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4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remium 몸값 하락한 영풍문고...훼손된 영풍그룹 며느리들 자산가치

    ... ㈜영풍문고 주식 1만9000주(9.50%)를 그룹 오너일가가 경영권을 보유한 ㈜씨케이에 65억원에 매각했습니다. 영풍은 이 과정에서 영풍문고 주식을 주당 34만4045원으로 추산했습니다. 단순 계산하면 영풍문고 지분 100% 가치는 ... 영풍문고에 증여했습니다. 당시 영풍문고 주식가치를 주당 42만7765원으로 계산했습니다. 이 가격으로 산출한 영풍문고 100% 지분 가치는 856억원입니다. 9개월 만에 19.57% 하락한 것입니다. 영풍문고의 주식 가치는 회계법인이 ...

    모바일한경 | 2018.03.26 18:00 | 김익환

  • [마켓인사이트] 주춤한 교보문고, 몸집불리는 영풍문고

    ...억원) 이후 5500억원을 돌파하지 못하고 있다. 서점업계에 따르면 오프라인 매장 종이책 판매를 기준으로 교보문고의 시장 점유율은 64%, 영풍문고는 24%, 서울문고는 13% 수준이다. 교보문고가 시장 점유율이 압도적이지만 영업이익률 ...9;를 운영하는 서울문고 지분을 50.0%가량 매입했다고 발표했다. 영풍문고는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서울문고 지분 27.78%를 취득한 데 이어 영풍계열사인 씨케이가 서울문고 지분 22.22%를 매입했다. 영풍문고는 전국 ...

    마켓인사이트 | 2018.03.22 14:20

  • thumbnail
    "영풍·서울도 스타얼라이언스처럼 시너지 내겠다"

    ... 20일 서울 논현동 본사에서 만난 최영일 영풍문고 대표는 “오프라인 서적 매출만 비교하면 출판 시장의 교보문고 점유율(전체 매출 기준)이 55%, 영풍문고와 서울문고 연합이 45% 정도로 비등해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영풍그룹은 서울문고 지분 50.00%를 보유하는 절차를 마무리했다. 영풍문고가 유상증자 방식으로 서울문고 지분 27.78%를 취득했고, 영풍계열사인 씨케이가 서울문고 지분 22.22%를 매입했다. 2위인 ...

    한국경제 | 2018.03.20 18:26 | 심성미

  • thumbnail
    [한경 인터뷰] '한국 아울렛의 아버지'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

    ... “동네가 바뀌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옷 사러 왔지만 주변지역에 청년들이 많아졌어요. 그러나 문화생활을 할 공간은 없어요. 그래서 라이프스타일 숍으로 3관을 바꾸고 있습니다.” 패션은 기본이고, 식당 볼링장 서점(영풍문고) 노브랜드 미용실까지 모두 있어 생활과 레저를 한번에 해결할 수 있는 그런 공간을 지향한다고 했다. 1층에는 유니클로가 들어올 예정이다. 이에 대해 홍 회장은 “예전에는 유니클로를 못 들어오게 했어요. 다른 국내 브랜드가 타격을 ...

    한국경제 | 2018.03.19 17:52 | 김용준/안재광

  • [마켓인사이트]영풍문고, 자사주 65억에 매입...순환출자 해소 목적

    ≪이 기사는 03월19일(14:51)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영풍문고영풍으로부터 자사주 65억원어치를 매입했다. 영풍그룹의 순환출자 고리를 끊기 위해서다. 영풍문고영풍으로부터 자사주 1만9000주(지분 9.5%)를 65억원에 매입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영풍은 이에 따라 영풍문고 보유 지분을 전량 정리했다. 영풍은 지난해 초 영풍문고 지분 34%를 보유하는 등 ‘영...

    마켓인사이트 | 2018.03.19 17:52

  • thumbnail
    침체 출판시장서 공격적 출점… 교보·영풍의 역발상 경영

    ... 수는 현재 37개로 늘어났다. 올해도 3~4월 강남포스코점, 가산마리오점 등 5개 매장을 추가 출점한다는 계획이다. 영풍은 지난달 업계 3위인 서울문고 지분 27.78%를 사들인 데 이어 영풍 계열사 지배구조 최상단에 있는 씨케이가 서울문고 지분 22.22%를 매입해 총 50.0%의 지분을 확보했다. 유상증자 절차가 마무리되면 서울문고가 운영하는 반디앤루니스 점포 14개는 사실상 영풍문고 계열사가 된다. ◆대형 서점들의 복잡한 셈법 이 같은 ‘서점 출점 ...

    한국경제 | 2018.03.19 17:11 | 심성미

  • thumbnail
    신세계, 1만명 상생채용 박람회

    ... 등 16개 계열사에서 올해 총 1만 명 이상을 채용할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신세계그룹 계열사와 파트너사, 서울·경기지역 우수 기업 등 총 100여 개 기업이 채용에 나선다. 파트너사로는 대연, 골든듀, 아가방컴퍼니, 영풍문고, 키즈웰, 지오다노, 프라다코리아 등 63개사가 참여한다. 수도권 강소기업으로는 캠시스, 옐로우투오 등 20여 개사가 박람회에 참가한다. 신세계그룹은 일자리 창출 규모를 확대하고 ‘일자리 미스매칭’으로 어려움을 ...

    한국경제 | 2018.03.18 19:39 | 민지혜

  • thumbnail
    독서목록 15년, 매월 11.56권 총 2000권

    ... 어학 56권, 그리고 자연.기술과학이 64권이네요. 가장 많이 빌려본 도서관은 동대문도서관과 아리랑 도서관입니다. 가장 많이 산 서점은 영풍문고, 반디북, 수락문고, 교보문고, 노원문고 순입니다. 수락문고는 상계동 사무실이 있을 때 아래 층에 있던 동네 서점입니다. 어느 날 보이지 않더니, 길거리에서 이 문고 사장님을 두어번이나 우연하게 보았습니다. 다시 책과 관련한 일을 하신다더군요. 15권 이상 읽은 출판사로는 길벗, 김영사, 부키, 좋은 책 ...

    The pen | 2018.03.02 14:41

  • thumbnail
    "무인양품, 3년내 한국 매장 20개 추가"

    ... 특징이다. 매장 직원이 방문객에게 먼저 말을 걸지 않는 원칙으로도 알려져 있다. 한국에 연 두 번째 플래그십스토어인 신촌점은 기존 점포와 달리 방문객이 언제든 놀러 와 여가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설계했다. 매장에서 책과 커피도 판다. 영풍문고와 협업해 무인양품의 철학을 보여줄 수 있는 책을 매장 곳곳에 비치했다. 가구 옆에 실용적인 수납법 관련 도서를 비치하는 식이다. 서재 옆에는 소파를 놔 누구든 쉬어갈 수 있도록 꾸몄다. 커피는 아메리카노 한 잔을 2000원에 판다. 소비자의 ...

    한국경제 | 2018.02.27 20:23 | 이수빈

  • 코나아이, 현대자동차와 '코나카드-벨로스터' 공동 프로모션 진행

    ... 다음 달 10~11일과 17~18일은 판교 현대백화점에서, 다음 달16~18일은 신촌 현대백화점 유플렉스에서 각각 열린다. 한편 코나카드는 코나아이가 지난해 11월 론칭한 충전형 IC카드다. 전국 IC가맹점에서 결제하면 0.2% 즉시할인 및 스타벅스 30%, 탐앤탐스 15%, GS25·영풍문고·H&M·네이처리퍼블릭 10%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2.23 14:18 | 윤희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