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1,0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이스토리, 드라마 '지리산' 시청률 호조에도 CG 혹평에 급락

    ... 급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9시27분 현재 에이스토리는 전일 대비 9350원(18.87%) 내린 4만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리산은 배우 전지현·주지훈이 주연을 맡았고, 김은희 작가 대본에, 이응복 감독의 연출로 관심을 끌었다. 하지만 지난 주말 첫 방영 이후 어색한 컴퓨터그래픽(CG) 처리, 분위기와 어울리지 않는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 등으로 비판을 받고 있다. 한경우 한경닷컴 기자 cas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5 09:30 | 한경우

  • thumbnail
    [홍성호 기자의 열려라! 우리말] '시범 보이다'에 씌워진 겹말의 굴레

    ... 홍성원의 소설 《육이오》에는 ‘넓은 대로에는 사람 그림자 하나 없이 오직 불길만이 휘황하게 타고 있을 뿐이었다’ 같은 대목이 나온다(표준국어대사전). 군더더기 비판하지만 ‘시범하다’는 어색해 ‘대로(大路)’는 크고 넓은 길이다. ‘대로’만 써도 되는데 앞에 ‘넓은’을 더했으니 중복 표현이다. 하지만 구의 형태로 이뤄져 눈에 잘 띄지도 않고 읽고 쓰는 ...

    한국경제 | 2021.10.25 09:00 | 홍성호

  • thumbnail
    "내가 유책 배우자"…'돌싱글즈2' 경찰공무원 이창수, 이혼 사유 '충격' [종합]

    ... 데이트가 성사됐다. 전날 밤 ‘쌈싸라’ 댄스로 티키타카를 폭발시킨 이창수, 김은영은 북엇국으로 해장을 하며 편안한 대화를 이어갔다. 서로를 첫인상 1위로 뽑았던 이덕연, 이다은은 의외로 대화를 이어가지 못하며 어색한 분위기를 풍겼다. 김계성과 유소민은 좀처럼 서로의 마음을 열지 못했고, 김채윤은 자신에게 관심을 표현한 윤남기를 앞에 두고 자꾸만 이창수 쪽을 바라봤다. 식사가 끝난 후 이다은, 김채윤은 “밥을 먹는 내내 불편하고 ...

    텐아시아 | 2021.10.25 08:08 | 태유나

  • thumbnail
    [리뷰] 지리산, 작가·감독 이름값에 첫회부터 시청률 1위…CG는 '옥에 티'

    ... 레인저들은 태풍, 갑자기 불어난 계곡물 등 극한의 위험속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았다. 방송 후반에 나온 2년 뒤의 모습은 큰 충격을 선사했다. 이강은 휠체어에 앉아 있었고, 현조는 병원에 혼수상태로 누워 있었다. 이와 함께 2년 뒤에도 미스터리한 일이 이어지고 있음을 암시하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하지만 컴퓨터그래픽(CG)은 아쉬움을 남겼다. 바위 벼랑에서 암석이 떨어지는 장면, 계곡물이 갑자기 불어나는 장면 등의 CG가 다소 어색했다. 김희경 기자

    한국경제 | 2021.10.24 16:47 | 김희경

  • thumbnail
    "전지현X주지훈 싸그리 연기 못해보여"…'지리산' 첫 방송에 쏟아진 혹평 [TEN스타필드]

    ... '지리산' 첫 회는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의 첫 만남부터 의문의 사고까지 과거 이야기를 위주로 펼쳐졌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CG(컴퓨터 그래픽)가 어색하다는 지적과 배경음악이 극의 흐름과 어울리지 않는다는 비판을 받았다. 극의 중심 배경인 지리산을 CG 처리했는데 몰입을 깰 정도로 부자연스럽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그렇다고 '지리산'이 충분한 제작비를 갖추지 ...

