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6,2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쿼드 정상 처음 만나 대중 포위 강화한 날 '미중갈등 상징' 석방(종합)

    ... 파트너와의 공조를 토대로 중국과의 전략적 경쟁에서 확실한 우위를 다지면서도 기후변화나 북핵 대응 같은 분야에서는 중국의 협조가 필수적인 현실적 인식에 따른 것이다. 특히 기후변화 대응은 바이든 대통령의 역점 어젠다다. 10월 말부터 영국에서 열리는 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중국을 포함해 각국이 참여하는 기후변화 합의를 이끌어내고 전세계적 현안 대응에 대한 미국의 리더십을 재확인하는 게 바이든 대통령의 과제다. 쿼드를 비롯, 대중 견제의 목적이 ...

    한국경제 | 2021.09.25 12:27 | YONHAP

  • thumbnail
    쿼드 정상 "자유로운 인도태평양 약속 확고"…북엔 대화 촉구(종합2보)

    ... 분야에서 각국의 장학생 100명을 선발하는 '쿼드 펠로우십'을 출범하기로 했다. 쿼드 정상은 협력 강화를 위해 매년 정상과 외교장관이 만나기로 합의했다. 쿼드를 정례적인 정상 협의체로 자리매김했다는 뜻이다. 이날 회담은 미국과 영국, 호주가 지난 15일 중국 견제를 위한 3자 안보동맹인 오커스(AUKUS) 발족을 선언하고 중국이 이에 강력 반발하는 와중에 이뤄진 것이기도 하다. 한편 쿼드 정상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우리는 북한에 유엔 의무를 준수하고 도발을 ...

    한국경제 | 2021.09.25 12:27 | YONHAP

  • thumbnail
    오커스 여파 속 중국·EU 고위 회담 예정…中, 프랑스에 손짓

    미국·영국·호주의 새 안보 동맹 오커스(AUKUS) 출범으로 미국과 프랑스 간 관계에 균열이 생긴 가운데 중국과 유럽연합(EU)이 내주 고위급 회담을 열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25일 홍콩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중국과 EU 소식통들은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호세프 보렐 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가 28일 화상으로 제11회 전략대화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한정(韓正) 중국 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

    한국경제 | 2021.09.25 12:11 | YONHAP

  • thumbnail
    '더블 밀리언셀러' NCT 127, 영국 오피셜 차트 40위로 첫 진입

    발매 일주일 만에 '더블 밀리언셀러'가 된 보이그룹 NCT 127의 새 앨범이 영국 오피셜 차트에도 진입했다. 오피셜 차트가 24일(현지시간)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NCT 127 정규 3집 '스티커'(Sticker)는 메인 앨범 차트 톱100에서 40위를 기록했다. 오피셜 차트는 미국 빌보드 차트와 더불어 팝계를 대표하는 차트로 영국 내 실물 앨범 판매량, 다운로드, 스트리밍 등을 바탕으로 순위를 낸다. NCT 127은 그동안 빌보드 차트에는 ...

    한국경제 | 2021.09.25 11:20 | YONHAP

  • thumbnail
    쿼드 정상 처음 만나 대중 포위 강화한 날 '미중갈등 상징' 석방

    ... 파트너와의 공조를 토대로 중국과의 전략적 경쟁에서 확실한 우위를 다지면서도 기후변화나 북핵 대응 같은 분야에서는 중국의 협조가 필수적인 현실적 인식에 따른 것이다. 특히 기후변화 대응은 바이든 대통령의 역점 어젠다다. 10월 말부터 영국에서 열리는 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중국을 포함해 각국이 참여하는 기후변화 합의를 이끌어내고 전세계적 현안 대응에 대한 미국의 리더십을 재확인하는 게 바이든 대통령의 과제다. 쿼드를 비롯, 대중 견제의 목적이 ...

    한국경제 | 2021.09.25 10:40 | YONHAP

  • thumbnail
    신규확진 3천273명, 첫 3천명대 '초비상'…전국적 대확산 양상(종합)

    ...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하던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의 유입 추정 국가는 우즈베키스탄 4명, 미얀마·몽골 각 3명, 러시아·네팔·우크라이나 각 2명, 중국·필리핀·방글라데시·카자흐스탄·일본·파키스탄·타지키스탄·미국·에티오피아·영국·이탈리아·괌 등 각 1명이다. 국적은 내국인이 7명, 외국인이 21명이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1천222명, 경기 1천102명, 인천 201명 등 총 2천525명이다. 전국적으로는 17개 시도 전역에서 ...

    한국경제 | 2021.09.25 10:31 | YONHAP

  • thumbnail
    쿼드 첫 대면 정상회담…중국 겨냥 "자유·개방 인도태평양"(종합)

    ... 퇴치, 5G 파트너십 구축, 기후변화 감시 계획 등에 관한 합의사항이 마련됐다고 보도했다. 이날 합의문에 담긴 상당수는 중국의 국제사회 영향력 확대와 경제영토 확장을 견제하려는 의도가 담긴 것으로 해석된다. 이날 회담은 미국과 영국, 호주가 지난 15일 중국 견제를 위한 3자 안보동맹인 오커스(AUKUS) 발족을 선언하고 중국이 이에 강력 반발하는 와중에 이뤄진 것이기도 하다. 쿼드 당사국들은 이를 의식한 듯 쿼드가 특정국을 겨냥한 것이 아니라 자유롭고 개방된 ...

    한국경제 | 2021.09.25 10:24 | YONHAP

  • thumbnail
    일본 총리 취임하면 야스쿠니 참배?…고노·노다 "NO"

    ...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과의 관계를 기축으로 하면서 중국과도 대화하면서 관계를 안정시켜가는 미묘한 조율이 일본 외교에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다카이치 전 총무상은 "미일 동맹이 기축인 동시에 호주, 인도, 동남아시아 국가들, 영국, 프랑스 등과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노다 대행은 "전후 미일 동맹이 기축이 됐지만, 오늘날은 반드시 '(미국이) 일본을 모두 지켜준다'라는 상황이 아니게 되고 있다"며 "인도·태평양 전략으로 중국, ...

    한국경제 | 2021.09.25 10:24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월드컵 예선에 EPL 소속 8명 호출…"영국과 긍정협의"

    10월 월드컵 예선 3경기에 나설 25명 발표 브라질 축구협회가 10월 예정된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예선을 앞두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무대에서 뛰는 8명의 선수를 호출하면서 "EPL·영국 정부와 긍정적인 협의"를 강조하고 나섰다. 브라질 축구협회는 25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10월에 치러지는 3차례 카타르 월드컵 남미예선에 나설 25명의 대표팀 명단을 발표했다. 남미예선에서 8전승으로 1위를 달리는 브라질(승점 24)은 ...

    한국경제 | 2021.09.25 10:15 | YONHAP

  • thumbnail
    영국 재무부 "북한, 외교관까지 동원해 무기개발 자금 조달"

    "안보리 제재 위반 확산금융 활동…외교행낭으로 물품 전달" 북한이 외교관까지 동원해 대량살상무기(WMD) 개발 등을 위한 자금 조달 행위에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영국 정부가 지적했다. 영국 재무부는 23일(현지시간) 공개한 '확산금융 국가위험 평가' 보고서에서 북한을 이란과 함께 확산금융의 주요 행위자로 지목했다. 확산금융은 WMD의 제조·취득·보유·개발 등에 사용하기 위한 자금을 조달하는 행위를 지칭한다. 보고서는 "북한 대사관과 외교공관 ...

    한국경제 | 2021.09.25 09: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