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41-150 / 7,6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예 마켓+] 권민아 AOA 지민 저격 충격, FNC 시총 39억 증발

    ... 게재했다. 이후 자살 시도를 했던 손목 사진을 공개하면서 지민이 "아버지가 췌장암 말기 선고를 받았는데, '분위기 흐려진다', '나 때문에 왜 눈치를 봐야하냐'고 했다"면서 "(지민) 언니 덕에 난 매일 약 수십알 먹고, 왼쪽 손목은 하도 그어서 신경이 나가서 따갑고 저린데, 엄마 보니 살아야 겠더라. 돈도 벌어야 한다"는 글을 올렸다. 권민아가 폭로를 시작했을 때 "소설"이라고 대응했던 ...

    연예 | 2020.07.06 16:13 | 김소연

  • thumbnail
    아이린&슬기 "레드벨벳 첫 유닛, '케미' 누구보다 자신 있죠" [일문일답]

    ... 나서는 소감은? - 아이린 :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이기 때문에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도 되고 떨리기도 해요.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사랑해주세요. - 슬기 : 레드벨벳의 첫 유닛이라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도 있었지만, 아이린 언니와는 오래 전부터 함께 연습하고 호흡을 맞춰왔기 때문에 케미에 있어서는 누구보다 자신 있었어요. 아이린&슬기의 새로운 모습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아요(웃음). Q. 레드벨벳의 첫 유닛인데, 두 사람이 유닛을 결성하게 된 계기는? ...

    연예 | 2020.07.06 14:37 | 김수영

  • thumbnail
    홍선영 살 찐 이유 "뚱보균 상위 10%" 때문? 뭐길래…

    ... 수치였다. 홍선영은 "유전 아니냐"고 물었고 전문의는 "유전일 가능성이 높다"고 답했다. 이를 본 홍선영 어머니는 "나는 인정 못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홍진영은 "언니 별명을 이제 '균'이라고 해야겠다"면서 "홍균"이라고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나누리병원 포스트에 따르면 조금만 먹어도 살이 찌거나 체중 감량이 다른 사람들에 비해 오래 걸리는 사람들은 장 속에 ...

    연예 | 2020.07.06 14:29 | 김예랑

  • thumbnail
    [이슈+] 괴롭힘 폭로 권민아→AOA 지민 팀 탈퇴 '후폭풍'…FNC 무능 대처 비난 '봇물'

    ... 가라. 적어도 거짓말은 하지 말았어야 한다. 끝까지 사과하기 싫고, 나 싫어하는건 알겠다. 근데 들어올 때 그 눈빛, 절대 안 잊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제 집에 있었던 모든 눈과 귀들, 당신들도 똑같다. 신지민 언니 복 참 많다 좋겠다. 다 언니 편이다. 언니가 이겼다. 내가 결국 졌다"고 덧붙였다. 권민아가 밝힌 바에 따르면 당일 밤 모든 멤버들과 매니저들까지 그의 집을 찾아 대화를 나눴다. 권민아는 "처음에 지민 언니는 ...

    연예 | 2020.07.06 11:03 | 김수영

  • thumbnail
    故 최숙현 동료들 "숙현이가 맞으면서 비는 모습 봤다" [종합]

    ... "주장 선수는 선수들을 이간질하고 따돌림했다"며 "주장 선수의 폭력과 폭언에 24시간 노출됐고 이간질, 따돌림으로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아야 했다"고 말했다. 또한 "주장 선수는 숙현이 언니를 정신병자라 부르며 이간질했고 아버지도 정신병자라며 같이 어울리지 말라고 했다"며 "숙현이 언니가 휴대폰을 보고 우는 것도 쇼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한 선수는 "실수하면 물병으로 때렸고 고소공포증이 ...

    한국경제 | 2020.07.06 10:45 | 김명일

  • thumbnail
    故 최숙현 동료들 추가폭로 "한달에 10일 이상 폭행당했다" [전문]

    ... 사람이 아닌 존재가 되는 거 같았습니다. 같은 숙소 공간을 쓰다 보니 훈련시간 뿐만 아니라 24시간 주장 선수의 폭력·폭언에 항상 노출되어 있었고 제3자에게 말하는 것도 계속 감시를 받았습니다. 주장 선수는 숙현이 언니를 정신병자라고 말하며 서로 이간질을 해 다른 선수들과 가깝게 지내지 못하게 막았고 아버지도 정신병자라고 말하며 가깝게 지내지 말라고 했습니다. 또한 숙현이 언니가 팀닥터에 맞고나서 방에서 혼자 휴대폰을 보면서 크게 울고 있는 것도 ...

    한국경제 | 2020.07.06 10:39 | 조준혁

  • thumbnail
    "설현도 방관자"…권민아 폭로→지민 탈퇴에도 논란 ing

    ... 또한 비판을 피할 수 없다는 의견이다. 권민아 괴롭힘의 '방관자들'이었다는 것. 권민아는 지난 4일 지민의 사과문을 반박하면서 "제 집에 있던 모든 눈과 귀들 당신들도 똑같다"며 "신지민 언니 참 복 많다. 다 언니 편"이라고 쓰기도 했다. AOA 전 멤버 유경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솔직히 그때 나는 모두가 똑같아 보였다"며 "나는 방관자의 눈을 잊을 수 없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

    연예 | 2020.07.06 10:11 | 김예랑

  • thumbnail
    3년 전 故 최숙현의 훈련일지…"욕을 밥보다 더 많이 먹었다"

    ... 되지"라고 적기도 했다. 또 다른 훈련일지에는 "수영 잘하고 있는데 XX오빠가 지나갈 때마다 뒤에서 발을 잡아당겼다. 욕은 내가 다 먹고 자기가 나에게 욕하는 이유를 모르겠다"며 "덕분에 XX언니랑 완전히 모른척하게 됐다. 어디 말할 곳도 없고…"라고 썼다. 2017년과 2019년 경주시청 소속으로 활동한 최 선수는 감독과 팀닥터, 선배 등으로부터 가혹 행위를 당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강제로 음식을 먹이거나 ...

    한국경제 | 2020.07.05 19:42 | 차은지

  • thumbnail
    '소설'이라던 AOA 지민…"모자랐던 리더" 공식 사과

    ... '소설'이라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반박했지만 곧바로 글을 삭제했다. 권민아는 이날 AOA의 모든 멤버들이 찾아와 대화를 나눴으며 지민이 자신에게 사과했다는 장문의 글을 SNS에 게재했다. 그는 "지민 언니는 화가 난 상태로 들어와 어이가 없었다"며 "실랑이를 하다가 언니가 칼 어디 있냐고 자기가 죽으면 되냐고 하다가 앉아서 이야기를 하게 됐다"라고 썼다. 이어 "나는 계속해서 당한 것들을 이야...

    한국경제 | 2020.07.04 21:09 | 한민수

  • thumbnail
    같은 날 살해당한 당진 자매, 용의자는 동생 남자친구

    ...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신고 전화를 받고 현장을 찾았고, 숨져 있는 자매를 발견했다. 사건이 벌어진 것은 지난달 26일 밤. 동생 집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남자친구 A씨(33)가 여자친구의 목을 조른 뒤, 위층에 사는 언니 집에 몰래 숨어들어 퇴근하던 언니에게도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에 따르면 A씨와 자매 중 동생은 경남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사귀게 됐고, 1~2달 전 언니가 있는 당진으로 이사온 것으로 확인됐다. A씨 커플은 일정한 직업 ...

    한국경제 | 2020.07.04 12:50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