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만남이 좋다] 금통위 간친회, 전·현직 금통위원 모임…"통화정책 조언 창구"

    ... 총재와 윤면식 부총재, 조동철 위원, 고승범 위원, 이일형 위원, 신인석 위원, 임지원 위원 등 현직 금통위 멤버는 물론 전직 위원들까지 합치면 회원만 100명 안팎이다. 조순 서울대 명예교수 등 전직 한은 총재와 금통위원을 지낸 어윤대 전 KB금융지주 회장, 김병일 전 기획예산처 장관, 김광두 국가미래연구원장, 18대 국회의원(비례대표)을 지낸 이성남 전 위원, 이덕훈 전 한국수출입은행장 등도 간친회 회원이다. 친목 모임이지만 통화정책을 뒷받침하는 역할도 한다. ...

    한국경제 | 2019.11.25 17:29 | 김익환

  • thumbnail
    [은행실적] 연임했다 하면 총보수 100억…재벌 부럽잖은 금융지주 회장

    ... 권력 2위 은행장과 지주 회장의 볼썽사나운 권력 다툼이 항상 벌어진다. 2010년 '신한 사태'부터 2011년 이팔성 우리금융지주 회장과 이순우 우리은행장의 갈등, 2012년 ING생명 인수를 둘러싼 KB금융그룹 어윤대 회장과 임영록 사장의 갈등, 2014년 은행 주전산기 교체 문제로 불거진 'KB 사태' 등 금융지주 간 내부 갈등은 끊이지 않는다. 지난해에는 신한금융 조 회장이 서열 2위인 위성호 신한은행장을 전격 교체하자 위 ...

    한국경제 | 2019.04.07 07:04 | YONHAP

  • thumbnail
    KB·신한·하나금융, 회장-행장 분리…농협금융·지방금융지주는 겸직 선택

    ... 우리금융 회장이 강정원 당시 국민은행장과 경합을 벌여 회장에 선임됐다. 강 전 행장은 국민은행을 계속 이끌었다. 그는 나중에 KB금융 회장 후보로 선출됐으나 금융당국의 개입으로 낙마했다. 이후 이명박 전 대통령의 측근으로 알려진 어윤대 전 고려대 총장이 KB금융 회장에 선임됐다. 신한금융은 2001년 9월 지주로 출범할 당시 회장과 행장을 분리하고 라응찬 전 신한은행장을 회장으로 선임했다. 라 회장은 신한은행장을 지내고 물러났다가 회장으로 선임됐다. 하지만 지주 ...

    한국경제 | 2018.10.08 18:08 | 안상미

  • thumbnail
    "글로벌 명문대 비결은 신입생 선발·대학운영 자율권"

    ... 다섯 가지 측면을 고려해 최고의 인재를 뽑기 위해 수차례 평가한다”고 답변했다. 미시간대는 미국 주요 대학 중 한국 동문이 가장 많은 대학으로 유명하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홍원표 삼성SDS 대표, 어윤대 전 고려대 총장 등도 미시간대 동문이다. 슐리셀 총장은 “우리 대학 기록에 따르면 미시간대 최초의 한국인 유학생은 고(故) 유일한 유한양행 창업자”라고 소개했다. 슐리셀 총장은 “세계 다양한 나라의 ...

    한국경제 | 2018.05.29 19:15 | 김동윤

  • thumbnail
    故구본무 회장 이틀째 '추모행렬'… 허창수·LG그룹 임원단 조문

    ... 등도 구 회장을 추모하기 위해 빈소를 방문했다.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 부문 사장과 남편인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스포츠마케팅 연구 담당 사장, 효성의 조현준 회장과 조현상 사장, 이웅열 코오롱 회장, 장세주 동국제강 회장, 어윤대 전 KB금융 회장도 빈소를 찾았다.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도 빈소를 찾아 "우리 경제계의 큰 별이 가셨다. 정말 안타깝다"며, 후계자인 구광모 상무에 대해선 "그분도 잘하시는 분이고, LG에 여러 ...

