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류현진, 홈구장서 첫 연습경기 "시즌 포기까지는 생각 안 해"(종합)

    청백전서 5이닝 4피안타 4탈삼진 1실점 호투 "무관중 상황 어색해…상대 팀 선수들의 야유 소리에 흔들리지 않을 것"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홈구장에서 치른 첫 청백전 등판에서 만족할 만한 구위를 선보였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청백전 선발 투수로 등판해 5이닝 동안 삼진 4개를 솎아내며 4피안타로 1실점(1자책점) 했다. 볼넷은 없었다. 투구 수는 59개였으며 ...

    한국경제 | 2020.07.14 10:15 | YONHAP

  • thumbnail
    시카고컵스 구장 밖 인접건물 옥상 관중석 티켓값 최소 45만원

    ... 건물주들은 지난 2004년 컵스 구단과 향후 20년간 연간 수익의 17%를 나눠주겠다는 계약을 맺고 루프탑 관중석을 운영해왔다. 외야 밖 건물의 옥상에서 들려오는 팬들의 환호성을 선수들이 듣기는 어렵다. 컵스는 선수들이 무관중 경기를 어색해하지 않도록 관객 반응 효과음 및 응원가 등을 경기장 안에 틀어놓고 선수들의 반응을 살필 계획이다. 한편 루프탑 관중석에 대한 수요가 높다는 소식을 들은 컵스 외야수 카일 슈와버(27)는 "루프탑까지 날아가는 홈런을 쳐서 성원에 ...

    한국경제 | 2020.07.14 09:59 | YONHAP

  • thumbnail
    [이슈 프리즘] 김동연 등판론

    ... 적이 있다. 식사가 끝날 무렵 그는 난데없이 서류 봉투를 하나씩 돌렸다. 뭔가 했더니 본인이 언론에 기고한 칼럼들과 잡지에 실린 ‘인간 김동연의 스토리’를 모은 파일이었다. 참석한 기자들은 다소 당혹스럽고 어색한 표정이었다. 보통의 관료들은 그런 식으로 자신을 드러내지 않기 때문이다. 자리를 파하고 나오는데, 타사의 한 정치부 기자가 조용히 한마디 건넸다. “저분, 정치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 두 번째 장면은 2012년 ...

    한국경제 | 2020.07.13 17:44 | 정종태

  • thumbnail
    '가족입니다' 권율, 변리사 유민우역으로 특별출연

    ... 더한다. 13일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이하 가족입니다) 측은 예기치 못한 인연으로 한데 모인 김은희(한예리 분), 김은주(추자현 분) 자매와 유민우(권율 분)의 만남을 포착했다. 미묘하게 어색한 세 사람의 분위기가 ‘뉴페이스’ 유민우의 등장을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무엇보다 김은주와 상극인 변리사 유민우로 분할 권율의 활약이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종영까지 4회를 남겨둔 ‘가족...

    스타엔 | 2020.07.13 15:26

  • thumbnail
    여자친구, 유혹의 'Apple'…청순함 싹 지운 과감한 변신 [종합]

    ... "눈빛과 표정 연구에 신경을 많이 썼다. 무대 위 눈빛과 제스처를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신비는 "비주얼 트레이닝을 처음 했다. 안무 연습을 하면서 표정을 자유자재로 바꾸고, 다채로운 표정이 나와야 했다. 표정이 어색하지 않도록 콘셉트에 녹아드는 연습을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여자친구는 음악적으로나 비주얼적으로 모두 변화를 꾀했다. 파격적인 변신에 대한 부담은 없었을까. 소원은 "앨범을 낼 때마다 부담이 없다면 거짓말이다. ...

    텐아시아 | 2020.07.13 14:59 | 우빈

  • thumbnail
    '가족입니다' 권율, 특별출연…한예리X추자현 사이에서 활약 예고

    ...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이하 '가족입니다') 측은 13일, 예기치 못한 인연으로 한데 모인 김은희(한예리 분), 김은주(추자현 분) 자매와 유민우(권율 분)의 만남을 포착했다. 미묘하게 어색한 세 사람의 분위기가 '뉴페이스' 유민우의 등장을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김은주와 상극인 변리사 유민우로 분할 권율의 활약이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가족입니다'가 종영까지 4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차마 말하지 ...

    텐아시아 | 2020.07.13 10:38 | 김지원

  • thumbnail
    '서울촌놈' 이시언, 이런 모습 처음이야…부산 방문에 '스윗 가이'로 변신

    ... 느낌”이라며 부산 대표로 예능에 나온 것에 대한 설렌 마음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로컬 출연진은 사투리를 사용하는 게 원칙”이라는 제작진의 조건에 자신만만한 표정을 지은 이시언은 “사투리가 어색하다”는 장혁에게 “끝에 ‘예’만 붙이세요”라며 원 데이 사투리 교육에 나섰다. 특히 호칭을 정리하는 시간이 오자 “부산에서는 ‘기석아’가 아니라 ...

    텐아시아 | 2020.07.13 10:20 | 태유나

  • thumbnail
    '당나귀 귀' 황석정, 양치승도 감탄한 근육 공개→회 '폭풍 먹방'…현주엽, 이단아 등극 [종합]

    ... 실력이 출중하고 감각, 재능, 센스가 있는 직원이라며 칭찬을 이어갔다. 하지만 현주엽은 그가 입사 5개월차의 신입 직원인 것에 더해 촬영, 조명, 음향까지 피디 혼자서 다 해야 한다는 사실에 불안감을 떨치지 못했다. 도티는 어색해하는 두 사람 사이에서 대화를 이끌며 빨리 가까워질 수 있도록 노력했다. 그런 가운데 현주엽은 평소처럼 담당 피디에게 거침없는 돌직구 멘트를 던졌지만, 담당 피디는 이에 전혀 주눅 들지 않고 오히려 맞받아쳐 현주엽을 당황하게 했다. ...

    텐아시아 | 2020.07.13 09:44 | 태유나

  • thumbnail
    '서울촌놈' 첫 등장부터 시청률 3.7%…'1박2일' 주역들, '1박2일' 뛰어 넘나

    ... 차태현, 이승기가 부산으로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게스트는 부산 토박이 장혁, 이시언, 쌈디였다. 이들은 진짜 현실에서 쓰일법한 부산 사투리를 알려주며 처음부터 웃음을 선사했다. 이 과정에서 26년간 서울에 살아 부산이 어색해 보이는 반부(반 부산인) 장혁은 이론에만 빠삭하고 실제로는 잘 쓰지 못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들은 장혁이 촬영을 하러 왔을 때 한달 반을 매일같이 먹었다는 돼지국밥집으로 향했다. 이 와중 돼지국밥 육수를 맞추는 게임을 진행했다. ...

    HEI | 2020.07.13 09:23 | 김소연

  • thumbnail
    [인터뷰+] 카라 강지영에서 배우 강지영으로

    ... 감정 기복이 컸던 캐릭터라 몸도 마음도 지쳤을 법했지만, 강지영은 "밝고 당당한 아진이의 모습이 저와 많이 닮았다"며 "카라 강지영을 기억하는 분들에게 저와 닮은 캐릭터로 처음 인사드릴 수 있었다는 점에서 어색하지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캐릭터에 대한 애정도 선보였다. "한국, 그리웠어요." 카라로 국민적인 인기를 모았지만, 타국에서 홀로 연기자로 활동하는 게 쉽진 않았을 터. 강지영은 "힘든 ...

    HEI | 2020.07.13 09:22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