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3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흰발농게 최대 서식지 인천 영종2지구, 보호지역 지정해야"

    인천녹색연합, 성명서 발표 매립 예정지인 인천 영종도 갯벌이 국내 흰발농게 최대 서식지로 파악되자 환경단체가 습지보호지역 지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10일 인천녹색연합에 따르면 인천시·국립해양생물자원관·국립생태원이 지난달 6∼10일 인천시 중구 영종2지구를 공동 조사한 결과 9만5천209㎡ 규모 갯벌에서 흰발농게 최대 200만 마리가 서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금까지 국내 흰발농게 최대 서식지로 알려진 군산 선유도 갯벌(1만914㎡)의 3...

    한국경제 | 2020.08.10 13:48 | YONHAP

  • thumbnail
    폐쇄 요구 나온 인천 해외입국자 격리 시설…지정 취소 어려워

    ... 폐쇄하라는 여론이 거세지고 있지만, 시설 지정 취소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10일 인천시 등에 따르면 인천에서는 이날 기준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가 관할하는 임시생활시설 2곳이 운영 중이다. 임시생활시설은 인천시 중구 영종도 지역에 있는 로얄엠포리움호텔과 그랜드하얏트 인천이다. 두 시설에는 지난 6일 기준 증상이 없고 국내에 단기 체류하는 외국인 입국자 253명이 입소해 격리 중이다. 이들은 짧게는 1박에서부터 길게는 2주간 시설에 머물며 자가 격리한 ...

    한국경제 | 2020.08.10 06:30 | YONHAP

  • thumbnail
    제2외곽순환로 토사 쏟아지고 차로 침수…인천 비 피해 속출

    ... 전역에는 전날 오후 10시 30분을 기해 호우경보가 내려진 상태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인천에는 이날 0시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후 5시 30분 기준 강화군 양도면 125.5㎜, 서구 공촌동 107㎜, 부평 73.5㎜, 영종도 72㎜ 등의 비가 내렸다. 같은 시각 인천에는 초속 7∼8m 안팎의 강풍도 불고 있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인천을 포함한 수도권에는 모레(11일)까지 100∼300㎜의 비가 내리겠다"며 "인천의 ...

    한국경제 | 2020.08.09 18:01 | YONHAP

  • thumbnail
    인천 영종도 마시안 해변 앞바다서 백골 시신 발견

    인천 영종도 마시안 해변 앞바다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백골 상태의 시신이 발견돼 해경이 수사에 나섰다. 7일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6분께 인천시 중구 영종도 마시안 해변에서 한 행인이 바다에 떠 있는 시신을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경찰로부터 공동 대응 요청을 받은 해경은 현장에 출동해 시신을 수습했으나 심하게 부패한 상태여서 신원은 파악하지 못했다. 해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한 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

    한국경제 | 2020.08.07 09:51 | YONHAP

  • thumbnail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수돗물 유충 사태 집중 추적 분석

    ... 먹이가 된다는 것. 활성탄여과지가 깔따구들에겐 일종의 베스트 하우스가 되는 셈이다. 작년에도 수돗물에서 녹물이 나온 사례가 있는 인천은 유충 사태에도 중심지가 되었다. 특히 문제가 된 곳은 인천의 공촌 정수장. 서구 전역과 중구 영종도, 강화구 일대를 담당하는 이 정수장은 과연 무엇이 문제일까. 허술한 방충망, 긴 세척 주기 등이 원인으로 좁혀지는 와중에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팀에서 충격적 진실을 포착, 이날 방송을 통해 공개한다. 수돗물 ...

    스타엔 | 2020.08.06 18:09

  • thumbnail
    '감독 강화한다더니…' 외국인, 격리시설서 또 무단이탈

    ... 해외입국자 대상 임시생활시설의 관리·감독을 대폭 강화하기로 한 지 엿새 만에 무단이탈 사례가 또다시 발생해 시설 관리에 구멍이 뚫렸다는 지적이 나온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전 4시께 보건복지부 지정 임시생활시설인 인천시 중구 영종도 한 호텔에서 베트남 국적 A(39)씨가 무단으로 이탈했다가 8시간가량 만에 서울에서 검거됐다. 지난달 23일 이 시설에 입소해 자가 격리 중이던 A씨는 자신이 머물던 5층 방 창문의 시트지를 뜯어낸 뒤 완강기를 이용해 탈출했다. ...

    한국경제 | 2020.08.04 14:57 | YONHAP

  • thumbnail
    격리시설서 탈출한 30대 베트남인 8시간 만에 송파서 검거

    인천 영종도의 해외입국자 임시생활시설인 모 호텔에 격리됐다가 무단 이탈한 베트남 국적 30대 남성이 탈출 8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베트남 국적 A(39)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4시께 보건복지부 지정 임시생활시설인 인천시 중구 영종도의 호텔 5층에서 창문을 통해 무단으로 이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달 2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8.03 14:17 | 강경주

  • thumbnail
    인천 영종도 임시생활시설서 베트남인 탈출…8시간만에 검거

    ... 남성이 탈출 8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베트남 국적 A(39)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4시께 보건복지부 지정 임시생활시설인 인천시 중구 영종도 한 호텔에서 탈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해당 시설에 입소했으며, 자신이 머무르던 5층 방 창문을 통해 탈출한 것으로 파악됐다. 그는 원래 이달 6일 퇴소할 예정이었다. 신고를 ...

    한국경제 | 2020.08.03 12:43 | YONHAP

  • thumbnail
    서해 기상악화…인천∼섬 8개 항로 여객선 운항 차질

    ... 인천 먼바다에는 높이 1.5∼2m의 파도가 일고 초속 9∼14m의 바람이 불고 있다. 이에 따라 인천∼연평도와 인천∼덕적도 등 8개 항로의 여객선 11척의 운항이 통제되거나 대기 중인 상태다. 강화도 하리∼서검, 외포∼주문, 영종도 삼목∼장봉 등 내륙에서 비교적 가까운 나머지 3개 항로의 여객선 4척은 정상 운항할 예정이다. 인천항 운항 관리센터 관계자는 "대기 중인 여객선은 오후에 날씨가 좋아지면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라며 "선착장에 나오기 전에 반드시 선사에 ...

    한국경제 | 2020.08.03 07:00 | YONHAP

  • thumbnail
    전국호텔 1천개 넘었다…유커특수 기대에 7년간 54% 증가

    ... 중 유일하게 1천실이 넘었다. 호텔롯데 관계자는 "소공동 호텔 외에도 국내에 있는 전체 롯데 관련 호텔 객실은 6천실이 넘고 전 세계에는 1만실이 넘는다"고 설명했다. 뒤이어 광진구에 있는 SK네트웍스 워커힐(799실), 인천 영종도의 파라다이스시티(769실), 강원 정선 소재 하이원 팰리스호텔(727실), 서울 중구 밀레니엄서울힐튼(680실), 서울 강남 인터컨티넨탈서울코엑스(654실), 부산롯데호텔(650실) 등 순이다. 이들 호텔은 하이원 팰리스호텔만 ...

    한국경제 | 2020.08.03 06: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