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57,4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 노래주점 피살 손님 시신 발견…업주, 범행 자백

    ... 노래주점에서 B씨와 실랑이를 하다가 "술값을 못 냈다"며 112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인천경찰청 112 치안 종합상황실 근무자는 위치를 물었는데도 A씨가 제대로 답하지 못하자 관할 인천 중부서에 출동 지령을 내리지 않고 묵살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확인하는 한편 늦어도 13일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2 23:33

  • thumbnail
    인천 노래주점 실종 손님 시신 발견·피살 결론…업주 자백(종합2보)

    ... 일으키고 자백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B씨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시신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할 예정이며 이후 유족에게 시신을 인계할 계획이다. 또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확인하는 한편 늦어도 13일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앞서 B씨는 지난달 21일 오후 7시 30분께 지인 C씨와 함께 해당 노래주점에 갔다가 실종됐다. B씨의 아버지가 닷새 후 "외출한 아들이 귀가하지 않는다"며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 피해자, 살해되기 전 ...

    한국경제 | 2021.05.12 22:05 | YONHAP

  • thumbnail
    인천 노래주점 업주, 범행 자백…피살 40대男 시신 발견 [종합]

    ... 마라"고 말하는 소리도 녹음됐다. 하지만 상황실 근무자는 단순 술값 시비로 판단해 관할 경찰서 지구대에 현장 출동 지령을 내리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구조 요청을 한다든지, 피해를 호소한다든지 긴급하거나 신체의 위험이 있는 상황이 아니라고 판단해 비출동 종결처리를 했다는 설명이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확인하는 한편, 13일 구속영장을 신청한다는 방침이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2 21:27 | 이보배

  • thumbnail
    인천 노래주점 피살 손님 시신 발견…업주, 범행 자백

    경찰, 살인 등 혐의로 노래주점 업주 구속영장 내일 신청 인천 한 노래주점에서 실종됐다가 업주에게 살해된 것으로 확인된 40대 손님의 시신이 사건 발생 20일 만에 인천의 한 산에서 발견됐다. 12일 인천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7시 30분께 인천시 부평구 철마산 중턱에서 수색 작업을 하던 중 지난달 22일 인천시 중구 신포동 한 노래주점에서 살해된 40대 A씨의 시신을 찾았다. 발견 당시 A씨 시신은 심하게 훼손된 상태였으며 풀숲에 ...

    한국경제 | 2021.05.12 21:00 | YONHAP

  • thumbnail
    '부동산 투기' 고위직 5명에 보훈처 및 군 장성도 포함

    ... 선거관리위원회 국장급 간부, 전 사단장급 군 장성 2명이 포함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세종시나 강원 양구 등의 개발지 등 부동산에 투기한 의혹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합수본 관계자는 "아직 수사를 하고 있는 중이라 상세한 내용을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다. 한편, 합수본 측은 전 행복청장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검찰이 받아들이지 않아 보완수사를 진행 중이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2 20:04 | 김정호

  • thumbnail
    `땅 투기 의혹` 고위공직자 5명…軍 장성, 보훈처 간부 등 포함

    ... 것이라는 내부 정보를 이용해 세종시나 강원도 양구 등의 부지를 매입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특수본은 전 행복청장을 제외한 4명에 대해서는 아직 강제수사에 착수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전 행복청장 이모씨를 소환 조사하고 지난달 30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현재 검찰 요구에 따라 보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2 19:50

  • thumbnail
    사건 관계인과 금전거래 의혹…현직 경찰관 구속(종합)

    사건 관계인과 부정한 금전거래를 한 의혹을 받는 현직 경찰관이 검찰에 구속됐다. 12일 광주지방법원 박민우 영장전담판사는 뇌물수수 및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등 혐의로 입건된 광주 광산경찰서 소속 A 경위에 대해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며 사전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 경위는 전남지역 일선 경찰서 수사부서에서 근무한 2015년 사건 관계인으로부터 대가성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불법 사행성 게임장 관련인과 부정한 금전거래를 했다는 혐의도 ...

    한국경제 | 2021.05.12 19:46 | YONHAP

  • thumbnail
    보훈처·선관위 간부, 군 장성도 부동산 투기 의혹

    ... 수사 대상 고위공직자가 5명이라고 밝히면서도 전 행복청장을 제외한 4명의 신원은 공개하지 않았다. 이들 5명은 부동산이 개발될 것이라는 내부 정보를 이용해 세종시나 강원도 양구 등의 부지를 매입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특수본은 전 행복청장을 제외한 4명에 대해서는 아직 강제수사에 착수하지 않았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전 행복청장 이모씨를 소환 조사하고 지난달 30일 구속영장을 신청한 뒤 검찰 요구에 따라 보완 수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19:31 | YONHAP

  • thumbnail
    인천 노래주점 살해 추정 40대男, 업주 실랑이 중 112신고

    ... 인근 CCTV를 통해 A씨가 마트에서 14ℓ짜리 락스와 청테이프, 75ℓ짜리 대형 쓰레기 봉투 등을 구입한 모습을 확인했다. 또 3~4차례에 걸쳐 쓰레기봉투를 들고 주점 안팎을 오가는 모습도 포착됐다. 경찰은 이 같은 정황을 근거로 영장을 발부받아 실종 20일만인 12일 A씨를 체포했다.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체포된 A씨는 1차 경찰 조사에서 "살인 및 시신을 유기하지 않았다"고 혐의를 부인하면서 "B씨가 22일 새벽 2시 술값 ...

    한국경제 | 2021.05.12 18:43 | 이보배

  • thumbnail
    스쿨존 교통사고로 30대母 사망…'민식이법' 적용 가중 처벌

    ... 잡고 횡단보도를 건너던 중 차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천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12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와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따른 어린이보호구역 치상 혐의(이른바 '민식이법')로 A씨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지난 11일 A씨는 오전 9시20분쯤 서구 마전동의 한 도로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B씨를 치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A씨의 승용차에 받힌 후 끌려 가면서 머리 등을 크게 다쳐 인근 ...

    한국경제 | 2021.05.12 18:11 | 장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