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85,1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자카르타 출발 한국인도 코로나19 확진…교민 사회 불안

    ... 남성)와 송파구 21번 확진자(33세 남성), 포항시 50번 확진자(30대 남성)도 지난달 발리에서 입국한 직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각각 받았다. 발리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기준으로 총 27명이다. 확진자 가운데 영국인 여성과 프랑스인 남성 등이 발리에서 사망했다. 관광객이 발리를 다녀간 뒤 자국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례는 중국, 일본 등에서 보도됐다. 발리의 관광객은 인도네시아 정부가 2월 초부터 중국을 오가는 모든 여객기 노선을 끊은 뒤 줄었고, ...

    한국경제 | 2020.04.04 16:14 | YONHAP

  • thumbnail
    자가격리 중 외출 50대 부부 고발…자녀는 역학조사 불응

    ... 역학조사를 거부한 이들의 자녀 1명 등 일가족 3명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군포경찰서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이들 부부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효사랑요양원의 첫 번째 사망자인 85세 여성 A 씨의 아들과 며느리로, 지난달 19일 A 씨가 확진되자 2주간 자가격리됐다. 격리 해제를 앞둔 지난 1일 검사에서 남편이 먼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틀 뒤 아내도 확진돼 두 명이 함께 성남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군포시에 ...

    한국경제 | 2020.04.04 15:58 | 이보배

  • thumbnail
    싱가포르 코로나19 사망자 6명째…모두 60대 이상(종합)

    ... 입원해 격리 치료를 받아왔다. 그는 심장과 신장 질환, 암과 당뇨병을 앓은 적이 있다고 보건부는 설명했다. 이로써 싱가포르 내 코로나19 사망자는 6명으로 늘었다. 전날에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입원 중이던 86세 여성이 숨졌다. 이 여성은 집단 감염이 발생한 한 양로원과 관련됐다. 앞서 지난달 21일 75세 싱가포르 여성과 64세 인도네시아 남성이 코로나19로 각각 숨졌고, 지난달 29일과 31일에는 70세 싱가포르 남성과 68세 인도네시아 남성이 ...

    한국경제 | 2020.04.04 15:44 | YONHAP

  • thumbnail
    프랑스서 귀국한 20대 여성 확진…수원 총 46명

    경기 수원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4일 페이스북을 통해 "영통구 망포2동 힐스테이트영통 아파트에 거주하는 20대 한국인 여성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여성(수원 46번 확진자)은 지난달 20일 프랑스서 귀국한 뒤 21일 코막힘과 후각상실 증상이 나온 데 이어 4일에도 코막힘 증상이 발현됐다. 앞서 지난 2일 의왕시 4번 확진자(37세 남성)의 접촉자로 통보받고 ...

    한국경제 | 2020.04.04 15:22 | YONHAP

  • thumbnail
    강원 코로나19 3명 추가 확진…양양은 첫 환자 발생(종합2보)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했다. 특히 양양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으로 발생해 지역사회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 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양양에 거주하면서 의정부성모병원에서 간병인으로 일하는 60대 여성 A씨가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의심 증상이 없었지만, 해당 병원에서 확진자가 잇따라 나오자 3일 양양군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달 30일 정오께 강릉 아산병원을 방문했으며 지난 1일 오전 10시 ...

    한국경제 | 2020.04.04 15:06 | YONHAP

  • thumbnail
    공원 산책한 자가격리자…앱 안 깔아 이탈 확인 안 돼(종합)

    ... 감염병 예방·관리법 위반, 경찰 고발 방침 부산에서 한 자가격리자가 수칙을 어기고 집에서 나와 공원을 산책했다가 단속됐다. 부산시는 경찰과 자가격리자에 대한 합동 점검을 하다가 자가격리 수칙을 위반하고 공원을 산책한 50대 여성을 적발했다고 4일 밝혔다. 부산에서 자가격리자가 집 밖으로 나왔다가 보건당국에 단속된 것은 처음이다. 적발된 여성은 부산 북구에 거주하는 53세 여성으로 경남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자가격리 통보를 받았다. 자가격리 앱을 깔지 ...

    한국경제 | 2020.04.04 14:58 | YONHAP

  • thumbnail
    군포시, 자가격리 중 외출한 확진자 부부 등 가족 3명 고발

    부부는 차타고 외출, 자녀는 부모 동선 조사 거부 경기 군포시는 4일 자가격리 기간에 외출한 27번(58세 남성)·29번(53세 여성) 확진자 부부와 역학조사를 거부한 이들의 자녀 1명을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군포경찰서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이들 부부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효사랑요양원의 첫 번째 사망자인 85세 여성(5번 확진자)의 아들과 며느리로, 지난달 19일 어머니가 확진되자 2주간 자가격리 됐다. 자가격리 해제를 ...

    한국경제 | 2020.04.04 14:39 | YONHAP

  • thumbnail
    경주시민 2명 코로나19 확진…누계 46명

    경북 경주시는 70대 여성 A씨와 30대 여성 B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경주시민이거나 경주에 생활권을 둔 코로나19 확진자는 46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1명은 2월 21일 숨졌다. 경주 45번 환자 A씨는 지난달 31일 기침,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여 3일 검사를 받아 4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경주 46번 환자 B씨는 기존 확진자의 딸로 자가격리가 해제되기 전 이달 ...

    한국경제 | 2020.04.04 14:19 | YONHAP

  • thumbnail
    양양서 첫 코로나 확진자…의정부성모병원 간병인

    ... 철원과 양양에서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확인됐다. 특히 양양지역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으로 나왔다. 강원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양양 지역에 거주하면서 의정부성모병원에서 간병인으로 일하는 60대 여성 A씨가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의심 증상이 없었지만, 해당 병원에서 확진자가 다수 나오자 3일 양양군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를 진행,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의 이동 경로도 함께 공개됐다. 지난달 30일 정오께 강릉 아산병원을 ...

    한국경제 | 2020.04.04 14:14

  • thumbnail
    입국자·만민교회 신도 등 서울 마포·관악구 신규 확진자 발생

    ... 갔다가 지난 3일 귀국해 당일 마포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이날 오전 양성 결과를 통보받았다. 현재 증상은 없는 상태다. 관악구는 39, 40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39번 환자는 서림동 거주 36세 여성으로 미국 뉴욕에서 지난달 31일 귀국했고 이날 확진됐다. 40번 환자는 신림동에 사는 52세 여성으로 만민중앙교회 신도다. 그는 앞서 확진된 교회 목사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들 3명은 서울시가 이날 오전 10시 ...

    한국경제 | 2020.04.04 14: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