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그룹, 2분기 영업익 1,046억원…전년비 188.5%↑

    ... 국내 온라인 채널 매출이 약 40% 이상 성장했다. 로드숍 계열사들 중에서는 이니스프리가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이니스프리의 경우 매출이 0.5% 감소한 879억원에 그친 반면, 영업이익은 57억원 흑자를 달성했다. 에뛰드, 에스쁘아는 각각 15억원, 8억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오설록의 경우 매출이 143억원으로 50.7% 증가했고, 영업이익도 6억원 흑자 전환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관계자는 "하반기 강한 브랜드 육성 및 디지털 대전환, 사업 체질 개선의 ...

    한국경제TV | 2021.07.28 16:33

  • thumbnail
    설화수도 날갯짓…아모레퍼시픽그룹, 2분기 영업익 188% 증가

    ... 브랜드의 온라인 매출이 약 100% 성장했다. 2분기 로드숍 계열사들 중에서는 이니스프리가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이니스프리의 경우 매출이 0.5% 감소한 879억원에 그쳤지만 영업이익은 57억원 흑자를 달성했다. 에뛰드, 에스쁘아는 각각 15억원, 8억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에스트라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23.4%, 29.5% 증가한 338억원, 29억원을 기록했다. 아모스프로페셔널은 매출과 영업이익이 5.1%, 16.3% 감소한 143억원, ...

    한국경제 | 2021.07.28 14:46 | 오정민

  • thumbnail
    뷰잘알 에디터들의 고민 순삭 원픽은?

    ... 노릇. 피부 건강은 투자하는 만큼 좋아지는 걸 알기에 결국 자신에게 맞는 선크림을 찾아 나서기로 했다. 특히 성분과 향에 민감한 L은 순한 사용감, 산뜻한 발림성, 편안한 냄새를 우선순위로 정해 마침내 인생 선크림을 발견했다. 에스쁘아 워터 스플래쉬 선크림 프래쉬 피부 보습에 탁월한 알란토인과 녹차수 성분이 진정 효과를 부여하고 워터리 제형으로 바르는 순간 촉촉하고 청량한 수분감을 자랑한다. 쫀쫀한 프라이밍 기능이 더해져 간결한 메이크업을 돕고 가벼운 마무리감이 ...

    bntnews | 2021.07.27 15:02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 PLCC 카드' 신한카드, 15% 포인트 적립

    ...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몰 등 아모레퍼시픽 가맹점에서 이용하는 금액의 최대 15%를 ‘뷰티포인트’로 적립해준다. 뷰티포인트는 아모레퍼시픽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건강식품 모든 브랜드와 이니스프리, 에뛰드, 에스쁘아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통합 멤버십 서비스다. 아모레퍼시픽이 아닌 다른 가맹점에서도 5%의 뷰티포인트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 할인점을 비롯해 주요 백화점, 면세점, 학원, 커피전문점, 주유소 ...

    한국경제 | 2021.06.03 17:27 | 이인혁

  • thumbnail
    신한카드, 아모레퍼시픽과 손잡고 PLCC 출시

    ...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몰 등 아모레퍼시픽 가맹점에서 이용하는 금액의 최대 15%를 ‘뷰티포인트’로 적립해 준다. 뷰티포인트는 아모레퍼시픽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건강식품의 모든 브랜드와 이니스프리, 에뛰드, 에스쁘아의 고객들에게 제공되는 통합 멤버십 서비스다. 아모레퍼시픽이 아닌 다른 가맹점에서도 5%의 뷰티포인트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마트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 할인점을 비롯해 주요 백화점, 면세점, 학원, 커피전문점, 주유소 ...

    한국경제 | 2021.06.03 16:14 | 이인혁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그룹 '화색'…1분기 영업이익 191%↑(종합)

    ... 매출은 890억원으로 17.2%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오프라인 채널 재정비와 온라인 판매 확대 전략 등에 힘입어 95억원으로 88.2% 증가했다. 에뛰드 매출이 281억원으로 18.7% 감소했으며 영업손실은 5억원을 기록했다. 에스쁘아 매출은 125억원으로 9.1% 줄고 3억원의 영업손실을 내며 적자 전환했다. 이는 오프라인 판매 부진과 마케팅 비용 증가 탓이다. 오설록의 경우 선물 세트를 중심으로 온라인 판매가 늘면서 매출은 166억원으로 31.2% 증가했고 ...

    한국경제 | 2021.04.28 09:42 | YONHAP

  • thumbnail
    아모레퍼시픽그룹, 실적 반등…1분기 영업익 191% 증가

    ... 확대되며 영업이익도 205.9% 증가한 50억원으로 집계됐다. 에뛰드는 면세 및 오프라인 채널을 재정비하며 전년 대비 18.7% 감소한 28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지만, 직영점 축소에 따른 고정비 절감으로 적자 폭이 축소됐다. 에스쁘아는 오프라인 매출 감소로 9.1% 감소한 12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마케팅 비용 증가로 영업이익도 적자 전환했다. 아모스프로페셔널 매출은 면세 채널을 축소하며 8.8% 감소한 170억원으로 집계됐다. 영업이익 역시 4.4% 감소해 ...

    한국경제 | 2021.04.28 09:17 | 이미경

  • thumbnail
    아모레, LG생황건강에 `화장품 1위` 내줬다…코로나 쇼크 `직격타`

    ... 220억 원으로 92.2% 줄었다. 주력 계열사인 아모레퍼시픽의 매출은 4조4천322억 원, 영업이익은 1천430억 원으로 각각 20.6%, 67% 줄었다. 순이익은 219억 원으로 90.2% 급감했다. 이니스프리, 에뛰드, 에스쁘아 등 나머지 계열사의 실적도 부진했다. 코로나19로 국내외 화장품 시장이 위축된 영향이 컸다. 이에 따라 아모레퍼시픽그룹은 화장품 부문(헤어·보디용품 포함) 매출 기준으로 업계 1위 자리를 LG생활건강에 넘겨줬다. 지난달 27일 실적을 ...

    한국경제TV | 2021.02.03 20:26

  • thumbnail
    '코로나 충격' 아모레 역성장…LG생활건강에 '화장품 1위' 내줘(종합)

    ... 220억 원으로 92.2% 줄었다. 주력 계열사인 아모레퍼시픽의 매출은 4조4천322억 원, 영업이익은 1천430억 원으로 각각 20.6%, 67% 줄었다. 순이익은 219억 원으로 90.2% 급감했다. 이니스프리, 에뛰드, 에스쁘아 등 나머지 계열사의 실적도 부진했다. 코로나19로 국내외 화장품 시장이 위축된 영향이 컸다. 이에 따라 아모레퍼시픽그룹은 화장품 부문(헤어·보디용품 포함) 매출 기준으로 업계 1위 자리를 LG생활건강에 넘겨줬다. 지난달 27일 실적을 ...

    한국경제 | 2021.02.03 19:46 | YONHAP

  • thumbnail
    인플루언서 마케팅, '라이브 커머스'에서 승부난다

    ... 커머스에 뛰어들었다. 지난해 10월 ‘에뛰드’와 뷰티 크리에이터 ‘레오제이’가 진행한 네이버 라이브 쇼핑에서 당일 준비한 기획세트 2000개가 방송 5분만에 완판됐다. ‘에스쁘아’와 뷰티 크리에이터 ‘민스코’의 네이버 라이브 방송도 1시간이 안 돼 4000개 이상을 판매하는 기록을 세웠다. 최 대표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2라운드는 라이브 커머스에서 벌어지고...

    한국경제 | 2021.01.22 10:58 | 장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