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2,9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우탁의 탁견] 지대물박(地大物博)의 나라, 미국과 중국

    ... 있습니다. 지대물박, 응유진유의 대표적인 나라, 미국과 중국, 우선 엄청나게 큽니다. 세계에서 가장 큰 나라가 러시아라는 것은 잘 아실 겁니다. 그리고 캐나다가 두 번째입니다. 그런데 두 나라를 지대물박의 나라라고 하긴 좀 어색합니다. 세계 3위와 4위의 면적(자치령 등 제외)을 다투는 나라가 바로 중국과 미국인데, 남한 면적과 비교하면 대략 97배에 달하고 한반도 전체로도 45배입니다. 모든 기후대에 걸쳐있고, 대륙의 다양한 지질과 지형 등이 펼쳐져 ...

    한국경제 | 2020.07.27 16:5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시대 응원단장 "으쌰라으쌰는 제가 대신 외칠게요"

    ... 김 단장은 다시 마이크를 대고 팬들에게 "여러분 '으쌰라으쌰'는 제가 할게요"라고 외쳤다. 그는 "개그를 섞어서 말하면 팬들도 웃으면서 받아주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무관중 경기 때 마스크 쓰고 응원하는 것도 엄청나게 어색했다. '이제 뭔가' 싶었다. 하지만 어색한 것을 발전시켜야 하는 상황이다. 지금은 만원 관중의 10%의 입장할 수 있지만, 문제가 생긴다면 다시 무관중을 돌아가게 되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절제된 응원은 성공적이었다. kt는 ...

    한국경제 | 2020.07.27 15:08 | YONHAP

  • thumbnail
    이재명·김부겸 "TK 출신으로 경기도서 정치 시작 공통점"(종합)

    ... 집무실로 옮겨 15분간 비공개 면담도 가졌다. 이후 기자 간담회에서 김 전 의원은 "(2018년) 행정안전부 장관으로 도의회 방문 때도 (이 지사를) 만난 적 있고, 오늘 여기 와서 (기자간담회를 하는데) 일부러 안 만나는 것도 어색해서 만났다"며 "당내 문제는 오해가 있을 것 같아서 서로 덕담 수준으로 (당 대표 경선이) 잘돼 가냐고 해서 초반부터 잘돼 가고 있다는 정도로 말했다"고 말했다. 이 지사 측도 "당 대표로 출마해 전국 순회 중인 김 전 의원 측이 ...

    한국경제 | 2020.07.27 12:08 | YONHAP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판] 노무현의 “재미 좀 봤다” 2탄 노리는 與 '수도 이전'

    ... 징조다. 최고위원에 도전한 이원욱 의원은 여권의 위기 원인으로 '내로남불'식 태도를 꼽으며 “민주당이 절체절명의 기로에 서 있다”고 주장했다. 노웅래 의원은 “부동산 정책, 박 전 시장 사건 등을 포함해 국민의 눈높이와 거리가 있는 어색한 당의 대응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잇단 소신 발언으로 '미스터 쓴소리'라는 별칭을 얻은 김해영 최고위원도 현 상황을 '민주당의 위기'라고 단언했다. ◆악재들 블랙홀처럼 빨아들여…곤혹스러운 통합당 민주당의 행정 수도 이전론은 이런 ...

    한경Business | 2020.07.27 09:43

  • thumbnail
    '미우새' 김호중 청국장 먹방, 최고의 1분…박중원 PD "200회, 소중한 기념일 같아"

    ... 모든 스태프들이 그 자리에서 함께 펑펑 울었다”고 말했다. 또한 “2019년에 김종국 씨가 아버지와 함께 간 첫 여행도 기억에 많이 남는다. 저 역시 아버지와 단 둘이서 여행을 해본 적이 한 번도 없다. 약간 어색하면서도 서로 흐뭇해하며 좋아했던 김종국 씨 부자의 모습이 눈에 선하다”고 전했다. ‘미우새’는 200회 동안 김희선, 김희애 등 총 112명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와 관련 박 PD는 “스페셜 ...

