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2,2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영선의 'ASEAN 톺아보기' (38)] 마하티르의 정치 도박

    ... 마하티르는 사의를 접고, 이듬해 비동맹 정상회의와 이슬람회의기구(OIC) 정상회의를 개최한 뒤에야 22년간의 총리직을 마무리하고 압둘라 부총리에게 바통을 넘겼다. 95세의 마하티르는 2018년 5월 총리로 다시 취임하면서 2년 뒤 연정 파트너인 안와르 이브라힘 인민정의당(PKR) 대표에게 총리직을 넘길 것을 약속했으나 불분명한 태도로 일관했다. 올 2월 들어 안와르 세력은 마하티르에게 총리직 이양의 구체적인 시간표를 제시할 것을 압박했고, 안와르 반대 세력은 마하티르의 ...

    한국경제 | 2020.03.09 18:34

  • 이스라엘 네타냐후, 총리직 연장 유력

    ... 것으로 예측됐다. 선거 승리로 네타냐후는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될 공산이 높다. 이스라엘은 총선 득표율에 관계없이 연립 정부 구성에 성공하면 총리가 될 수 있다. 이스라엘 의회 총 의석수(120석)의 과반(61석) 지지를 받아야 연정 구성을 인정한다. 대통령이 연정 구성 가능성이 높은 인물을 총리 후보로 지명한다. 네타냐후 총리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총선 승리를 자축하는 글을 올렸다. 그러나 네타냐후 총리가 연정 구성에 성공할지는 미지수라는 게 대체적 분석이다. ...

    한국경제 | 2020.03.03 17:39 | 선한결

  • 네타냐후, 정치 생명 유지 일단은 성공

    ... 대표가 이끄는 중도 청백당은 32~33석에 그칠 것으로 예측됐다. 이번 결과로 네타냐후 총리는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될 공산이 커졌다. 이스라엘은 총선 득표율에 관계없이 연립 정부 구성에 성공하면 총리가 될 수 있다. 대통령이 연정 구성 가능성이 높은 인물을 총리 후보로 지명한다. 이스라엘 의회 총 의석수(120석)의 과반(61석)을 넘긴 지지를 받아야 연정 구성을 인정한다. 네타냐후 총리는 3일 자신의 트위터에 총선 승리를 자축하는 글을 올렸다. 그러나 네타냐후 ...

    한국경제 | 2020.03.03 15:43 | 선한결

  • thumbnail
    미래한국당 지지율 30%…"범진보 정당 국회 과반 못넘을 수도"

    ... 비례대표 당선용 위성정당을 창당하는 대신 지역구 의원 당선에 집중하되 협치 파트너인 정의당 등에 비례대표 의석을 몰아주자는 취지다. 그는 “연동형 비례대표제도가 통과된 순간 더는 과반수 정당의 출현은 불가능하고 크든 작든 연정의 미래가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반면 강훈식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비례정당 추진에 대해 개인 의견임을 전제로 “적절하지 않다”고 했다. 비례대표 후보를 내지 않는 방안에 대해서도 &l...

    한국경제 | 2020.03.02 15:04 | 조미현

  • thumbnail
    최재성 “민주당, 단 한 명의 비례후보도 내지 말아야”

    ... 의원이 2일 “민주당은 비례 무공천으로 함께 그리고 크게 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이 확보할 수 있는 비례 정당투표 표를 포기하고 범진보 군소 정당에 비례 표를 몰아줘 사실상 이들과 ‘비례 연정’을 꾸리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최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가오는 총선에서 민주당은 국민 이름으로 이겨야 한다”면서 “민의를 왜곡하고 선거법을 악용하는 미래한국당의 ...

    한국경제 | 2020.03.02 11:05 | 김소현

  • thumbnail
    민주당, 현역 7명 탈락…이석현·이종걸 등 다선 '고배'

    ... 승리다. 경기 안양 동안갑에서는 민병덕 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국민소통특별위원이 이석현(6선)·권미혁(초선·비례) 등 2명의 현역 의원을 꺾는 이변을 연출했다. 안양 만안구에서는 강득구 전 경기도 연정부지사가 이종걸 의원을 꺾고 본선에 진출했다. 경기 부천 원미을의 설훈 의원(4선)은 서진웅 전 경기도의원과 서헌성 전 대통령비서실 행정관과 3자 대결을 펼친 끝에 경선을 통과해 5선에 도전한다. 김우영 전 청와대 자치발전비서관과 ...

    한국경제 | 2020.02.27 00:15 | 김소현/성상훈

  • thumbnail
    네타냐후 "이스라엘 새 정착촌 대거 마련" 계획…각계 논란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 “우파들의 지지를 굳히기 위한 노력으로 풀이된다”고 분석했다. 알자지라는 “네타냐후 총리는 2009년부터 재임한 장수 총리지만 지금은 정치적 미래를 위해 고투하는 상태”라고 지적했다. 네타냐후 총리는 작년 4월과 9월 총선에서 각각 연정 구성에 실패했다. 작년 11월엔 뇌물 수수, 사기, 배임 등 혐의로 기소됐다. 이스라엘은 내달 2일 세번째 총선을 치른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21 13:33 | 선한결

  • thumbnail
    Premium 사랑을 기다리는 여인들의 삶을 그린 화가

    ... 멋을 부리고 나왔음을 나타내며, 남자가 신은 가죽신의 코와 뒤축에 옥색은 남자가 한량임을 의미한다. 여인이 몸은 돌리고 있지만 버선 신은 발이 남자에게 향하고 있는 것은 마음이 남자에게 향하고 있다는 것을 나타내며, 붉어진 뺨은 연정을 의미한다. 신윤복은 두 사람의 사랑을 강조하기 위해 배경을 어스름하게 표현했다. 그림 옆 ‘달빛 고요한 야삼경. 두 사람의 속은 두 사람만 알지’라는 김명원의 시구는 정확하게 그림 속 연인들이 누구인가를 언급하지 ...

    모바일한경 | 2020.02.16 11:35 | 한경 매거진

  • 이탈리아 포퓰리즘 연정 붕괴 위기…집권당 분열

    ... 그리스(181.2%)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오성운동 지지율은 현재 2018년의 절반 수준인 15%까지 추락했다. 최근 들어서는 오성운동이 기존 정당들과 별다른 차별성을 보여주지 못한다는 비판이 당 안에서 제기됐다. 오성운동과 민주당의 연정 지속 여부도 불확실해졌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두 정당은 지난해 9월 디마이오 주도로 가까스로 연정을 수립하는 데 성공했다. 이탈리아 정계에선 민주당이 사활을 걸고 있는 오는 26일 에밀리아로마냐주(州) 지방선거에서의 성패를 ...

    한국경제 | 2020.01.23 14:19 | 정연일

  • thumbnail
    민주당 청년위원회, 청년당으로 개편…오늘(19일) 전진대회 개최

    ... 임명받아 활동을 시작한다. 만 18세 유권자들의 정치 참여가 오는 총선부터 이뤄지는 만큼 이에 대응하기 위한 모습으로 풀이된다. 민주당 청년위원회와 전국청년당 준비위원회는 30대 청년이 총리가 되어 이끌고 있는 핀란드 사회민주당처럼, 대연정을 이끄는 청년부대표를 가진 독일 사회민주당처럼, 어렸을 때부터 정치에 참여하여 세상을 바꾸어갈 수 있는 미래 청년정치인들이 준비되고 활동할 수 있는 정치 참여의 장이 열릴 것을 기대하고 있다. 전국청년당 전진대회 후에는 곧바로 전국청년당과 ...

    한국경제 | 2020.01.19 11:11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