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4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락가락' 강남구청의 미국 유학생 증상 시점…제주도 '반박'

    ... 나섰다. 배종면 제주감염병관리지원단장은 29일 제주도청 기자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브리핑에서 "제주도가 발표한 역학조사 결과는 강남구의 역학조사 보고서를 근거로 했다"며 "미국 유학생 A씨가 지난 20일 증상이 발현했다는 사실도 도가 ... 강남구청에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미국 유학생 모녀가 유증상 상태에서 제주 여행을 강행했다는 발표로 전국적인 비난 여론이 거세지자 정 구청장은 27일 입장을 내고 진화에 나섰다. 정 구청장은 "제주도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A씨가 ...

    한국경제 | 2020.03.29 15:42 | YONHAP

  • thumbnail
    민주 "모든 수단 다해 코로나와의 싸움 이겨낼 것"…선거전 시동

    ... 민주당 비례대표 후보 중 목표했던 7명은 (원내에) 들어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권칠승 홍보본부장은 "지역구와 비례대표를 합쳐 총 140∼150석 정도를 예상한다"며 "지역구는 호남에서 거의 다 가져올 것이다. 수도권은 여론조사 상황으로는 20대 총선과 비슷하게 가져갈 것 같긴 하지만 뚜껑을 열기 전까지는 모른다"고 말했다. 이어 "관건은 PK(부산·경남)다. PK 민심이 수도권 민심과도 연결돼있어 거기가 어떻게 되느냐가 전체 판세에 영향을 줄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3.29 15:09 | YONHAP

  • thumbnail
    충북 총선 후보들, 코로나19 여파 속 조용한 유세전 펼쳐

    ... 도전하는 통합당 정우택 후보가 동시 출격한 청주 흥덕은 후보 단일화 문제로 놓고 오전부터 시끄러웠다. 상당에서 흥덕으로 선거구를 옮긴 정 후보는 이날 오전 11시 기자회견을 열어 같은 선거구의 무소속 김양희 후보에게 공개 여론조사를 통한 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하지만 통합당 소속으로 흥덕 선거구 출마를 준비했다가 정 후보의 공천이 확정되자 탈당한 뒤 무소속으로 출사표를 던진 김 후보는 "응할 생각이 전혀 없다"고 거절했다. 흥덕의 터줏대감 도 후보는 ...

    한국경제 | 2020.03.29 14:37 | YONHAP

  • thumbnail
    日국민 73% "모리토모 스캔들 공문서 조작 재조사 필요"

    ... 모리토모학원에 국유지를 매각하는 업무를 담당했다가 자살한 공무원의 수기가 공개된 것에 근거해 공문서 조작 사건을 재조사할 필요가 있느냐는 질문에 73.4%가 "필요하다"고 답변했다. "필요 없다"는 답변은 19.6%에 그쳤다. ... 모리토모 스캔들은 재차 논란이 되고 있다. 아베 내각 지지층도 58.7%가 모리토모 스캔들 공문서 조작 사건의 재조사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아베 내각 지지율은 교도통신의 직전 여론조사(3월 14~16일) 때보다 4.2%포인트 떨어진 ...

    한국경제 | 2020.03.29 12:03 | YONHAP

  • thumbnail
    경남 총선 후보들 '사회적 거리 두기' 유지한 채 얼굴 알리기

    ... 경남 다른 지역구 후보들도 창원 성산 후보들과 비슷한 방식으로 유권자들과 접촉했다. 후보들은 선거사무소 직원들과 함께 코로나19 사태로 손님이 끊겨 어려워진 식당을 찾아 식사하기도 했다. 후보들은 후보등록 후 전날부터 본격화한 선거 여론조사에도 각별히 신경을 썼다. 각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02·055·070으로 시작하는 모르는 번호라도 전화를 꼭 받고, 자신을 선택해 달라'고 집중적으로 호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9 12:02 | YONHAP

  • thumbnail
    청주 흥덕 통합당 정우택, 무소속 김양희에게 후보 단일화 제안

    통합당 탈당 김 후보 "불공정 게임…응할 생각 없어" 일축 청주 흥덕 선거구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정우택 후보가 같은 선거구의 무소속 김양희 후보에게 공개 여론조사를 통한 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정 후보는 29일 선거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총선은 문재인 정권의 실정과 무능을 심판하는 선거"라며 "자유 우파가 단일화하지 못한 것은 청주시민과 흥덕구민에 대한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정 후보는 "김양희 후보에게 공개 여론조사를 ...

    한국경제 | 2020.03.29 11:50 | YONHAP

  • thumbnail
    [베를린 르포] 멈춰선 도시…기약없는 일상 복귀

    ...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자 베를린에 이전과 다른 현상이 나타나기도 했다. 일간 베를리너차이퉁에 따르면 최근 가정폭력이 평상시와 비교해 10.8% 늘었다. 절도와 성범죄는 각각 7.5%, 19.2% 감소했다. 접촉 제한 조치와 관련해 여론은 우호적이다. 공영방송 ARD의 여론조사에서는 응답자의 95%가 접촉 제한 조치에 찬성 입장을 보였다. 독일 전역에서 통행 제한령을 내리는 문제에 대해 75%가 찬성했다. 자신의 자유가 제약되더라도 코로나19 사태를 조금이라도 ...

    한국경제 | 2020.03.29 07:17 | YONHAP

  • thumbnail
    민주 지지층, 비례정당 '분산투표'…통합당 지지층은 '집중투표'

    ... 마케팅'에 나선 열린민주당으로 나뉜 데 따른 것으로, 예견된 일이기도 하다. 29일 정치권 및 각종 여론조사에 따르면 민주당 지지층의 분산투표 조짐은 점차 뚜렷해지고 있다. 한국갤럽이 지난 24∼26일 실시한 자체 ... 높게 나타나는 등 지지층의 지역·세대별 구성에 큰 차이가 없다. 한국갤럽의 지난 24∼26일 조사에서 미래통합당 지지자의 85%가 미래한국당에 투표하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자세한 여론조사 개요 및 결과는 조사기관 ...

    한국경제 | 2020.03.29 06:00 | YONHAP

  • thumbnail
    원내 1당 수성이냐 탈환이냐…민주 vs 통합 '147석 목표' 격돌

    ... 슬로건이다. 통합당은 이날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영입 회견을 열어 정부·여당을 겨냥한 선명한 메시지를 낼 전망이다. 최근 여론조사상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이 통합당에 10%포인트 이상 앞서고 있다. 한국갤럽이 지난 24∼26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1명을 대상으로 자체 조사(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한 결과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 37%, 통합당 22%, 정의당 5% 등이었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도 ...

    한국경제 | 2020.03.29 06:00 | YONHAP

  • thumbnail
    정 총리·교육감들 4월 6일 개학 반대가 중론…온라인 개학 등 차선책 논의

    ... 등교하는 방식의 개학을 할 경우 집단감염 등이 우려된다는 것이다. 교육감들이 수렴한 각 지역 교원·학부모들의 여론 역시 내달 6일 등교 개학은 어렵다는 의견이 다수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가 행정안전부를 통해 조사한 지역사회 여론 역시 등교 개학에는 부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날 대한의사협회도 긴급권고문을 통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의 계기가 될 수 있다"며 개학 추가 연기를 권고한 바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개학 추가 연기 ...

    한국경제 | 2020.03.28 21:58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