    텐아시아 | 2021.10.24 12:45 | 정태건

  • thumbnail
    첫회부터 반전 쏟아낸 김은희 신작 '지리산' 9.1% 출발

    ... 누구보다 열정적인 서이강을 특유의 유쾌함으로 연기했고, 주지훈은 어리숙하지만, 고집 센 강현조를 다부진 매력이 느껴지게 소화했다. 스토리라인은 대체로 흡입력 있었지만, 대원들을 위협하는 불어난 계곡물이나 암벽 위로 쏟아지는 암석 등 컴퓨터 그래픽(CG)으로 처리된 배경이 어색해 몰입력을 떨어뜨렸다는 지적도 나온다. 한편 전날 방송된 SBS TV '원 더 우먼'은 12.5%, MBC TV '검은 태양' 최종회는 8.8% 시청률을 보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24 08:24 | YONHAP

  • thumbnail
    4타 차 선두 임희정 "3일 연속 노보기는 처음…러프가 어색하다"

    ... 안착률이 97.6%(41/42)나 됐다. 페어웨이를 놓친 적이 한 번밖에 없었다. 그는 "페어웨이가 넓은 코스에서 티샷 정확도는 자신이 있는 편"이라며 "제가 평소 페어웨이를 잘 놓치지 않아서 오늘 처음 놓쳤을 때는 러프의 감이 어색하게 느껴지기는 했다"고 여유를 보였다. 임희정은 그린 적중률도 사흘간 88.9%(48/54)로 호조를 보였다. 4타 차 리드를 잡은 그는 "심적으로는 쫓아가는 입장이 편한데 그런 부분은 생각하지 않고 제가 할 것에 집중하려고 ...

    한국경제 | 2021.10.23 17:53 | YONHAP

  • thumbnail
    김선호 "맛있다"며 피자 먹방했는데 손절…연예인 리스크 '아찔' [연계소문]

    ... 대화를 주고 받으며 피자를 먹는 두 사람의 모습이 한참 그려졌다. 김선호가 광고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도미노피자의 PPL(간접광고)이었다. 마지막 회는 과도한 PPL로 몰입을 방해했다는 지적을 받기도 했다. 그럼에도 극의 흐름을 깨는 이 어색한 PPL 장면이 들어갈 수 있었던 이유로 배우에 대한 시청자들의 신뢰가 높았던 점을 배제할 수 없다. 무리한 설정임에도 웃어넘길 수 있었던 데에는 작품과 배우를 향한 호감도가 전제가 됐다. 하지만 논란이 불거지자 해당 브랜드는 제일 ...

    연예 | 2021.10.23 07:20 | 김수영

  • thumbnail
    코인 폭등에 눈 돌아가지만…주식투자, 지루함 견뎌야

    ... 너무 긴 시간이라서 카카오는 철 지난 사례라고 지적할지 모르겠다. 그렇다면 중소형주 조일알미늄을 보자. 알루미늄 가격 상승과 2차전지 관련주 인기에 힘입어 올 8월 말부터 주가가 급등세를 나타냈다. 그 이후 장밋빛 전망이 전혀 어색하지 않은 분위기가 이어졌다. 그런데 지난 20일 장 마감 후 유상증자 공시가 나왔다. 이튿날 주가는 8% 넘게 빠졌다. 유상증자를 악재로 인식한 투자자가 많아서다. 단기로는 악재이더라도 장기적으로는 나쁘지 않다는 반론도 나왔다. ...

    한국경제 | 2021.10.22 17:43 | 장경영

  • thumbnail
    황보라, '믿보황' 다운 다채로운 캐릭터 표현력 ('달리와 감자탕')

    ... 사무실에 믹스 커피만 있는 상황에서 보이차, 얼그레이 차 등이 떨어졌다고 이야기하며 먼저 분위기를 풀었다. 걱정 말라며 자신에게 윙크까지 날리는 뻔뻔한 미리의 행동에 무학은 부끄러워했지만 이런 미리의 엉뚱한 순발력은 두 사람의 어색한 분위기를 부드럽게 변화시켰다. 또한 미리는 달리와 장태진(권율)이 함께 있을 때면 그 사실을 무학에게 일일이 보고해 무학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 하지만 눈치 없이 진지한 미리의 정보들은 이후 오히려 달리를 향한 무학의 감정에 ...

    텐아시아 | 2021.10.22 14:38 | 이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