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51-51660 / 51,9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난 20년간 국보법 입건자 4천8백48명...대검

    ... 수시 자행"(김모 의원)등으로 재야출신 의원들을 매우 부정적으로 평가해놓고 있어 이들에 대한 보안 사의 시각을 엿볼 수 있다. 또 본인이 아닌 친.인척의 월북.좌익활동 사실이 입력된 의원들도 있다. "89년 3월4일 영등포구신길동 홍성욱에 의해 `국회의원직을 믿고 약속어음을 할인해 주었다가 손해를 보고 있다''며 검찰에 진정당함"(평민당 조모의원)과 "89년 9월20일 서울시로부터 사업비 1억5천만원 영달, 안기호 동작구청장에게 가칠목 지역 방음벽 ...

    한국경제 | 1990.10.06 00:00

  • 한강유람선 충돌사고 실종자 시체 2구 인양

    세모유람선 노들1호 실종사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는 서울마포경찰서는 27일 하오 2시와 하오 11시께 (주)세모 직원 곽중현씨(37.영등포구 신길 1동 456)와 정한승씨(31.인천시 남구 간석동 주공아파트)의 시체를 침몰된 유람선안에서 각각 인양했다. 이로써 지난 11일 충돌사고로 실종된 15명중 (주)세모직원 유덕재씨 (23)와 (주)원광 유람선 새한강호의 기관장 성낙구씨(50)등 2명을 제외한 13명의 시체가 인양됐다.

    한국경제 | 1990.09.28 00:00

  • >>> 북경 아시안게임 메달집계 (27일 19시현재) <<<

    ... 정신질환자 재활기관인 태화기독교복지관 본원 샘솟는집(원장 김정진.여.35) 1층 사무실에서 정신분열증세를 보여 이 복지관에서 치료를 받았던 이성수씨(28.무직.서울 용산구 이촌동 203)가 사회복지사 노광석씨(28.서울 영등포구 문래2동 14의 14)를 흉기로 찔러 살해하고 관리인 이원기씨(61)등 3명에게 부상을 입혔다. 관리인 이씨에 따르면 이 복지관에서 정신질환증세로 치료를 받은 일이 있던 이씨가 이날 찾아와 사무실 안으로 들어 오려는 것을 직원들이 ...

    한국경제 | 1990.09.27 00:00

  • 교량확장공사 끝난 여의교 27일 개통

    영등포구 여의도동-동작구 대방동간 여의교 확장공사가 완공돼 27일 상오 7시부터 개통됐다. 길이 2백40m의 교량을 폭 18m 4차선에서 폭 36m 8차선으로 확장한 이 공사는 지난 88년 12월 착공돼 총 51억2천만원의 사업비가 소요됐다. 여의교 개통으로 이 지역은 병목현상이 해소되고 서울교-노량진수산시장간 노들길의 교통소통이 원활해 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경제 | 1990.09.27 00:00

  • MBC노조 쟁의발생신고 제출키로...대의원회의에서 결정

    MBC노조는 25일 하오 6시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본사 10층 회의실에서 대의원 회의를 갖고 안성일 위원장(37. 보두국 사회부)등 노조간부 2명의 중징계에 항의, 쟁의발생신고를 제출키로 하고 제출시기는 집행부에 위임 했다. 노조는 또 안위원장등 징계받은 간부들의 생계비 보조와 쟁의기금을 조성 하기 위해 조합비를 노조원 급여의 1%에서 1.5%로 인상키로 했다. 이날 대의원 회의에는 80여명의 대의원중 61명이 참석했으며 50명이 ...

    한국경제 | 1990.09.26 00:00

  • 지난달 해외여행자 크게 증가...교통부

    ... KBS사태와 관련 업무방해등 혐의로 구속 기소됐던 KBS노조 공정방송추진위 전간사 이임호피고인(41)에게 징역 1년6월 집행유예 2년을, 전청주지부장 구능회피고인(39)에게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각각 선고, 석방했다. 이피고인등 지난 4월12일 상오 9시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본사 본관앞에서 동료 사원 2백여명과 함께 방송민주화등을 요구하며 신임 서기원사장의 출근을 저지하는등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지난 6월 구속 기소됐었다.

    한국경제 | 1990.09.25 00:00

  • 서울대, 91학년도 대학신입학생 모집요강 최종확정

    ... 회사,불법간주 노조간부 중징계 불사밝혀 *** MBC노조는 21일 안성일위원장(37.보도국 사회부)등 노조간부 2명의 징계에 항의,최창봉사장에 대한 불신임여부를 묻는 투표를 이틀째 실시했다. 노조측은 이날 하오 6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본사 1층 로비에서 총회를 열고 투표결과를 발표한뒤 집행위 회의를 소집,쟁의발생 신고여부등 앞으로의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회사측은"사장에 대한 불신임 투표는 불법행위"라고 밝히고"이를 추진한 노조 간부들의 ...

    한국경제 | 1990.09.21 00:00

  • 바지선난입 폭행관련 세모 직원 6명 연행 조사

    서울영등포경찰서는 19일 유람선 업체인(주)원광소속 바지선에 들어가 집기를 부수는등 행패를 부린(주)세모소속 소형선박부장 김광길씨 (48)등 6명을 연행, 조사중이다. 이들은 18일 하오 10시35문께 서울영등포구여의도동85의1 여의도 한강고수부지 유람선업체인 (주)원광 유람선 선착장 바지선에 쇠파이프등을 들고 들어가 운항기기 와 내부집기,대형유리창을 부수는등 20여분동안 난동을 부렸다. 이들의 행동으로 잔무를 처리하던 원광 관리이사 ...

    한국경제 | 1990.09.20 00:00

  • 앞좌석 탑승자 안전띠 의무화

    *** 계약서류 위조 관리비 80억 불법징수 *** 서울지검 남부지청 홍준표검사는 19일 위조한 문서를 근거로 서울 영등포구여의도동36의2 맨하탄빌딩(일명 여의도백화점)을 4년간 관리하면서 입주상인 들로부터 80여억원의 관리비를 불법으로 받아온 김민수씨(52.서울동작구흑석1동10의 15)를 사문서위조및 동행사등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85년 이 빌딩관리회사인 여의도기업의 상무로 일하 던중 건물주 김희수씨가 1백억원의 ...

    한국경제 | 1990.09.19 00:00

  • 지점장실서 사채 알선 주택은 지점장 구속

    지난달 30일 회사측의 위장휴업조치에 항의해 농성을 벌이던중 경찰의 강제진압 과정에서 분신자살을 기도,온몸에 중화상을 입고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3 동 한강성심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경기도 안산시 금강공업 노조간부 원태조씨 (38)가 18일 상오 6시20분께 숨졌다. 이로써 지난 11일 숨진 이 회사 노조부위원장 박성호씨(30)와 함께 분신으로 숨 진 금강공업 노조원은 2명으로 늘어났다. 한편 이날 상오 7시께 경찰병력 2개중대 2백50여명이 ...

    한국경제 | 1990.09.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