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5,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소득보다 오르는 세금…근로자 울리는 5대 요인은?

    ... '성실근로자 울리는 5대 요인'으로 ▲월급보다 오르는 생활물가 ▲소득보다 오르는 세금 ▲실업급여 재정적자 확대 ▲국민연금 고갈 우려 ▲주택가격의 급격한 상승을 제시했다. ◆…(자료제공 한국경제연구원) 한경연이 고용부와 통계청 데이터를 ... 비자발적 퇴직을 당할 경우 받게 되는 실업급여 재정이 급격히 악화되고 있는 것도 근로자들에겐 부담으로 작용한다. 고용보험기금 실업급여계정은 2018년부터 적자로 전환한 이후 3년 연속 적자를 기록하고 있고, 적자폭도 확대되어 2020년에는 ...

    조세일보 | 2021.03.22 10:43

  • thumbnail
    "코로나로 지출 줄여"..지난해 가계 흑자율 사상 최고

    ... 30% 이상 분기 흑자율을 기록한 것은 단 5차례로 2016년 4분기 30.3% 한차례를 제외하면 모두 지난해에 발생했다. 흑자율은 가계가 벌어들인 돈에서 소비와 지출을 하고 남은 돈의 비율을 의미한다. 소득에서 조세와 연금, 사회보험료, 이자비용 등 비소비지출을 제외한 금액이 처분가능소득인데 여기서 다시 일상적인 의식주 지출 등을 제하고 나면 흑자액이 된다. 흑자율은 처분가능소득에서 흑자액이 차지하는 비중이다. 지난해 가계의 흑자가 늘었던 것은 소득이 ...

    한국경제TV | 2021.03.22 10:13

  • thumbnail
    세대착취 세대갈등, 결국 세대전쟁? [여기는 논설실]

    ... 한탄과 두려움이 젊은 세대에 폭넓게 퍼질만한 사회적 구조가 돼 있다. ◆세대착취… 개혁 방기한 국민연금이 대표적 ‘세대착취’라는 개념에서 보자면 개혁을 방기한 국민연금이 대표적인 뇌관이다. 국민연금이 ... 그로 인해 어느 세대만 혜택을 누리는지 이제 젊은 세대도 최소한 대략은 안다. 급여 받아 법에 정해진 대로 열심히 연금 보험료 냈는데, 2040년부터는 기금이 적자를 내고, 예고된 기금 고갈시점도 점점 앞당겨진다는 데, 기꺼이 돈을 ...

    한국경제 | 2021.03.22 09:48 | 허원순

  • thumbnail
    코로나에 불황?…지난해 가계 흑자 규모는 '사상 최대'

    ... 흑자율을 기록한 건 단 5차례 뿐이어서다. 2016년 4분기 30.3% 한차례를 제외하면 모두 지난해에 발생했다. 흑자율은 가계가 벌어들인 돈에서 소비와 지출을 하고 남은 돈의 비율을 의미하고, 처분가능소득은 소득에서 조세와 연금, 사회보험료, 이자비용 등 비소비지출을 제외한 금액을 뜻한다. 여기서 다시 일상적인 의식주 지출 등을 제하고 나면 흑자액이 된다. 따라서 흑자율은 처분가능소득에서 흑자액이 차지하는 비중을 뜻하는데, 지난해 가계의 흑자가 늘었던 ...

    한국경제 | 2021.03.22 07:25 | 배성수

  • thumbnail
    지난해 가계 흑자율 사상 최고…코로나 시대 슬픈 자화상

    ... 지난해에 발생했다. 통상 가계동향은 전년 동기와 비교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지난해에 매 분기 사상 최고 흑자율을 기록했다는 의미다. 흑자율은 가계가 벌어들인 돈에서 소비와 지출을 하고 남은 돈의 비율을 의미한다. 소득에서 조세와 연금, 사회보험료, 이자비용 등 비소비지출을 제외한 금액이 처분가능소득인데 여기서 다시 일상적인 의식주 지출 등을 제하고 나면 흑자액이 된다. 흑자율은 처분가능소득에서 흑자액이 차지하는 비중이다. 지난해 가계의 흑자가 늘었던 것은 더 ...

