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7,6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하나의 R까기] 돈독했던 이웃사촌, 하루아침에 등지게 한 부동산법

    "언니, 아무래도 나 OO엄마 다시는 못 볼 것 같아", "나도 집 하나 달랑있는데. 무슨 사정을 봐달라는 건지 모르겠어" …. 임대차법이 시행되면서 동네 인심이 흉흉해졌다. 소소하게 애들 얘기 정도했던 동네 엄마들은 집 걱정을 하기 시작했다.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월세상한제가 지난달 31일부터 갑작스럽게 시행되면서다. 그렇지 않아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달라진 일상인데, 주거불안까지 ...

    한국경제 | 2020.08.10 09:12 | 김하나

  • thumbnail
    '밀레니얼둥이' 활약 빛났다…국내파 2년 연속 우승

    ... 만큼 승리하고자 하는 동료들의 의지가 강하다”고 말했다. KLPGA, 2년 연속 ‘해외파’에 완승 ‘국내파’ KLPGA가 2년 연속 ‘해외파’ 언니들의 추격을 뿌리치고 2년 연속 대회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이날 열린 대회 최종일 싱글 매치플레이에서 KLPGA는 미국·일본투어에서 뛰는 선수들로 이뤄진 ‘해외연합팀’을 상대로 4승4무4패를 기록해 ...

    한국경제 | 2020.08.09 18:15 | 조희찬

  • thumbnail
    '임차인' 윤희숙 의원이 꺼낸 '수포자' 친언니

    “다섯 살 터울의 우리 언니는 정말 수학을 못했습니다. ” 윤희숙 미래통합당 의원이 문재인 정부의 실패한 교육 정책을 부각시키기 위해 친언니의 '수포자'(수학 포기자) 사례를 꺼내들었다. 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비판한 지난달 30일 ‘5분 본회의’ 연설로 화제가 된 후 사흘 연속 교육 정책에 포화를 쏟아 붇고 있는 것이다. 당시 “저는 임차인입니다”라고 시작하는 소개 ...

    한국경제 | 2020.08.09 13:41 | 좌동욱

  • thumbnail
    '젊은 피' 앞세운 국내파, 세계 최강 언니들 제압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인비테이셔널(총상금 12억원)이 열린 7일 경북 경주 블루원디아너스CC(파72·6518야드) 14번홀(파5). 이글 칩샷을 홀에 꽂아 넣은 유해란(19)이 주먹을 움켜쥐었다. 한·미·일 프로 통산 54승을 기록한 신지애(32), 지난해 US여자오픈 우승과 신인왕을 거머쥔 이정은(24)이 포진한 ‘드림팀’을 따라잡았기 때문. 미국·일본 프로골프...

    한국경제 | 2020.08.07 17:05 | 김순신

  • thumbnail
    미술작품과 함께 하는 '갤러리 바캉스' 어떠세요?

    아이들이 텔레비전을 보고 있다. 탁자 앞 걸상에 책상다리를 한 큰아이는 턱을 괸 채 TV 삼매경에 빠졌다. 그런 언니를 따라하려는 듯 TV 바로 아래에서 고개를 한껏 뒤로 젖힌 작은 아이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베란다에 가득한 화분과 꽃, 작은 아이를 위한 보조의자까지, 넓지 않은 집이지만 행복이 가득해 보인다. 서울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지난 5일부터 열리고 있는 '갤캉스 2020-갤러리에서 바캉스를'에 전시된 박강원의 1993년 ...

    한국경제 | 2020.08.06 17:59 | 서화동

  • thumbnail
    권민아 "AOA 멤버들 팔로우 끊은 이유는…", 설현·찬미 등 모두 방관자

    ... SNS를 통해 지민의 괴롭힘을 폭로한 이후 제대로 된 사과를 받지 못했으며, 자신은 또 다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AOA 멤버들의 SNS 계정 팔로우를 끊은 이유를 공개했다. 권민아는 "내가 신씨 언니 때문에 힘들어했던 건 모든 멤버가 알고 있었고 끝에 이야기 나눌 때 김씨는 '자기는 아무렇게나 돼도 상관이 없고 그냥 이 상황이 싫다'고 했다. 내 입장에서는 똑같은 방관자였기도 하고 그 말도 서운했다"고 ...

    연예 | 2020.08.06 14:48 | 김수영

  • thumbnail
    [단독] AOA 초아, '그놈이 그놈이다' OST로 복귀

    ... 드러내는 노래로 등장했다. 청아하면서도 호소력있는 보컬의 음색이 돋보이는 노래라는 평을 받았다. 이후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노래를 부른 가수가 초아가 아니냐"는 추측이 불거졌다. 초아는 AOA의 맏언니이자 메인 보컬로 에너지 넘치는 목소리로 사랑받았다. 또한 특유의 쾌활한 성격으로 여러 예능에서 활약했지만 돌연 활동을 중단하면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당시 초아 측은 "우울증과 불면증으로 활동이 어렵다"는 이유를 전한 ...

    연예 | 2020.08.06 14:43 | 김소연

  • thumbnail
    '재벌가 며느리' 이세은? 시댁 어디길래…

    ... 저렇게 됐다"고 설명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남편에 대한 애정은 숨기지 않았다. 이세영과 함께 캠핑을 떠나게 된 배우 손성윤은 "올해 37세"라며 "결혼 적령기가 조금 지난 거 같다. 언니의 안정된 삶이 부럽다"고 말했다. 이에 이세은은 "남편과 처음부터 결혼을 전제로 만났다"며 "중간에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힘든 일이 있다 보니 부모님들도 자연스럽게 결혼을 생각하셨던 거 같다"고 ...

    연예 | 2020.08.06 11:19 | 김소연

  • thumbnail
    권민아, FNC·지민 또 저격 "사과가 그렇게 어려웠니…다시 극단적 선택" [전문]

    그룹 AOA 전 멤버 권민아가 재차 지민과 FNC엔터테인먼트에 대해 폭로하며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고 밝혔다. 권민아는 6일 자신의 SNS에 "FNC관계자 측이랑 카톡하고 벌어진 일이었다. 빌었다는 그 상대방 언니의 입장문에 관계자분께 '빌었다니 거짓말은 하지 말아야죠'라고 보냈다가 '확인해볼게'라고 했다가 한참 뒤에 '자기 눈에는 그렇게 보였다'고 하더라. 빌려고 온 사람이 눈을 그렇게 뜨고 ...

    연예 | 2020.08.06 09:29 | 김수영

  • thumbnail
    소녀시대 13주년 자축 "우리 30주년까지 함께하자"

    ... 더 기대하고 꿈꾸게 해줘서 고맙다. 소녀시대 그리고 소원, 지금도 앞으로도 영원히 사랑한다. 1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사랑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막내 서현은 “오늘은 우리가 함께한지 13년째 되는 날”이라며 “내 인생에 가장 찬란했던 모든 순간은 언니들과 그리고 소원과 함께였다. 고맙고 많이많이 사랑한다”고 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8.06 01:48 | 장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