    텐아시아 | 2020.07.27 09:16 | 태유나

  • thumbnail
    마스크 쓰고 야구장 찾은 팬들 "우리에겐 오늘이 개막날"

    ... 했다. kt 팬 류시현(9) 양은 "야구장에서는 원래 응원도 하면서 소리 질러야 재밌는데, 지금은 오래 기다린 만큼 모두가 조심해야 하니 규칙에 따라야 한다고 생각한다. 함께 온 가족과 떨어져 앉으니까 옆이 허전하고 어색하지만 올 시즌 처음 야구장에 온 만큼 재밌게 즐기다 가고 싶다"고 의젓하게 말했다. 이날 잠실구장은 전 좌석의 약 10%인 2천424석을 개방해 전석을 판매했다. 키움 히어로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열린 고척 스카이돔도 ...

    한국경제 | 2020.07.26 16:54 | YONHAP

  • thumbnail
    남자도 세심한 '외모 관리' 나선다…'뷰티템' 찾는 남성 늘어

    다리털 정리기·니플밴드도 인기…지난해 남성 색조 매출 60% 증가 "처음에는 가슴에 뭘 붙인다는 게 어색했는데 지금은 안 붙이고는 못 나갈 지경이에요. 예전에 놀리던 친구들도 지금은 따라서 산다니까요. " 남성 직장인 한모(28) 씨는 여름이 다가오면 니플밴드(얇은 옷을 입을 때 속살이 옷 밖으로 비치거나 튀어나오지 않게 하는 스티커)부터 주문한다. 최근 한 씨처럼 외모 관리에 신경 쓰는 '그루밍족' 남성이 많아지면서 기초 화장품뿐 아니라 ...

    한국경제 | 2020.07.26 09:32 | YONHAP

  • thumbnail
    '전참시' 김나영 매니저, 어색한 침묵깨기 특단 조치는?

    ... 폭풍 수다가 '전참시' 카메라에 포착돼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고 한다. 매니저는 "전화도 좋아하고 수다도 많다. 친해지면 엄청나다"라고 이실직고(?)해 웃음을 선사한다. 결국 매니저는 김나영과의 어색함을 깨부수기 위해 비밀 병기를 마련했다는 전언. 퇴근길 김나영에게 비장의 무기를 방출하기 전 "정말 떨렸다"며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인 매니저는 과연 침묵 깨기에 성공했을까. 공개된 사진 속 김나영 미소의 의미는 무엇일지, 매니저가 ...

    텐아시아 | 2020.07.25 13:10 | 신소원

  • thumbnail
    이규형 "'나혼자산다' 손에 땀을 쥐고 봤어요"(일문일답)

    이규형이 '나 혼자 산다' 출연에 "긴장됐다"고 솔직한 속내를 전했다. 배우 이규형은 25일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를 통해 "MBC '나 혼자 산다'를 보는데 너무 어색하고 긴장돼 손에 땀을 쥐고 봤다"며 "관찰 예능은 처음인데, 제가 정말 쉬지 않고 움직이고 있구나 싶었다"고 전했다. 이규형은 24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소소하지만 ...

    텐아시아 | 2020.07.25 08:39 | 김소연

  • thumbnail
    [이슈시계] 박주호·김연경·허훈, 현역 스포츠 스타들의 예능 러시

    ... 입을 열었다. 그는 "아버지가 국가대표 감독일때 저와 형을 동시에 뽑아서 논란이 됐다. 농구 선수 최초로 국민 청원에 오를 정도였다"고 회상했다. 이어 "안 좋게 보시는 분들이 워낙 많아서 아버지와 어색해졌다"면서 "그때 아버지가 약주를 많이 하셨다. 마침 우승도 못해서 온갖 비난을 저희 가족이 다 받았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도 "그런 과거가 있기에 성숙해지고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었다"면서 ...

    텐아시아 | 2020.07.25 08:33 | 정태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