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7,9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에서도 '쥴리 벽화' 우려…김상희 "명백한 인권침해"

    서울 종로구 관철동 소재 한 건물 외벽에 그려진 이른바 '쥴리 벽화'에 대해 여권에서도 우려를 표했다. '쥴리 벽화'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를 비방하는 내용의 벽화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상희 국회부의장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쥴리 벽화'에 깊은 우려를 표한다"면서 "시중에 떠도는 내용을 공개 장소에 게시해 일방적으로 특정인을 조롱하고 논란의 대상이 ...

    한국경제 | 2021.07.29 18:27 | 이보배

  • thumbnail
    [한경에세이] "그날은 꼭 올 겁니다"

    ... 던진 이런 우문의 답은 항상 ‘둘 다’였다. 익숙한 곳을 벗어나야만 새로움을 만날 수 있고, 익숙한 곳을 벗어나고 싶어 떠나면 새로움을 만나기 마련이다. 어느 날 문득 여행을 추억하다가 장롱 속의 낡은 여권을 꺼내 그동안 방문한 나라의 도장이 몇 개인지 헤아려 봤다. 선명히 찍힌 도장에 왜 그리 추억이 많은지…. 회사 업무 때문에 혹은 여행으로 찍힌 도장들 사이사이로 영화처럼 추억이 펼쳐졌다. 1986년 독일 프랑크푸르트로 ...

    한국경제 | 2021.07.29 18:00

  • thumbnail
    이재명·이낙연에 아직 줄 안선 50명…與 경선 승부 가른다

    ... 제목의 글을 자신의 SNS에 연재하고 있다. 당내에서는 친문 중에서도 문 대통령의 ‘복심’으로 꼽히는 고민정 윤건영 의원의 향배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는 말도 나온다. 한 관계자는 “이들은 여권의 강성 지지층인 소위 ‘문팬’을 움직일 힘을 갖고 있다”며 “경선 막바지에 두 의원이 특정 후보 지지를 선언할 경우 대통령의 의지로 받아들여지면서 표심이 한쪽으로 쏠릴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7.29 17:51 | 오형주

  • thumbnail
    경제부총리가 무지하다고 뭇매 맞는 이유 [여기는 논설실]

    ... 급등시켜놓고 그 책임을 국민들에게 떠넘긴다는 비판이 쏟아졌다. 정책을 바꿔 시장을 안정시킬 생각은 안하고 "집값 폭락이 예상된다" "불법행위 엄벌하겠다"며 국민들만 겁박했다는 것이다.당정청을 포함한 여권 전체를 겨냥한 화살이었다. 야당에서는 "역대급 망언"이라는 반응까지 나왔다. 유승민 "이렇게 무지한가…말이 안나온다" 홍 부총리의 '공유지 비극' 발언도 도마위에 올랐다. ...

    한국경제 | 2021.07.29 13:00 | 박수진

  • thumbnail
    '쥴리 벽화' 공방 정치권 확산…與는 예의주시

    서울 종로의 한 건물 외벽에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아내 김건희(사진) 씨를 비방하는 내용의 벽화가 등장하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 야권이 “명백한 명예훼손 범죄”라며 강력 반발하는 가운데 친여 성향의 유튜브 방송 등을 중심으로 김 씨의 사생활에 대한 의혹이 확산되고 있다. 29일 정치권과 SNS에선 서울 관철동의 한 중고서점 건물 벽면엔 걸린 ‘쥴리 벽화’에 대한 공방이 뜨거웠다...

    한국경제 | 2021.07.29 12:56 | 좌동욱

  • 與싱크탱크 '정년연장·모병제' 대선공약 제시

    ... 연공제 폐지, 임금피크제 연동 신(新)고용정책 △우주패권 G3(주요 3개국) 등 11가지다. 부동산·주거 안정, 일자리·청년실업 등 문재인 정부의 실정으로 평가되는 주제가 주로 포함됐다. 생활기본소득은 여권의 1위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간판공약인 ‘기본소득’과 관련이 크다는 분석이다. 연공제 폐지 등 노동계가 강력하게 반발하는 의제도 포함됐다. 민주연구원은 의제선정위원회를 구성해 ‘10대 핵심 ...

    한국경제 | 2021.07.28 17:45 | 전범진

  • thumbnail
    '與 경선 변수' 중립의원 50명…일부 친문은 이낙연으로 기울어

    ... 제목의 글을 자신의 SNS에 연재하고 있다. 당내에서는 친문 중에서도 문 대통령의 ‘복심’으로 꼽히는 고민정 윤건영 의원의 향배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는 말도 나온다. 한 관계자는 “이들은 여권의 강성 지지층인 소위 ‘문팬’을 움직일 수 있는 힘을 갖고 있다”며 “경선 막바지에 두 의원이 특정 후보 지지를 선언할 경우 대통령의 의지로 받아들여지면서 표심이 한쪽으로 쏠릴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7.28 15:29 | 오형주

  • thumbnail
    김근식 "文, 태극전사 메달 축하만…수감된 김경수에는 침묵"

    ... 조작을 '선플 운동'으로 착각하고 조직적 여론 조작을 자발적인 지지자 활동으로 오인한 자기 윗선의 책임을 스스로 대신하려 하기 때문"이라며 "김 지사가 착한 사람이라고 입에 침이 마르게 칭송하는 여권의 속내도, 윗선을 불지 않고 끝까지 지켜냈다는 '몸통의 시각'에서 볼 때 너무나 착한 사람인 것"이라고 비꼬았다. 그러면서 "송인배 비서관이 드루킹을 소개하고 김정숙 여사가 경인선을 찾아다니고 문 대통령이 댓글을 ...

    한국경제 | 2021.07.28 14:58 | 홍민성

  • thumbnail
    코로나 사태에 체류 외국인 19개월째 감소…5년반 만에 최저치

    ... 처음으로 100만 명을 넘어섰던 2014년(109만여 명) 이후 가장 낮은 수치다. 법무부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세계적인 대유행으로 국경 봉쇄에 나선 국가가 잇따랐고, 여행을 자제하는 기조가 늘었기 때문”이라며 “동시에 해외 유입 확진자를 막기 위한 무사증 입국 잠정 중지, 여권 발급 심사 강화 등의 영향으로 외국인 입국자가 대폭 감소했다”고 분석했다. 최진석 기자 iskr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8 14:41 | 최진석

  • 與 '징벌적 손배' 언론중재법 처리

    ...squo;이 27일 여당 주도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예술법안심사소위원회를 통과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국민의힘 의원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문화예술소위에서 언론중재법 개정안 16건을 병합한 위원회 대안을 의결했다. 범여권이 문체위 과반을 차지하고 있어 전체회의 문턱도 손쉽게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개정안은 언론이 고의·중과실에 의한 허위 보도를 할 경우 최대 5배까지 배상하게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정정보도를 신문 1면과 방송 첫 화면, ...

    한국경제 | 2021.07.28 01:16 | 이동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