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08,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 경제현장]④유통업계 피해 눈덩이…면세점 매출 반토막

    ... 해야 하는데 이 경우 매출 손실이 수백억대에 이른다. 롯데면세점 명동점은 앞서 이달 같은 건물을 쓰는 롯데백화점 본점이 확진자 방문으로 문을 닫으면서 이틀 반나절을 함께 휴점했다. 롯데면세점의 하루 평균 매출이 평소 200억원대라는 점을 고려하면 산술적으로 500억원대 매출이 사라진 셈이다. 신라면세점 서울점과 제주점, 롯데백화점 제주점도 이달 초 확진자가 다녀간 사실이 확인되며 수일간 문을 닫았던 점을 고려하면 면세업계 전체의 피해 규모는 최소 1천억원대를 ...

    한국경제 | 2020.02.23 08:11 | YONHAP

  • thumbnail
    유명 사립대서 정부지원 연구비 착복 잇따라…교수 2명 유죄

    10년간 6억원 빼돌린 교수 항소심서 법정구속…또다른 교수 벌금형 정부가 발주한 연구사업을 수행하면서 받은 수억원의 연구비를 장기간 빼돌린 유명 사립대 교수들이 잇달아 유죄를 선고받았다. 2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북부지법 형사항소4부(강혁성 부장판사)는 사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서울 모 대학 공대 교수 이모(65)씨의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징역 1년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이씨는 2008년께부터 2017년까지 국가연구개발사업에 따른 ...

    한국경제 | 2020.02.23 07:2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한달…국내증시 화장품·여행株 등 시총 12조 줄어

    ...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뒤 국내 증시도 적지 않은 타격을 받았다. 중국은 물론 한국에서도 확진자가 늘며 화장품, 호텔·레저, 항공운수 등 업종 주가가 급락해 이들 업종 시가총액이 12조7천억원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 마스크주·백신주 등 '코로나19 테마주'가 기승을 부리고 사태가 장기화함에 따라 투자 대안을 찾으려는 움직임도 분주하다. ◇ 개인생활용품 업종만 5조원 증발…단기 ...

    한국경제 | 2020.02.23 07:1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상권 살리자"…공공기관-기업들 '안간힘'

    ... 되길 바란다"며 "상황을 지켜보고 구내식당 휴무일을 더 늘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천 연수구는 중소기업 육성기금을 활용해 지역 소상공인·중소기업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연수구는 소상공인 3천만원, 중소기업 2억원 한도에서 2∼2.5%의 대출 이자 차액을 보전하기로 했다. 지역 상권을 살리려는 기업들의 자발적인 동참도 늘고 있다. 농협 인천지역본부는 졸업식·입학식 등 잇따른 행사 취소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들을 돕기 위해 지난 19일 ...

    한국경제 | 2020.02.23 07:10 | YONHAP

  • thumbnail
    '기숙사 격리' 中유학생 도시락 비용 수억원…대학마다 고민

    ... 시작한다는 우려가 커지자 각 대학에 방역 관리를 요청하면서 "대학혁신지원사업비로 방역에 필요한 비용을 집행해도 된다"고 허용했다. 혁신지원사업비는 원래 대학이 교육·연구 혁신에 쓰는 돈이다. 올해 교육부가 8천31억원을 143개 대학에 나눠줬는데 각 대학은 적게는 20억원, 많게는 70억원가량의 사업비를 받았다. 교육부는 코로나19 대응이 시급한 만큼 혁신지원사업비로 손 소독제, 마스크 등 방역 물품 비용이나 추가 인력 인건비를 집행할 수 있도록 ...

    한국경제 | 2020.02.23 07:00 | YONHAP

  • thumbnail
    [집코노미TV] 조정대상지역에 가해지는 초강력 규제 20가지

    ... 60% 입니다 . 이번 대책에서는 여기에 9 억 원이라는 기준을 만들고 9 억 원까지는 10% 하향된 50% 의 LTV, 9 억 초과를 하면 30% 로 하향했습니다 . 예를 들면 조정대상지역 내에 10 억원 시세의 아파트를 구입한다면 종전에는 60% LTV 적용받아 6 억원까지 대출이 가능했는데 바뀌게 되면 9 억원까지는 50%, 추가 1 억원에 대해서는 30% 적용받으니까 4 억 8000 만원 은행통해 ...

    한국경제 | 2020.02.23 07:00 | 구민기

  • thumbnail
    수원·안양 9억 넘는 분양아파트 중도금 대출 불가…LTV는 50%

    ... 아파트도 잔금 대출 가능 내달 1일까지 매매·대출 신청하면 옛 규제 적용 수원·안양·의왕 등 조정대상지역의 아파트 분양 때에도 2·20 대출 규제가 적용된다. 분양가가 9억원을 넘는 주택에는 중도금 대출이 차단된다. 다만 입주시 시가가 15억원을 초과하더라도 잔금 대출은 받을 수 있다. 23일 금융위원회와 주택금융공사에 따르면 정부가 최근 발표한 2·20 대출 규제가 수원&middo...

    한국경제 | 2020.02.23 06:05 | YONHAP

  • thumbnail
    수원·안양 15억 넘는 주택구입 목적 주택대출 가능

    ... DSR 적용도 안해…투기지역·투기과열지구와 대출규제 달라 서민·실수요자는 최대 LTV 최대 70% 유지 조정대상지역에 추가 지정된 경기도 수원·안양·의왕에서는 15억원을 넘는 초고가주택을 구입할 목적의 주택담보대출 금지 조치가 적용되지 않는다. 강력한 대출 한도 축소 효과를 내는 차주 단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도 이들 지역엔 해당하지 않는다. 서울과 같은 투기지역·투기과열지구에 ...

    한국경제 | 2020.02.23 06:05 | YONHAP

  • thumbnail
    김병욱 "라임펀드엔 돈 넣은 개인 중 60대 이상이 47%"

    ... 투자자 계좌 수를 보면 우리은행(723개·49.9%), 신한은행 (205개·52.0%), 하나은행(191개·49.6%)이 50% 안팎이었다. 173개 펀드의 판매사는 19개로 판매액은 모두 1조6천679억원이었다. 개인과 법인에 각각 9천943억원, 6천736억원어치가 팔렸다. 개인 판매액 중 60대 이상이 투자한 금액은 4천612억원으로 전체의 46.4%였다. 60대가 2천538억원(25.5%)을 투자했고, 70대와 80대 ...

    한국경제 | 2020.02.23 06:02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라임 무역금융펀드부터 분쟁조정…100% 배상 가능성도

    ... 손실액이 산정되는데 손실 확정까지 원활한 작업이 이뤄질지는 미지수다. 판매사인 일부 은행과 증권사가 라임 측이 부실 징후를 알고 '사기 판매'를 했다며 자신들도 피해자라고 주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금감원은 2천400억원 규모의 무역금융펀드를 주목하고 있다. 무역금융펀드의 전액 손실 가능성을 크게 보고 있기 때문이다. 라임의 무역금융펀드는 2017년 5월부터 신한금융투자의 총수익스와프(TRS) 대출 자금을 이용해 '인터내셔널 인베스트먼트그룹'(IIG) ...

    한국경제 | 2020.02.23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