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72,2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화장품·패션업체 에이피알,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청구

    ... 소셜미디어를 마케팅에 적극 활용한 미디어 커머스 1세대 업체다. 제품의 주 고객도 10~30대 젊은 층이다. 고성장이 돋보인다. 에이피알 올해 상반기 매출은 101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611억원)보다 66.3% 증가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49억원에서 87억원으로 79.5% 늘었다. 상반기 매출총이익률(매출총이익/매출)은 76.8%지만 영업이익률(영업이익/매출)은 8.6%로 낮은 편이다. 판매·관리비가 많이 든 탓이다. 판관비(692억원) 가운데 ...

    마켓인사이트 | 2020.09.25 18:16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11월 코스닥 상장하는 티앤엘…코로나19에도 실적 탄탄

    ... 치료재와 정형외과 고정재를 합쳐 ODM 비중이 약 65%다. 이는 안정적인 매출 기반이 되지만 고객사 이탈은 매출과 이익 급감으로 이어질 수 있다. 티앤엘 희망 공모가는 업종과 사업, 재무적으로 비슷한 회사를 골라 주가수익비율(PER: ... 탄탄했다.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올해 상반기 매출은 18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45억원)보다 26.4%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44억원으로 같은 기간 32.7% 늘었다. 상처 치료재 시장이 꾸준히 커지고 있는 데다,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

    마켓인사이트 | 2020.09.25 18:16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상장 앞둔 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개발사 펍지 흡수합병

    ... “경영 효율화로 기업 가치도 높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펍지는 지난해 매출 1조450억원, 영업이익 4733억원을 올렸다. 크래프톤 연결 매출(1조877억원)의 96.1%, 연결 영업이익(3503억원)의 131.7%에 ... 불안을 잠재우는 한편 크래프톤의 별도 재무제표를 좋게 보이도록 하는 효과를 거둘 전망이다. 크래프톤의 지난해 별도 영업손실은 912억원에 이른다. 올해 상반기에도 별도 영업손실은 514억원이다. 크래프톤은 펍지 보통주 9만8001주 ...

    마켓인사이트 | 2020.09.25 18:16

  • [마켓인사이트]'핀테크 대장' 토스, 개인신용평가社 SCI평가정보 인수 검토

    ... 단계가 아직 진행되지 않은 만큼 완주 가능성은 불투명하다는 평가다. 거래 대상은 진원이앤씨가 보유한 SCI평가정보 지분 49.99%다. 최근 시가총액을 고려할 때 거론되는 가격은 약 800억~900억원 수준이다. 지난해 회사의 영업수익(매출)은 약 525억원, 영업이익은 70억원이었다. SCI평가정보는 개인신용평가(CB) 및 채권추심업, 아이핀 서비스 등을 운영하고 있다. 회사의 주력 사업인 CB 부문 점유율은 약 6% 수준으로 NICE평가정보(점유율 70%), ...

    마켓인사이트 | 2020.09.25 18:00

  • thumbnail
    네패스아크 등 3개사,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 상장예비심사를 승인했다고 밝혔다. 네패스아크는 2019년 설립된 시스템 반도체 전문 기업으로 지난해 매출액은 547억원, 영업이익은 182억원이었다. 미래에셋대우가 상장 주관사를 맡았다. 포인트모바일은 PDA 등 산업용 모바일 기기를 만드는 ... 영업이익은 90억원이었으며 상장 주관사는 하나금융투자다. 2011년 설립된 클리노믹스는 질병 조기진단 전문기업이다. 지난해 연결 기준 41억원의 매출액과 45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상장 주관사는 대신증권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5 17:47 | YONHAP

  • thumbnail
    전기車, 가속이냐 제동이냐…美 대선이 가른다

    ... 할 것으로 예상했다. 유럽 도로를 달리는 자동차에서 이 기준을 맞출 수 있는 차량은 전기차 외에는 없다. 독일 폭스바겐만 하더라도 ㎞당 평균 109.3g의 배기가스가 나와 45억유로의 벌금이 부과될 예정이다. 이는 한 해 영업이익의 25%에 이른다.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도요타자동차는 배출량이 95.1g으로 적은 편이지만 판매 대수가 많아 한 해 벌금 액수가 22억엔이나 된다고 보도했다. EU는 한걸음 나아가 해외에서 수입되는 모든 상품에 대해 배출권 ...

    한국경제 | 2020.09.25 17:15 | 오춘호

  • thumbnail
    '카누' 타고 식품주 랠리 가세…동서, 두 달 새 85%↑

    ... 연말까지도 계속될 전망이다. 업계에서는 국내 커피 수입량의 절반가량을 동서식품이 사용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동서가 지분 50%를 보유한 자회사 동서식품은 맥심, 카누 등 인스턴트·조제커피시장에서 80%에 달하는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다. 코로나19로 마케팅 비용이 줄어들어 수익성도 개선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2분기 영업이익률은 7.48%로 작년 2분기(6.15%)보다 높아졌다. 한경제 기자 hanky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25 17:14 | 한경제

  • thumbnail
    소룩스, 증권신고서 제출…11월 코스닥 상장 추진

    ... 절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1996년 설립된 소룩스는 실내등, 실외등, 특수등을 비롯해 다양한 부문의 LED 조명을 제조·유통하는 기업이다. 2015∼2019년에 매출액 연평균 증가율 23.9%를 기록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711억원, 영업이익은 69억원이다. 상장 후에는 미국, 중국, 중동을 중심으로 해외 사업을 확대하고 B2C(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 B2G(기업과 정부 간 거래) 사업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소룩스는 이번에 총 197만3천670주를 공모한다. ...

    한국경제 | 2020.09.25 16:06 | YONHAP

  • thumbnail
    엔켐, 경영권분쟁 종료…기업공개 `맑음`

    ... 안정화할 수 있게 됐다. 엔켐은 2차전지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면서 실적이 급성장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 907억원, 영업이익 152억원을 기록했다. 2018년대비 매출은 2.5배, 영업이익은 3.5배 성장했다. 올해도 전년대비 약 2배 ... 성장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엔켐은 코스닥 상장을 위해 대신증권, 신한금융투자와 함께 준비중이다. 눈에 뛰는 영업실적과 2차전지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IPO에 나설 경우 흥행에 청신호가 켜질것으롤 예상된다. 박정윤기자 ...

    한국경제TV | 2020.09.25 15:54

  • thumbnail
    변곡점 맞는 10월 증시…곳곳이 `지뢰밭`

    ... 않습니다. [인터뷰] 금융투자업계관계자 "(조정이) 좀더 깊어질 수 있다. 시장에서 너무 안일하게 생각하는 것 같다. 이익쪽도 좋지 않다. 삼성전자가 (영업이익) 10조가 안나올 수도 있다. 최근 정부의 스탠스도 신용대출을 줄이는 등 유동성에도 손을 대는 느낌이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7일 3분기 잠정실적 발표를 앞두고 있는데 현재 시장에선 영업이익 9조9천억원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불과 한달전 9조원과 비교하면 급격히 상향 조정된 것인데 실제 시장의 예상치에 부합할지가 ...

    한국경제TV | 2020.09.25 1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