.04.21 11:2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류현진, 진짜 강적 만났다…'불방망이' 보스턴에 '와르르'

    보스턴, AL 동부지구 1위…류현진 호투했던 양키스는 5위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진짜 강적' 보스턴 레드삭스를 이제야 만났다.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방문경기에서 보스턴 레드삭스를 상대로 선발 등판해 5이닝 8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4실점으로 부진했다. 올해 들어 가장 적은 이닝을 소화하면서 가장 많은 안타를 맞고 최다 실점을 했다. 평균자책점은 ...

    한국경제 | 2021.04.21 11:14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한 이닝에 홈런·3루타·2루타 모두 허용…개인 첫 번째

    ... 5이닝 동안 8안타를 내주고 4실점 했다. 안타 8개 중 5개가 장타였다. 류현진은 이날 홈런 1개와 2루타 3개, 3루타 1개를 허용했다. 류현진이 한 경기에 장타 5개 이상을 내준 건, 2019년 8월 24일 뉴욕 양키스전(4⅓이닝 9피안타 7실점, 홈런 3개·2루타 3개 허용) 이후 처음이다. 류현진은 2019년 6월 29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도 장타 6개(홈런 3개·2루타 3개)를 허용한 적이 있다. 빅리그 개인 한 경기 최다 장타 허용이 6개다. ...

    한국경제 | 2021.04.21 11:02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보스턴 장타쇼에 4회에만 4실점…시즌 2패째(종합)

    ... 왼쪽 그린 몬스터 위로 보냈다. 류현진의 시즌 세 번째 피홈런이다. 1사 후 마르윈 곤살레스에게 좌월 2루타를 허용한 류현진은 2사 2루에서 보비 달벡에게 중견수 쪽 큼지막한 3루타를 맞고 4점째를 줬다. 지난 14일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류현진은 예리한 커터와 체인지업의 절묘한 조합으로 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하지만 4회 마르티네스, 곤살레스에게 커터를 던졌다가 장타를 허용하는 등 이날은 재미를 못 봤다. 류현진은 5회에도 아로요에게 좌선상 2루타를 ...

    한국경제 | 2021.04.21 10:57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5이닝 4실점 패전' 토론토, 보스턴에 2-4 패

    ... 제외한다면 낭비하는 공 없이 매 이닝 안정적 투구를 펼쳐 나갔으나 보스턴 타선 집중타에 어려워했다. 앞서 류현진은 8일 텍사스와 경기에서는 7이닝 무4사구 7탈삼진 2실점 투구를 했는데도 패전이 된 바 있었다. 평균자책점은 종전 1.89에서 3.00까지 올랐다. 직전 뉴욕 양키스와 경기에서 6⅔이닝 1실점(비자책)하며 평균자책점을 1점대까지 내리는 등 꾸준히 낮춰 오고 있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1 10:57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류현진, 보스턴 불방망이에 4회에만 4실점…시즌 2패 위기

    ... 왼쪽 그린 몬스터 위로 보냈다. 류현진의 시즌 세 번째 피홈런이다. 1사 후 마르윈 곤살레스에게 좌월 2루타를 허용한 류현진은 2사 2루에서 보비 달벡에게 중견수 쪽 큼지막한 3루타를 맞고 4점째를 줬다. 지난 14일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류현진은 예리한 컷 패스트볼(커터)과 체인지업의 절묘한 조합으로 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하지만 4회 마르티네스, 곤살레스에게 커터를 던졌다가 장타를 허용하는 등 이날은 재미를 못 봤다. 류현진은 5회에도 아로요에게 ...

    한국경제 | 2021.04.21 10:01 | YONHAP

  • thumbnail
    강정호 동료였던 MLB 내야수 닐 워커, 은퇴 선언

    ... 워커는 21일(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공식적으로 은퇴했다. 어린 시절 꿈꿨던 메이저리그에서 뛸 수 있도록 도와준 모두에게 고맙다"며 "하루하루 사랑하고 소중히 여겼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피츠버그, 뉴욕 메츠와 양키스, 밀워키, 마이애미, 필라델피아의 구단, 도시, 팬들을 사랑했다"고 말했다. 워커는 2009년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빅리그 데뷔해 2015년까지 피츠버그에서 뛰었다. 2루수인 워커는 2015년 피츠버그 유격수·3루수로 뛴 강정호와 ...

    한국경제 | 2021.04.21 08: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