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7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브로콜리너마저, 덕원 솔로곡 편곡한 '비겁한 사람' 발매

    ... 편곡 버전이 이 프로젝트를 통해 발매됐다. 이번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공연이 연이어 무산되면서 음원만을 공개하게 됐다. 브로콜리너마저는 '비-사이드'(B-SIDE) 프로젝트를 잠시 중단하고 새 앨범 준비에 들어간다. 키보디스트 잔디는 "지난 7월 '이른 열대야'에서 공연한 신곡을 중심으로 앨범을 작업하는 한편, 대면·비대면 공연을 통해서도 팬들을 만나기 위해서 여러 가지를 구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4 10:21 | YONHAP

  • thumbnail
    '더웠다, 선선했다' 오락가락했던 제주의 여름

    ... 28.4도로, 6월과 8월은 평년보다 각각 0.8도, 1.4도 높았지만 7월은 평년보다 무려 1.9도나 낮았다. 올해 7월은 평년보다 흐리고 비가 잦아 이처럼 기온이 낮았던 것으로 기상청은 설명했다. 폭염은 7일(평년 4.2일), 열대야는 32일(28.3일) 발생했다. 강수량은 717㎜로, 평년(597.3∼792.7㎜)과 비슷했으며, 강수일수는 41일(평년 39.6일)을 기록했다. 올해 장마는 평년보다 9∼10일 이른 지난달 10일에 시작해 평년보다 7∼8일 늦은 지난 ...

    한국경제 | 2020.09.09 17:30 | YONHAP

  • thumbnail
    올해 여름 날씨 들쑥날쑥 기온에 역대 최장기간 장마 기록

    ... 않았다. 보통 이맘때 북태평양고기압이 북상하면서 더워지는데 올해는 우리나라 주변에 찬 공기가 위치하고 북태평양고기압이 서쪽으로 확장하면서 정체전선을 따라 흐리고 비가 오는 날이 많았다. 장마가 끝나자 급격히 더워지면서 8월은 폭염과 열대야가 자주 나타났다. 기온이 높고 습도가 낮은 공기와 북태평양고기압이 동시에 확장해 우리나라 주변 대기 상하층에 더운 공기가 자리를 잡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최저기온(23.7도)은 역대 두 번째로 높았고 열대야 일수(7.9일)는 ...

    한국경제 | 2020.09.09 14:03 | YONHAP

  • thumbnail
    워크숍·콘서트·마을축제…비대면으로 '코로나 블루' 마음 방역

    ... 온라인으로 보여준다. 제작된 영상은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마포중앙도서관 SNS를 통해 누구나 볼 수 있다. 서대문구는 신촌과 홍대에서 활동하는 인디 뮤지션들과 함께 이달 22일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 7∼9시 '2020 신촌 온라인 열대야 콘서트'를 연다. 유튜브 라이브로 열리는 이 콘서트에는 총 8개 팀이 출연해 어쿠스틱, 일렉트로닉, 퓨전 민속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들려준다. 자세한 일정은 서대문구 홈페이지와 '신촌, 파랑고래' 공식 페이스북 및 블로그에서 ...

    한국경제 | 2020.09.05 08:03 | YONHAP

  • thumbnail
    삼성 무풍에어컨, 0.5도 단위로 온도 조절…'미세 제어' 기능 첫 적용

    ... 냉방과 절전이 가능하다. ‘무풍 냉방’ 모드를 사용하면 최대 90%까지 소비 전력을 줄일 수 있다. 밤에는 입면·숙면·기상 등 3단계 수면 패턴에 맞춰 작동하는 ‘무풍 열대야 쾌면’ 모드를 활용할 수 있다. 하루 종일 에어컨을 사용할 수밖에 없는 무더운 여름철에도 전기료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이를 바탕으로 에너지 고효율을 구현,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시행하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

    한국경제 | 2020.09.02 15:18 | 김지원

  • 춘천서 전기설비 폭발 260가구 정전…1시간 20여분 만에 복구

    ... 설비(MOF)에서 두 차례 폭발이 났다. 이 사고로 이 아파트 260여 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한전에 의해 1시간 25분여 만인 오후 9시45분께 복구됐다. 사고 당시 춘천의 기온은 26도를 넘어 열대야가 나타났다. 주민들은 전기가 끊기자 아파트 밖으로 나와 더위를 피하는 등 불편을 겪었다. 한전 측은 수전 설비 노후 등으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보고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

    한국경제 | 2020.09.01 23:28 | 이송렬

  • thumbnail
    '펑∼펑' 춘천서 전기설비 폭발 260가구 정전…폭염에 '헉∼헉'

    열대야 속에 강원 춘천 한 아파트의 전기설비가 폭발해 정전됐다가 1시간 20여 만에 복구됐다. 1일 한국전력 강원본부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20분께 춘천시 석사동의 한 아파트 수전 설비(MOF)에서 두 차례 폭발이 났다. 이 사고로 이 아파트 260여 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했으며,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한전에 의해 1시간 25분여 만인 오후 9시 45분께 복구됐다. 사고 당시 춘천의 기온은 26도를 넘어 열대야가 나타났다. 주민들은 ...

    한국경제 | 2020.09.01 23:21 | YONHAP

  • thumbnail
    '찜통더위' 대구 체감온도 36도까지…전국내륙 오후 한때 소나기

    ... 매우 더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원 영동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은 지역에 폭염 특보가 발표됐다. 강원 영동은 시원한 동풍의 영향으로 이날 낮 기온이 25도 내외에 머무르겠다. 남해안, 남부내륙과 제주도에는 31일까지 열대야가 나타나는 지역이 많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서해안, 남해안과 일부 남부내륙에는 이날 아침까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한국경제 | 2020.08.30 05:42 | YONHAP

  • thumbnail
    [날씨] 비 오는 일요일…대구 최고 35도 '찜통더위'

    ... 올라간 상태에서 기온도 높아 체감 온도는 더 높겠다. 특히 대구는 35도까지 오르는 등 충청도와 남부지방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덥겠다. 또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밤사이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동해안에는 오후부터 너울에 의한 파도가 해안가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

    한국경제 | 2020.08.29 20:00 | YONHAP

  • thumbnail
    더위로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내일도 곳곳 소나기

    29일 밤까지 전국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소나기가 온다. 밤사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열대야 현상도 함께 나타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밤까지, 또 30일 오후부터 밤사이 전국 내륙에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와 함께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고 예보했다. 이로 인해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 산사태, 축대 붕괴 등 비 피해가 발생할 수 있고, 짧은 시간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안전사고 등에 철저히 대비해달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8.29 16: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