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LPGA 최종순위] 팬텀 클래식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팬텀 클래식 최종순위 ┌────┬─────┬────┬────────┐ │ 순위 │ 선 수 │언더파 │ │ ├────┼─────┼────┼────────┤ │ 1 │ 안송이 │ -10 │206(68 69 69) │ ├────┼─────┼────┼────────┤ │ 2 │ 장수연 │ -9 │207(70 69 68) │ │ │ 장하나 │ │ (71 67 69) │ │ │ 박채윤 │ │ (71 69 67) ...

    한국경제 | 2020.09.27 16:24 | YONHAP

  • thumbnail
    첫 우승에 10년 걸렸던 안송이, 10개월 만에 2승 고지

    ... 걸렸던 안송이(30)가 10개월 만에 2승 고지에 올랐다. 안송이는 27일 전남 영암의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 카일필립스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팬텀 클래식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쳐 3라운드 합계 10언더파 206타로 우승했다. 지난해 11월 ADT 캡스 챔피언십에서 데뷔 10년 만에 생애 첫 우승을 따내 감격의 눈물을 쏟아냈던 안송이는 10개월 만에 두 번째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데뷔 ...

    한국경제 | 2020.09.27 16:08 | YONHAP

  • thumbnail
    18세 김주형, PGA 투어 3R 공동 24위…10위와 3타 차

    ... 27일(한국시간) 도미니카공화국 푼타카나의 코랄레스 골프클럽(파72·7천669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코랄레스 푼타카나 리조트 & 클럽 챔피언십(총상금 400만달러)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사흘 합계 7언더파 209타를 친 김주형은 전날 순위 공동 54위에서 30계단이 오른 24위로 3라운드를 마쳤다. 단독 선두와는 10타 차이지만 공동 10위 선수들과는 불과 3타 차이여서 마지막 날 경기 결과에 ...

    한국경제 | 2020.09.27 07:19 | YONHAP

  • thumbnail
    하루에 홀인원 3개 `폭발`…KLPGA투어 역대 두 번째

    ... 열린 대회 2라운드 5번 홀(파3·168야드)에서 6번 아이언으로 티샷한 볼이 홀에 굴러 들어가는 홀인원을 했다. 고등학생 때 전지훈련 연습 라운드 때 홀인원을 해보고 공식 대회에서는 처음이라는 신지원은 버디 9개를 뽑아내며 8언더파 64타라는 데일리 베스트 스코어까지 적어내 기쁨이 두배가 됐다. 첫날 5오버파 77타를 쳐 컷 탈락이 걱정됐던 신지원은 이날 홀인원을 앞세운 대반전으로 컷을 거뜬히 통과하고 이번 시즌 최고 성적을 바라보게 됐다. 신지원은 올해 ...

    한국경제TV | 2020.09.26 19:27

  • thumbnail
    KLPGA투어서 하루에 홀인원 3개…역대 두 번째

    ... 열린 대회 2라운드 5번 홀(파3·168야드)에서 6번 아이언으로 티샷한 볼이 홀에 굴러 들어가는 홀인원을 했다. 고등학생 때 전지훈련 연습 라운드 때 홀인원을 해보고 공식 대회에서는 처음이라는 신지원은 버디 9개를 뽑아내며 8언더파 64타라는 데일리 베스트 스코어까지 적어내 기쁨이 두배가 됐다. 첫날 5오버파 77타를 쳐 컷 탈락이 걱정됐던 신지원은 이날 홀인원을 앞세운 대반전으로 컷을 거뜬히 통과하고 이번 시즌 최고 성적을 바라보게 됐다. 신지원은 올해 ...

    한국경제 | 2020.09.26 18:03 | YONHAP

  • thumbnail
    1오버파 '뒷걸음' 유현주 "그래도 잘 막아냈다"(종합)

    ...PGA) 투어 인기 스타 유현주(26)가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유현주는 26일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 카일필립스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팬텀 클래식 2라운드에서 1오버파 73타를 쳤다. 전날 6언더파 66타를 때려 공동선두에 나섰던 유현주는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로 공동9위(5언더파 139타)로 내려 앉았다. 1라운드 때와 달리 퍼트가 말을 듣지 않아 고전한 유현주는 버디는 2개에 그쳤고 보기 3개를 곁들였다. 그래도 ...

    한국경제 | 2020.09.26 18:01 | YONHAP

  • thumbnail
    머슬백 아이언 쓰는 이소미, 이틀째 선두 '첫 우승 보인다'

    ... 어렵고 비거리 손실이 잦아 최근에는 남자 프로 선수들도 머슬백을 쓰지 않는 경우가 많아졌다. 이소미는 26일 전남 영암의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 카일필립스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팬텀 클래식 2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쳐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로 단독 선두에 올랐다. 전날 공동 선두에서 한 계단 더 뛰어 이틀 내리 선두를 달린 이소미는 생애 첫 우승에 바짝 다가섰다. 이소미는 신인이던 지난 시즌에도 2차례 준우승을 차지했고 이번 ...

    한국경제 | 2020.09.26 17:59 | YONHAP

  • thumbnail
    이창우,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3R 선두 도약…7년 만의 우승 기회

    ... 코리안투어에서 7년 만에 승수를 추가할 기회를 맞이했다. 이창우는 26일 경기도 여주 페럼클럽 동서코스(파72·7천235야드)에서 열린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억원) 3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2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2라운드까지 1언더파 143타로 공동 8위였던 이창우는 사흘간 합계 2언더파 214타를 기록, 단독 선두로 도약했다. 김성현(22) 등 공동 2위와는 한 타 차다. 2013년 아시아 태평양 아마추어 챔피언십을 ...

    한국경제 | 2020.09.26 16:31 | YONHAP

  • thumbnail
    1오버파 '뒷걸음' 유현주, "그래도 잘 막아냈다"

    ...KLPA)투어 인기 스타 유현주(26)가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유현주는 26일 전남 영암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 카일필립스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팬텀 클래식 2라운드에서 1오버파 73타를 쳤다. 전날 6언더파 66타를 때려 공동선두에 나섰던 유현주는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로 선두 자리에서 한발 물러섰다. 1라운드 때와 달리 퍼트가 말을 듣지 않아 고전한 유현주는 버디는 2개에 그쳤고 보기 3개를 곁들였다. 그래도 유현주는 이번 시즌에 ...

    한국경제 | 2020.09.26 13:53 | YONHAP

  • thumbnail
    교포 저스틴 서, PGA 푼타카나 챔피언십 2R 공동 2위

    ... 리조트&클럽 챔피언십(총상금 400만 달러) 둘째 날 공동 2위에 올랐다. 저스틴 서는 26일(한국시간) 도미니카공화국 푼타카나의 코랄레스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 잡아내며 5언더파 67타를 쳤다. 중간합계 10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저스틴 서는 단독 선두 허드슨 스와퍼드(미국·합계 12언더파 132타)를 2타 차로 뒤쫓으며 숀 오헤어(미국), 루크 리스트(미국)와 함께 공동 2위를 달리고 있다. 서던캘리포니아대학 ...

    한국경제 | 2020.09.26 08: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