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4,2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지급금은 기업 상황에 맞는 방법으로 정리해야 한다

    ... 익금산입되어 법인세가 높아집니다. 만일 인정이자를 납부하지 않는다면 인정이자만큼 상여처리되어 대표이사의 소득세, 국민연금, 건강보험료가 증가합니다. 뿐만 아니라 기업 청산이나 폐업 시에도 가지급금이 대표의 상여로 처분되어 소득세가 높아집니다. ... 경기 북부에서 제조업을 운영하는 V기업의 김 대표는 가지급금 인정이자를 자신의 상여로 처리했다가 소득세, 4대 보험, 간접세 등으로 1억 2천만 원의 세금을 납부하게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국세청으로부터 몇 년 전 은행으로부터 ...

    한국경제TV | 2020.08.22 11:48

  • thumbnail
    전자·물산·바이오까지…계열사 영향 `일파만파` [보험법 개정에 들썩이는 삼성] ②

    ... 아닙니다. 삼성물산과 삼성전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그룹 주요 계열사들에도 적잖은 파장이 예상됩니다. 이어서 문성필 기자입니다. 현재 삼성그룹 지배구조는 삼성물산에서 삼성생명 그리고 삼성전자로 이어지는 형태입니다. 국민연금을 제외하고 삼성전자 지분을 가장 많이 갖고 있는 곳은 바로 삼성생명입니다. 때문에 보험업법 개정안대로 삼성생명이 삼성전자 지분을 시장에 내놓을 경우 삼성그룹 지배구조 역시 변화가 불가피합니다. 증권가에서는 삼성물산이 삼성전자 ...

    한국경제TV | 2020.08.21 17:41

  • thumbnail
    2분기 가계소득 첫 트리플 감소…재난지원금이 '방패' [종합]

    ... 재산소득은 월평균 3만4000원으로 전년 동기(3만8000원)보다 11.7% 감소했다. 재산소득에는 배당소득, 개인연금소득 등이 포함된다. 정부가 전국민에게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 등 공적이전소득(77만7000원)을 포함한 이전소... 외식과 주점 등 식사비(-4.8%), 여행 숙박비(-13.4%)에 나가는 돈을 줄였다. 올 2분기에 세금이나 국민연금 보험료, 건강보험료, 대출이자, 경조사비, 종교단체 헌금 등 소비 활동과 무관하게 빠져나간 가구 지출은 감소했다. ...

    한국경제 | 2020.08.20 12:28 | 노정동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근로·사업·재산소득 사상 첫 트리플 감소

    ... 부진 때문이다. 재산소득은 월평균 3만4천원으로 작년 동기(3만8천원)보다 11.7% 줄었다. 배당소득, 개인연금소득 감소 때문이다. 반면 정부가 전국민에게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 등 공적이전소득(77만7천원)을 포함한 이전...)에 돈을 아껴 썼다. 의류·신발 지출도 16만9천원으로 5.8% 줄었다. 한편, 올 2분기에 세금이나 국민연금 보험료, 건강보험료, 대출이자, 경조사비, 종교단체 헌금 등 소비 활동과 무관하게 빠져나간 가구 지출은 감소했다. ...

    한국경제TV | 2020.08.20 12:18

  • thumbnail
    근로·사업·재산소득 첫 트리플 감소…재난지원금으로 버텼다

    ... 부진 때문이다. 재산소득은 월평균 3만4천원으로 작년 동기(3만8천원)보다 11.7% 줄었다. 배당소득, 개인연금소득 감소 때문이다. 반면 정부가 전국민에게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 등 공적이전소득(77만7천원)을 포함한 이전...)에 돈을 아껴 썼다. 의류·신발 지출도 16만9천원으로 5.8% 줄었다. 한편, 올 2분기에 세금이나 국민연금 보험료, 건강보험료, 대출이자, 경조사비, 종교단체 헌금 등 소비 활동과 무관하게 빠져나간 가구 지출은 감소했다. ...

