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0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저가폰 끌고 폴더블 밀고…삼성폰, 4년만에 '최대 실적' 눈앞

    올 3분기 삼성전자 스마트폰 부문이 4년 만에 '최대 실적'을 눈앞에 두고 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도 불구하고 가격이 저렴한 보급형 스마트폰과 상대적 고가인 플래그십폰으로 수요가 위축된 시장에 적절하게 대응했다는 평가다. 30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을 담당하는 IT·모바일(IM) 부문의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예상치 평균)는 4조원대 초중반이다. 이 같...

    한국경제 | 2020.09.30 07:00 | 배성수

  • thumbnail
    "빅히트엔터, 내년 영업익 3078억 전망" -하나금투

    하나금융투자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내년 영업이익이 온라인 투어가 지속될 경우 3,07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기훈 연구원은 28일 보고서에서 "내년 예상 매출액은 1조 5,500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와 상당히 큰 괴리가 있다"며 "핵심은 코로나19와 무관하게 온라인 투어가 지속될 것이라고 가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BTS는 이미 코로나19와 무관했던 2019년 웸블리 공연에서 V-LIVE와 온라인 투어를 진행했는데...

    한국경제TV | 2020.09.28 08:55

  • thumbnail
    미국발 증시 불확실성…실적만이 살길, 케이엠더블유·한샘·천보 '주목'

    미국 기술주 조정과 11월 대선이라는 불확실성으로 국내 증시도 요동치고 있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조정흐름이 상당 기간 진행될 수 있는 만큼 4분기 실적 개선주를 포트폴리오에 적극 편입할 것을 권하고 있다. 한국경제TV 전문가인 신현식 파트너는 “시장에 별다른 모멘텀이 없는 상황에서는 실적에 더욱 집중할 수밖에 없다”며 “4분기 실적이 바닥이거나 3분기 대비 개선하는 주식을 저점에 매수하는 전략을 취할 때&rdq...

    한국경제 | 2020.09.27 16:46 | 고윤상

  • thumbnail
    삼성전자 3분기 실적에 쏠린 눈…코로나 뚫고 영업익 10조?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이익이 '펜트업(Pent up·억눌린)' 수요에 힘입어 10조원을 넘길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10조원을 넘긴다면 2018년 4분기(10조8000억원) 이후 7분기 만에 처음이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이익에 대한 국내 주요 증권사 17곳의 컨센서스(예상치 평균)는 10조4500억원이다. 컨센서스가 한 달 사이 8조8800억원→9조1500억원→10조4500억원...

    한국경제 | 2020.09.27 07:00 | 노정동

  • thumbnail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익 전망치 10조 육박…한달새 11%↑

    스마트폰·가전 호실적…11조원대 전망도 잇따라 삼성전자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에 대한 시장 전망치(컨센서스)가 10조원에 육박한다. 27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25일 기준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이익에 대한 증권사 컨센서스는 작년 3분기보다 28.55% 늘어난 9조9천986억원으로 집계됐다. 실적 전망치는 최근 가파르게 상향 조정됐다. 1개월 전 9조273억원과 비교하면 한 달 만에 10.76% 올라간 수준이다. 특히 ...

    한국경제 | 2020.09.27 06:37 | YONHAP

  • thumbnail
    '배틀그라운드' 크래프톤 상장첫발…주관사 선정작업 개시

    ... 가파른 성장 곡선을 그리고 있다. 이미 영업 실적 측면에서는 넥슨·엔씨소프트·넷마블 등 이른바 게임업계 빅3인 '3N'에 버금간다. 크래프톤은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 3천790억원, 영업이익 1천612억원을 기록했는데, 영업익 기준으로 국내 게임업체 중에선 넥슨(3천25억원)과 엔씨소프트(2천90억원) 다음이며 넷마블(817억원)보다 많다. 이에 최근 공모주 열기가 앞으로도 이어진다면 상장 직후 크래프톤의 시가총액이 수십조원에 달하리란 관측도 나온다. ...

    한국경제 | 2020.09.24 14:39 | YONHAP

  • thumbnail
    [3분기 전자실적] ①삼성·LG '깜짝실적'…2분기보다 좋다

    "모바일 끌고·가전 밀고", 삼성전자 영업이익 10조원대 예측 부진 예상했던 반도체도 화웨이 덕에 선방…SK하이닉스 영업익 1.2조 LG전자도 가전 호조에 9천억원 육박할 듯…LGD 흑자 전환 기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3분기 전자업계는 호실적이 예상된다. 2분기까지 언택트(비대면) 특수로 호황을 누린 반도체가 3분기 들어 다소 주춤했으나 TV·가전과 스마트폰 시장의 펜트업(pent-up·억눌린) 수요가 ...

    한국경제 | 2020.09.20 06:0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연매출 2배 급증한 핀테크 기업 쿠콘, 코스닥 상장 도전

    ... 있다. 쿠콘은 핀테크 사업이 활성화되면서 최근 실적이 급증했다. 올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산업이 성장한 것도 호재로 작용했다. 올 상반기 매출은 229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30% 증가했고 영업익은 52억원으로 두배를 넘어섰다. 2019년 연결기준 매출은 412억원, 영업익은 62억원으로 전년(259억원, 62억원) 대비 각각 60%, 80% 증가했다. 올 들어 성장 속도가 빨라졌다는 평가다. 회사 측은 데이터 3법 개정으로 마이데이터 ...

    마켓인사이트 | 2020.09.18 09:49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유동성 파티에도 5만원권은 '품귀'…돈이 안돈다

    ... 맡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여기에 '물 좋은 단체장'으로 꼽히는 한국무역협회에는 거물 관료 출신들이 자천 타천으로 거론됩니다. A4면에 도병욱 기자가 재계 분위기를 정리했습니다.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年 영업익 1조 돌파하는 셀트리온 그룹 셀트리온 그룹이 올해 한국 바이오 기업으론 처음으로 영업이익 1조원을 넘길 것으로 예상됩니다. '바이오기업은 신약 개발을 해야 성공한다'는 업계의 기존 공식을 깨고 한국 기업의 장점인 제조기술을 바이오에 ...

    모바일한경 | 2020.09.15 21:51 | 조일훈

  • thumbnail
    미 화웨이 제재? 증권가는 삼성전자 '반사이익'에 베팅

    증권가(街)는 미국의 화웨이 제재 국면에서 삼성전자가 '손해'보다는 '반사이익'을 얻을 가능성이 더 크다에 '베팅'하며 잇따라 목표주가를 올려잡는 모습이다. 13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KB증권은 최근 삼성전자 목표주가를 7만5000원에서 8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지난달 목표가를 7만2000원에서 7만5000원으로 올린 데 이어 또 한번의 조정이다. 목표가 상향 조정은 올 3분기 영업이익이 기존 시...

    한국경제 | 2020.09.13 07:00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