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57,5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님 살해 후 훼손 시신 유기…노래주점 업주 "죄송합니다"

    피의자 처음 언론에 모습 공개…오후 늦게 구속 여부 결정 술값 시비로 손님을 살해한 뒤 훼손한 시신을 산에 유기한 노래주점 업주가 사건 발생 후 처음 언론에 모습을 드러냈다. 살인 및 사체손괴·유기 등 혐의로 구속 영장이 청구된 30대 노래주점 업주 A씨는 14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이 열리는 인천지법에 들어섰다. A씨는 "피해자의 시신을 훼손하고 유기까지 해야 했느냐"는 취재진의 물음에 "죄송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

    한국경제 | 2021.05.14 14:01 | YONHAP

  • thumbnail
    청주 여중생 사건 피의자 구속영장 반려…이번이 세번째

    충북 청주지역 한 아파트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여중생 2명 중 1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이 또 반려됐다. 청주청원경찰서는 14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혐의를 받는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검찰에서 또 다시 반려됐다. 이번이 세 번째 구속영장 반려다. 검찰은 피해자와 주변인 진술이 엇갈리는 등 일관성과 신빙성이 결여됐다며 자료 등을 보완하도록 요청했다. 지난 3월엔 경찰이 체포영장을 신청했지만 ...

    한국경제 | 2021.05.14 13:53 | 김예랑

  • thumbnail
    전자발찌 차고 또 성범죄…법무부는 뒷북 신고에 황당 해명(종합)

    ... 흉기를 준비해 피해자를 꼼짝하지 못하게 하는 수법 등을 봤을 때 혹시 신고하지 못한 또 다른 피해자가 있는 건 아닌지 우려하는 지역 주민 정서와도 동떨어진 해명이다. '성범죄자 알림e'를 보면 A씨는 2013년 5월 부산 해운대구에서 19세 미만 여자 청소년을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쳤고, 같은해 11월에는 특수강도강간죄를 저질러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성폭행과 전자발찌 훼손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13:42 | YONHAP

  • thumbnail
    `투신` 여중생 성폭행 혐의 남성, 구속영장 3번째 반려

    지난 12일 청주의 한 아파트에서 여중생 2명이 투신 사망한 가운데, 이중 1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남성의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또다시 반려됐다. 14일 청주청원경찰서에 따르면 A씨의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에 대한 구속영장에 대해 검찰이 재차 보강수사 지휘를 내렸다. 지난 3월 2차례에 이은 3번째 반려다. 검찰은 피해자와 주변인 진술이 일부 엇갈리는 등 일관성과 신빙성이 다소 결여돼 해당 부분을 좀 더 살펴보라는 취지로 보완수사를 ...

    한국경제TV | 2021.05.14 12:50

  • thumbnail
    '극단 선택' 청주 여중생 성폭행 혐의 남성 구속영장 또 반려

    지난 12일 숨진 여중생 중 1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이 검찰에서 또다시 반려됐다. 14일 청주청원경찰서에 따르면 A씨의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에 대한 구속영장에 대해 검찰이 재차 보강수사 지휘를 내렸다. 지난 3월 2차례에 이은 3번째 반려다. 검찰은 피해자와 주변인 진술이 일부 엇갈리는 등 일관성과 신빙성이 다소 결여돼 해당 부분을 좀 더 살펴보라는 취지로 보완수사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21.05.14 12:20 | YONHAP

  • thumbnail
    부천 편의점서 술 취해 흉기로 업주 위협한 50대 입건

    ... 부려 업무방해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B씨가 나와 지인 사이를 이간질하려고 해 화가 나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가 만취 상태인 점을 고려해 우선 귀가 조치했으며 이날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해 신병을 확보할 방침이다. B씨는 그러나 A씨가 편의점 근처에 거주해 불안한데 경찰 조사만 받고 풀려난 게 이해가 안 된다며 불만을 토로하고 있다. B씨는 "흉기로 나를 위협하던 A씨가 경찰에 붙잡힌 지 4시간 만에 ...

    한국경제 | 2021.05.14 12:10 | YONHAP

  • thumbnail
    부부싸움하다 7개월 딸 때려 중태 빠지게 한 친모 영장

    경남 사천에서 생후 7개월 딸을 때려 중태에 빠지게 한 혐의(아동학대 중상해)를 받는 친모 A(20대)씨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남지방경찰청 아동학대특별수사팀은 도주·증거인멸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2일 오전 1시께 자택에서 부부싸움을 하다 생후 7개월 된 여아를 손으로 여러 차례 때렸다. 이들 부부는 이후 아기 상태가 심상치 않자 이날 오전 8시 진주지역 한 병원으로 데려갔다. 이후 ...

    한국경제 | 2021.05.14 11:01 | YONHAP

  • thumbnail
    '투기 의혹' 신안군의원 영장…92억원 부동산 몰수보전

    공직자 등의 부동산 투기 의혹을 수사하는 정부 합동특별수사본부(특수본)가 전남 신안군의회 의원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14일 특수본에 따르면 전남경찰청 부동산투기 특별수사대는 12일 신안군의회 A 의원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검찰은 이튿날 법원에 영장을 청구했다.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 일정은 아직 잡히지 않았다. A씨는 부동산 개발 정보를 이용해 2019년 8월 신안군 압해도의 임야 6필지를 사들인 혐의(부패방지권익위법 ...

    한국경제 | 2021.05.14 11:00 | YONHAP

  • thumbnail
    신생아 쓰레기봉투에 버린 비정한 싱가포르 커플

    ... 11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언론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달 만 대만 수사 당국의 요청에 따라 이들을 체포해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신문에 따르면 지난해 2월 대만 수사당국은 이 싱가포르 남녀에 대해 신생아를 유기해 숨지게 한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했다. 지난 2019년 2월 타이베이의 한 쓰레기 처리시설 쓰레기봉투 안에서 신생아의 사체가 발견됐다. 당시 아이의 몸에는 탯줄과 태반이 그대로였다고 신문은 전했다. 체포된 싱가포르 여성은 2년여전 남자친구와 함께 휴가를 ...

    키즈맘 | 2021.05.14 09:21 | 이진경

  • thumbnail
    전자발찌 차고 성범죄…도주 후 발찌 끊자 뒷북 신고한 법무부

    ... A씨가 집에서 벗어난 지 무려 4시간 만이다. 경찰은 앞서 오전 8시 15분께 피해자 신고를 받고 용의자를 확인하고 있었고, 성범죄자 A씨에 대한 법무부 통보를 받자 형사팀을 대대적으로 동원해 오후 1시께 A씨를 체포했다. 경찰 한 관계자는 "A씨가 주거지를 벗어나 수상한 동선을 보였다면 법무부가 그때부터 동선을 경찰에 알렸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성폭행과 전자발찌 훼손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09: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