    한국경제 | 2020.08.20 12:01 | YONHAP

  • thumbnail
    핀크, 통신비 꼬박꼬박 내면 점수 올려주는 신용평가 출시

    ... 핀크가 각종 비금융 정보를 활용한 신용평가 서비스인 ‘신용점수 올리기’를 20일 출시했다. 신파일러(thin-filer: 금융 이력이 부족한 사람)’를 겨냥한 서비스다. 핀크 앱에서 통신비나 국민연금·건강보험 등 비금융 정보를 제출하면 신용평가의 신용점수 산정에 바로 반영된다. 금융 거래가 부족해 낮은 신용 등급을 받던 사람들이 비금융 정보를 활용해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T스코어’의 ...

    한국경제 | 2020.08.20 11:28 | 송영찬

  • thumbnail
    "개인 계좌 들여다본다"…與, 부동산감독반 무소불위 권한 추진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국토교통부 산하 부동산시장불법행위대응반에 보험료, 금융자산, 신용정보 등 민감 개인정보를 총망라해 요구 권한을 주는 방안을 추진한다. 향후 출범이 예정된 부동산감독원(가칭)에도 이런 권한을 보장할지 주목된다. ... 법인의 재무상태표·포괄손익계산서·이익잉여금처분계산서·사업자등록정보, 국민건강보험·국민연금·고용보험·기초연금보험료, 금융자산·금융거래·신용정보 ...

    한국경제 | 2020.08.20 11:05 | 조미현

  • thumbnail
    동양생명 "물가상승 따른 보험금 가치하락 대비 상품 인기"

    동양생명이 사망보장을 주계약으로 하는 금리연동형 종신보험 `(무)수호천사NEW디딤돌유니버셜통합종신보험(보증비용부과형)` 이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무)수호천사NEW디딤돌유니버셜통합종신보험(보증비용부과형)`은 ... 보험료를 자유롭게 추가납입하거나 중도인출을 할 수 있어 고객의 재정상황에 맞는 유연한 자금운용이 가능하다. 또 연금전환기능인 `사망보험금 미리받는 연금설계옵션`을 통해 가입금액 일부를 감액해 발생하는 해지환급금을 매년 연금 형태로 ...

    한국경제TV | 2020.08.20 09:11

  • thumbnail
    연기금, 2조 팔면서 '깜짝 실적주' 샀다

    국민연금·고용보험기금 등 대형 기관이 포함된 연기금이 국내 증시에서 한 달 내내 주식을 내다 팔고 있다. 글로벌 금융위기 때인 2009년 이후 11년 만의 최장기간 매도세다. 코스피지수가 2200선에서 2400선으로 급격하게 오르자 국내 주식 비중이 높아진 국민연금이 자산배분 정책에 맞춰 조절에 나섰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런 매도세 가운데서도 2분기 ‘깜짝 실적’을 낸 종목들은 사들여 눈길을 끈다. 19일 한국거래소에 ...

    한국경제 | 2020.08.19 17:11 | 설지연

  • thumbnail
    신한은행, 모바일 플랫폼 '쏠' 앞세워…디지털 뱅킹 최강자로 우뚝

    ... 넘었고 은행 간 장벽을 허무는 오픈뱅킹 서비스를 신속하게 구현해 거래가 없는 고객도 쏠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함께 선보인 쏠의 통합자산관리서비스 ‘MY 자산’은 은행 계좌뿐 아니라 카드, 증권, 보험, 연금, 부동산, 자동차 등 모든 자산의 관리가 가능한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다. 진 행장은 성장 잠재력이 높은 해외에서 영업을 확대하는 것이 미래 성장동력이라고 판단해 ‘글로벌 리스크 관리와 선택적 자산 성장’ 전략을 ...

    한국경제 | 2020.08.19 15:21 | 김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