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3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해상 안개…인천 9개 항로 여객선 운항 차질

    ...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40분 현재 인천 먼·앞바다의 가시거리는 100∼500m 미만에 불과하다. 이에 따라 인천∼백령도, 인천∼연평도 등 9개 항로의 여객선 12척이 운항하지 못하고 대기 중이다. 비교적 내륙과 가까운 영종도(삼목)∼장봉도, 하리∼서검도 등 2개 항로의 여객선 3척은 정상 운항한다. 백령도∼인천 항로는 여객선 정비로 이날 운항하지 않는다.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안개가 걷히면 여객선이 운항할 수 있으니 이용객들은 선사에 문의한 뒤 선착장에 ...

    한국경제 | 2020.08.02 06:57 | YONHAP

  • thumbnail
    "초등생 딸이 중학생들에게 폭행 당했다"…경찰 수사 착수

    인천에서 다수의 중학생들이 초등학교 6학년 여학생을 공원으로 불러내 폭행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5분께 "딸이 인천 영종도 한 공원에서 중학생들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자는 초등학교 6학년인 딸 A 양(12·여)이 지난달 23일 오후 7시께 B 양(13·여) 등 중학교 1학년 학생들에게 불려 나간 뒤 인천시 중구 ...

    한국경제 | 2020.08.01 17:46 | 이보배

  • thumbnail
    "중학생들이 초6 불러내 폭행" 신고…경찰 수사

    인천에서 중학생들이 초등학교 6학년생을 공원으로 불러내 폭행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5분께 "딸이 인천 영종도 한 공원에서 중학생들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이 신고자는 초등학교 6학년생인 딸 A(12)양이 지난 23일 오후 7시께 B(13)양 등 중학교 1학년생들에게 불려 나간 뒤 인천시 중구 영종도 한 공원에서 협박과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0.08.01 17:20 | YONHAP

  • thumbnail
    인천 앞바다 안개로 8개 항로 여객선 운항 차질

    ... 여객선 운항이 차질을 빚고 있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 현재 인천 앞바다에 심한 안개로 시정거리가 수백m에 불과해 8개 항로 여객선이 운항하지 못하고 대기 중이다. 강화도 일대 2개 항로(외포리∼주문도, 하리∼서검도)와 영종도(삼목)∼장봉도, 인천∼연평도 여객선은 정상 운항한다.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안개가 걷히면 여객선이 운항할 수 있으니 이용객들은 선사에 문의한 뒤 선착장에 나와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1 06:46 | YONHAP

  • thumbnail
    인천관광 '인천시티투어' 내달 4일 재개

    인천 송도국제도시, 개항장 거리, 영종도 등 시내 주요 관광지를 순환하는 인천시티투어 버스가 내달 4일 운행을 다시 시작한다. 인천관광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수도권 방역조치 조정 방침에 따라 인천시티투어 운행을 재개한다고 30일 밝혔다. 인천 중구 원도심을 주로 순환하는 개항장노선은 매일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4시30분까지 1시간 간격, 주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40분까지 40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

    한국경제 | 2020.07.30 18:27 | 강준완

  • thumbnail
    당국 "해외 입국자 임시생활시설은 안전 방파제"…필요성 강조

    ... 운영하고 있다. 전국 16개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시설(64곳)까지 포함하면 73곳이 가동되고 있다. 해외 입국자가 점차 증가하면서 임시생활시설을 확충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지만, 상황은 여의치 않다. 지난 6월에는 인천 영종도 한 호텔이 외국인 입국자가 격리될 임시생활시설로 지정되자 인근 주민이 반발하며 집회를 열기도 했다. 경기 용인시에서도 주민들이 임시생활시설 지정에 반대하며 시설 폐쇄를 요구하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인천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를 해외 ...

    한국경제 | 2020.07.30 16:46 | YONHAP

  • thumbnail
    토사 불법 매립된 인천 고잔 습지, 4년 만에 원상복구

    ... '부동의' 의견이 나오자, 사업 재추진을 위해 불법 매립을 일부러 방치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곳에 토사를 불법 매립한 시민은 당시 구의 형사 고발로 2018년 벌금 처분을 받았다. 인천녹색연합은 고잔 습지 외에 중구 영종도 덕교리 해안가의 불법 매립 사실도 확인하고 관할 구청에 원상복구를 요구한다는 방침이다. 인천녹색연합 관계자는 "고잔 습지의 경우 오랫동안 복구가 이뤄지지 않아 추가적인 훼손과 쓰레기 투기 등의 문제도 발생했다"며 "인천 갯벌과 습지 ...

    한국경제 | 2020.07.30 10:22 | YONHAP

  • thumbnail
    서해상 안개…인천∼섬 여객선 9개 항로 운항 차질

    ...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40분 현재 인천 앞바다의 가시거리는 500m 안팎에 불과하다. 이에 따라 인천∼백령도와 인천∼연평도 등 9개 항로의 여객선 12척이 운항하지 못하고 대기 중이다. 강화도 외포∼주문·하리∼서검, 영종도 삼목∼장봉 등 3개 항로 여객선 4척은 정상 운항할 예정이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안개가 걷히는 대로 운항을 재개할 수도 있으니 이용객들은 선사에 미리 운항 여부를 문의하고 나와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0 06:41 | YONHAP

  • thumbnail
    입국 외국인 격리시설 이탈 막는다…외곽경비 강화·CCTV 확대(종합)

    ... 차단하는 선제적 조치다. 단기 체류 외국인 등 국내에 주거지가 없어 자가격리가 어려운 입국자들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임시생활시설에서 머물게 된다. 그동안 임시생활시설 무단이탈 사례는 종종 나왔다. 일례로 지난달에는 인천 영종도 임시생활시설에서 한국계 미국인이 비상구를 통해 무단으로 이탈해 편의점에서 담배를 샀다가 주민 신고를 받은 경찰에 붙잡혔다. 이보다 앞선 4월에는 이탈리아에서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임시생활시설에 입소한 교민이 담배를 사기 위해 비상계단을 ...

    한국경제 | 2020.07.29 12:18 | YONHAP

  • thumbnail
    입국 외국인 격리시설 이탈 막는다…순찰 강화하고 CCTV 설치

    ... 차단하는 선제적 조치다. 단기 체류 외국인 등 국내에 주거지가 없어 자가격리가 어려운 입국자들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임시생활시설에서 머물게 된다. 그동안 임시생활시설 무단이탈 사례는 종종 나왔다. 일례로 지난달에는 인천 영종도 임시생활시설에서 한국계 미국인이 비상구를 통해 무단으로 이탈해 편의점에서 담배를 샀다가 주민 신고를 받은 경찰에 붙잡혔다. 이보다 앞선 4월에는 이탈리아에서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임시생활시설에 입소한 교민이 담배를 사기 위해 비상계단을 ...

    한국경제 | 2020.07.29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