    한국경제 | 2021.03.22 06:01 | YONHAP

  • thumbnail
    한경연 "물가, 세금, 실업급여, 국민연금, 집값이 근로자 울려"

    ... 울리는 5대 요인' 보고서에서 ▲ 월급보다 오르는 생활물가 ▲ 소득보다 많은 세금 ▲ 실업급여 재정적자 확대 ▲ 국민연금 고갈 ▲ 주택가격 급등을 근로자 부담 요소로 꼽았다. 먼저 한경연은 근로자 월급총액이 2015년 299만원에서 ... 높은 수준이다. 근로자가 비자발적으로 퇴직할 경우 받게 되는 실업급여 재정이 악화하고 있는 것도 문제다. 고용보험기금 실업급여 계정은 2018년 적자 전환 후 3년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고, 지난해에는 적자 규모가 4조7천억원에 ...

    한국경제 | 2021.03.21 11:00 | YONHAP

  • thumbnail
    [포토] 제7회 대한민국 퇴직연금대상 시상식

    교보생명이 ‘제7회 대한민국 퇴직연금대상’에서 종합대상(고용노동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부문별 우수상은 미래에셋증권(증권)·하나은행(은행)·미래에셋생명(보험), 최우수 운용사상은 미래에셋자산운용(금융감독원장상)이 받았다. 18일 서울 중림동 한국경제신문사에서 시상식이 열렸다. 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이택수 풍산 부장, 박형철 머서코리아 대표,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 김정호 한국경제신문 사장, 김은경 ...

    한국경제 | 2021.03.18 17:37 | 김범준

  • 대한민국 퇴직연금 대상, 교보생명 종합大賞

    ... 퇴직연금 대상’ 시상식에서 종합대상(고용노동부 장관상)을 받는다. 부문별 우수상은 미래에셋증권(증권)·하나은행(은행)·미래에셋생명(보험), 최우수 운용사상은 미래에셋자산운용(금융감독원장상)이 수상한다. 한국경제신문사는 근로자의 노후 자산인 퇴직연금을 효율적으로 관리·운용하자는 취지로 2014년 대한민국 퇴직연금 대상을 제정했다. 고용노동부와 금융감독원이 후원하고 퇴직연금 전문 컨설팅업체인 머서코리아가 주관한다. ...

    한국경제 | 2021.03.17 17:47 | 박재원

  • [사설] 20년 뒤면 적자인데…국민연금 개혁 직무유기한 정부

    국민연금공단이 연금수령자가 500만 명을 넘어섰다는 통계자료를 내놨다. 2020년 한 해 동안 539만 명에게 24조6000억원을 지급했으며, 납부금을 일시에 돌려준 것까지 합치면 559만 명에 달한다는 내용이다. 연금공단이나 ... ‘더 내고 덜 받기’라는 근본 해법을 국민에게 설득할 ‘용기’를 내지 못했다. 연금보험료를 더 걷기가 부담스러웠다면 운용 역량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릴 방안이라도 제시했어야 했다. 이후 정부는 엉뚱하게...

    한국경제 | 2021.03.17 17:45

  • thumbnail
    교보생명, 40년 운용·컨설팅 노하우…'퇴직연금의 교본' 됐다

    교보생명의 지난해 확정급여(DB)형 퇴직연금 수익률은 2.49%로 퇴직연금 적립금 상위 10개 사업자 가운데 수익률 1위에 올랐다. 2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 교보생명은 코로나19 확산 초기 증시가 급락했을 때 고객사들이... 앞장서고 있다. 퇴직연금 서비스에 챗봇, 로보어드바이저 등의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있다. 퇴직연금 가입자들은 챗봇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카카오톡에서 ‘교보생명보험’을 ...

    한국경제 | 2021.03.17 17:17 | 박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