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태국 반부패위 '명품시계 스캔들' 면죄부 이유에 비판여론

    ... 최근 궁색한 변명을 내놔 비판 여론이 다시 들끓고 있다. 이 스캔들은 쁘라윗 부총리가 군부 정권 시절인 2017년 12월 내각 각료들과 함께 단체 사진을 찍으려고 기다리던 도중 따가운 햇살 때문에 오른손으로 눈을 가리는 장면이 언론사 카메라에 찍히면서 시작됐다. 당시 그가 팔목에 차고 있던 명품시계와 손가락에 끼고 있던 큼지막한 다이아몬드 반지가 논란을 일으켰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과거 쁘라윗 부총리의 공개 행사 참석 사진을 일일이 확인, 공직자 재산신고 ...

    한국경제 | 2020.05.31 15:2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정보 전달 기준 없는 부천·김포시…시민 분통

    ... 반면 고양시는 관외 동선뿐만 아니라 관내에 동선이 없는 확진자 정보도 전파한다. 의정부시는 확진자의 관외 동선 지역을 SNS에 꼭 게재한다. 시민들이 거주 지역에만 머무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정보 전달의 한 경로인 언론사에는 정보를 거의 전하지 않는다. 각 언론사는 개별적으로 취재해 코로나19 지역 정보를 전파하고 있다. 부천시 관계자는 "때때로 홍보부서는 시장의 SNS를 보고 나서야 코로나19 정보를 알게 되기도 한다"며 "이런 탓에 언론사들이 ...

    한국경제 | 2020.05.30 07:30 | YONHAP

  • thumbnail
    통합당 "윤미향, 2014년 이전에도 개인계좌로 모금"

    ... 합산하더라도 산술적으로 불가능하다"면서 "설령 급여를 다 합쳐도 4500만원은 만들기 힘들다"고 말했다. 이밖에 TF는 윤 당선인이 기자회견에서 정부 보조금 공시 누락 의혹, 개인계좌 기부금 모금 횡령 의혹, 기부금의 목적 외 사용 의혹, 남편이 대표로 있는 언론사에 홍보비 등 몰아준 의혹, 아버지를 쉼터 관리인으로 특혜 채용한 의혹 등을 구체적으로 소명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9 22:48 | 이송렬

  • thumbnail
    통합당TF "윤미향, 2014년 이전에도 모금에 개인계좌 사용"

    ... "30만원 정대협 간사 활동비를 받을 때도 10만원은 저금을 했고, 50만원으로 급여를 높여 받았을 때는 20만원을 저금하며 살았다"고 언급한 점을 들었다. 이밖에 TF는 윤 당선인이 기자회견에서 ▲ 정부 보조금 공시 누락 의혹 ▲ 개인계좌 기부금 모금 횡령 의혹 ▲ 기부금의 목적 외 사용 의혹 ▲ 남편이 대표로 있는 언론사에 홍보비 등 몰아준 의혹 ▲ 아버지를 쉼터 관리인으로 특혜 채용한 의혹 등을 구체적으로 소명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9 22:37 | YONHAP

  • thumbnail
    8년전 할머니 출마 만류?…윤미향 "정확히 기억못해"

    ... 이름을 한 번만 거명해 거리를 두려는 모양새도 보였다. 윤 당선인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지난 2012년 국회에 진출하려던 이 할머니를 만류했다는 의혹에 대해 "당시 상황을 정확히 기억할 수 없다"고 했다. 이 의혹은 한 언론사가 공개한 윤 당선인과 이 할머니의 통화 녹취를 통해 알려졌다. 녹취록에서 윤 당선인은 "국회의원을 안 해도 (위안부 문제 해결을) 할 수 있는 것 아니냐. 출마를 다른 할머니들이 싫어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이 할머니는 윤 ...

    한국경제 | 2020.05.29 19:01 | YONHAP

  • thumbnail
    당당하고 카랑카랑…윤미향, 37분간 땀 흘리며 의혹 반박

    ... 표정으로 하얀 마스크를 벗으며 단상 위에 올라섰다. 검은색 정장 차림의 그는 왼쪽 가슴에는 위안부 할머니를 상징하는 나비 문양의 배지와 제주 4·3 사건을 의미하는 동백꽃 배지를 달았다. 윤 당선인은 자신의 등장에 언론사 카메라 플래시가 일제히 터지자, 한동안 제대로 정면을 바라보지 못한 채 들고 온 서류 뭉치만 뒤적였다. 그가 읽기 위해 갖고 온 원고는 A4 용지 33페이지 분량이었다. 입술을 한 차례 질끈 깨문 후 정면을 바라본 윤 당선인은 ...

    한국경제 | 2020.05.29 15:59 | YONHAP

  • thumbnail
    "위안부 관심 없더니…" 靑 비판에 "위안부 아닌 비리 문제"

    ... 개인의 사익을 추구한 범죄자들을 문제삼는 것이다. 청와대는 문제의 초점을 흐리지마라."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논란에 휩싸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보도와 관련해 "위안부 문제에 전혀 관심 없던 언론사가 가장 열심히 보도하고 있다"고 말해 논란이 되고 있다. 윤 수석은 29일 MBC라디오 ‘시선집중’에 출연해 "과연 진짜로 위안부 문제에 관심 있어서 보도하는 것인가"라며 이같이 ...

    한국경제 | 2020.05.29 14:04 | 이미나

  • thumbnail
    세계 1위 넘은 6月 Best종목!

    ... “파미셀 (300%)”, “KH바텍(300%)”, 비트컴퓨터, 1000% 에이치엘비 를 놓친 분들이라면, 이 종목만큼은 무슨 일이 있어도 반드시 잡아 두셔야 합니다. 지금, 이 종목은 언론사는 물론이고 최고라고 자부하는 펀드매니저들까지 잘 모르고 있는데, 여기에 거대 큰 손 매집까지 끝난 신호 가 나오고 있기 때문에 조만간 급등이 시작되면 솔직히 왜 올라가는지 이유조차 모르는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종목 보안상 더 ...

    한국경제 | 2020.05.29 12:46

  • thumbnail
    윤도한 수석 "조선·중앙일보 위안부 문제 관심 없더니…"

    ... 정의연)와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에 대한 보도를 하고 있는 일부 언론을 향해 맹비난을 쏟아냈다. 윤 수석은 2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과의 인터뷰에서 "위안부 문제에 전혀 관심 없던 언론사가 가장 열심히 보도하고 있다"라면서 "과연 진짜로 위안부 문제에 관심 있어서 보도하는 것인가"라고 했다. 윤 수석은 전날 조선일보가 한경희 정의연 사무총장의 남편인 정구철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사의를 표명한 것을 ...

    한국경제 | 2020.05.29 10:21 | 조준혁

  • thumbnail
    윤도한 "윤미향 거취, 대통령이 관여할 부분 아냐"

    ... '청와대로 파장이 흐르지 않게 하려는 것'이라는 취지로 보도한 것에는 "악의적 왜곡 보도"라며 정정보도 청구를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중앙일보도 마찬가지다. 위안부 문제에 관심이 없던 언론사가 (의혹을) 가장 열심히 보도한다"며 "청와대와 여당을 공격하기 위한 것인지 국민이 판단할 것"이라고 했다. 전날 문재인 대통령과 양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윤 당선인 문제가 논의됐느냐는 물음에는 "위안부 문제에 ...

    한국경제 | 2020.05.29 09: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