    한국경제 | 2018.05.21 11:13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20년은 外風의 역사"… 임기 채운 수장 12명 중 2명뿐

    ... 국민은행장이 2009년 말 KB금융 회장 단독 후보에 올랐지만 취임하지 못하고 물러난 것은 이명박 정부의 눈치를 본 금감원 때문으로 알려졌다. 강 행장을 대신해 KB금융 회장에 오른 최고경영자(CEO)는 이명박 전 대통령과 같은 대학 출신인 어윤대 전 고려대 총장이었다. 금감원과 금융회사 CEO가 외풍에 시달린 결과는 금융회사 부실로 돌아왔다. 지난 1월 전직 금감원 임원이 서울고등법원에서 2013년 경남기업의 자금 지원을 위해 은행들을 부당하게 압박했다는 혐의로 징역형을 ...

    한국경제 | 2018.04.17 18:08 | 박신영

  • thumbnail
    채용비리에 '남산악몽'…바람 잘 날 없는 은행권

    ... 사장까지 오른 인물이다. 김 전 회장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로 당시 금융계 '4대 천황' 가운데 한 명으로, 최근 이 전 대통령 측에 수십억 원의 뇌물을 건넨 것으로 밝혀진 이팔성 전 우리금융 회장과 KB금융 회장을 지낸 어윤대 전 회장 모두 '고려대'를 공통분모로 하고 있다. 이후 KB금융은 정부의 잦은 인사 개입에 따른 내홍(KB사태)에 휩싸였고, 우리금융은 민영화 추진 과정에서 지주사 체제가 해체됐다. 유일하게 하나금융만이 김승유-김정태로 이어지는 ...

    Money | 2018.03.28 12:43

  • thumbnail
    'MB 구속'에 금융권도 어수선…'금융 4대천왕' 소환될까

    ... 세탁했다는 의혹이 대표적이다. 김 전 회장이 이를 주도했다는 것이다. 시민단체들과 KEB하나은행 노조는 김승유 회장이 하나은행의 다스 비자금 세탁을 주도했다며 김 전 회장의 수사를 촉구하는 진정서를 검찰에 제출하기도 했다. 어윤대 KB금융 회장도 이 전 대통령의 힘을 빌어 회장직에 올랐다는 의혹이 꾸준히 나왔다. 이 전 대통령 시절인 2009년 금융당국은 황영기 KB금융 회장에게 무혐의로 결론난 투자 손실에 대한 책임을 물었다. KB금융이 강정원 전 국민은행장을 ...

    한국경제 | 2018.03.23 13:43 | 김아름

  • thumbnail
    고려대 교우회 신년인사회

    ... 제5회 교우회 학술상 시상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졸업생 1000여 명이 참석했다. 학술상은 정우봉(문과대)·김윤기(이과대)·선웅(의과대) 교수가 받았다. 왼쪽부터 김인 교우회 수석부회장, 안희정 충남지사, 이기수 전 총장, 어윤대 전 총장, 염재호 총장, 이학수 교우회장, 정세균 국회의장, 이양섭 전 교우회장, 구자열 LS그룹 회장, 홍문종 국회교우회장, 고영술 교우회 재무부회장. 고려대 교우회 제공

    한국경제 | 2018.01.04 20:03

  • thumbnail
    지배구조 '또' 손본다는 금융당국…新관치 논란

    ... 또 다른 문제다. 회장후보추천위원회 구성이나 사외이사 선임에 회장을 제외시킬 경우 이사회의 권한이 막강해져 자기 권력화의 모순에 빠질 공산이 크다. 이는 관치 등 외부 압력에 노출되는 빌미를 제공하기도 한다. KB금융이 과거 어윤대 전 회장 시절 ING생명 인수를 둘러싸고 경영진과 이사회 간 극한 대립을 겪은 것도 이사회 내부의 권력 암투에서 비롯됐으며, KB국민은행의 주전산기 교체를 둘러싼 회장과 은행장 간 갈등에서 촉발된 'KB사태' 역시 책임은 없고 ...

    Money | 2017.12.28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