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13,3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봄비 낮에 전국으로 확대…오후부터 남해안 등 많은 비

    ... 해안·전남 남해안·제주도 등지엔 강풍 전망 12일 오전 산발적으로 내리는 비는 낮 사이 전국으로 확대되며 남해안 등은 많은 양의 비가 쏟아질 예정이다. 기상청은 12일 오전 10시 현재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북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제주도에 호우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제주도와 전라권, 경남권에 비가 내리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과 경기권 남부, 충청권, 경북권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으며 낮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특히 오후부터 다음날 ...

    한국경제 | 2021.04.12 10:32 | YONHAP

  • thumbnail
    자동차 수출 급증에 살아나는 실적 개선 기대감...관련주에서 기회 찾았다면

    글로벌 자동차 산업 수요가 코로나19 백신 보급 확산과 락다운 해제 등의 영향으로 본격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국내 완성차 업체들의 실적 개선으로 이러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3월 미국 판매량이 크게 증가한 것은 물론 유럽, 인도 등의 대형 시장에서도 1~2월 대비 2배 가깝게 증가해 작년 대비 큰 폭의 실적 개선이 예상되는 상황이다. 따라서 자동차 업종에 관심을 높여가며 대응 기회를 포착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스탁론에 ...

    한국경제 | 2021.04.12 10:25

  • thumbnail
    코로나 순풍 탄 씨젠… 셀트리온·유한양행 제치고 1위

    ... 법인세비용은 도합 4319억원으로, 2019년 1723억원과 비교해 2596억원(151%) 이상 늘었다. 지난해부터 국내 경제를 덮친 코로나19 펜데믹 여파 속에서도 업계가 항체치료제 개발에 나서는 등 제약바이오사의 실적이 향상된 영향에 따른 것이다. 상위 10위 제약·바이오기업의 지난해 매출액은 도합 11조293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조5352억원(29%)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이에 따른 순이익 규모도 전년과 비교해 1조1206억원(208%) ...

    조세일보 | 2021.04.12 10:15

  • thumbnail
    꽁꽁 얼어붙은 현대車 등 제조업…법인세, 전년比 1.7조 급감

    ... 차지했다. (사진 연합뉴스) 자동차·철강·조선업 등 국내 매출 상위 10위(2020사업연도 기준) 제조기업이 공시한 법인세액이 전년 대비 60% 넘게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제조업계의 매출액과 순이익이 감소한 영향으로 분석된다. 9일 조세일보가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포스코(POSCO) 등 국내 매출액 상위 10대 제조기업이 지난해 12월 공시한 사업보고서(별도재무제표 기준)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이 신고한 법인세액은 도합 8955억원으로, ...

    조세일보 | 2021.04.12 10:12

  • thumbnail
    파월도 인정한 美 빠른 경제회복…모건스탠리 "우량주 올라타라"

    ... "우리는 다르게 본다"며 "이번 경제 확장은 2013년과 거리가 멀고 지난 번 사이클보다 더 뜨겁고 짧게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더 높은 금리와 인플레이션이 나타나면서 투자자들에게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모건스탠리가 주장하는 근거는 다음과 같다. ① 적극적 정책 대응으로 빠른 회복이 이뤄졌다 코로나 대유행에 대해 미국은 엄청난 재정 및 통화정책으로 대응하면서 미국의 소비자들은 지난 몇년보다 더 탄탄한 가계 ...

    한국경제 | 2021.04.12 10:05 | 김현석

  • thumbnail
    2분기 중반부터 살아날 수 있다? 주춤했던 바이오株에 주목할 때

    제약 바이오 업종의 수익률이 코스피 전체 평균치를 하회하며 지지부진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미래 성장동력으로 기대를 받고 있는 바이오주의 부진함은 R&D 실패 사례가 투자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2분기 이후 실적 모멘텀 회복 및 R&D 투자심리 개선이 전망되고 있는 만큼, 관련주의 움직임에 관심을 높여가며 매수 타이밍을 저울질하는 것도 고려할만한 전략이 될 수 있겠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

    한국경제 | 2021.04.12 10:05

  • thumbnail
    김광현, 시뮬레이션 게임서 90개 투구…빅리그 복귀 임박

    ... 됐다. 폰스 데이리온의 불펜 강등도 점칠 수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이날 데이리온에 이어 등판한 우완 유망주 요한 오비에도가 4⅔이닝 2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MLB닷컴은 "오비에도가 6선발 체제에서 선발 한 자리를 차지할 후보로 부상했다"고 분석했다. 오비에도가 선발 자리를 꿰차도, 김광현의 입지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미 실트 감독은 "김광현은 빅리그에 복귀하면 선발 투수로 쓸 것이다"라고 공언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2 09:58 | YONHAP

  • thumbnail
    파인디지털, 보조배터리 '파인파워 210' 출시

    ... 갖췄다. 스마트모드 2.0 기능을 적용해 일정 전압 도달 시 자동으로 보조배터리 전력이 소모되도록 변환돼 방전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고내구성 알루미늄 케이스 소재로 방열 효과를 보장하며 얇은 디자인으로 위치에 영향을 받지 않고 쉽게 설치가 가능하다. 파인디지털 관계자는 "블랙박스는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공백 없이 촬영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최근 파인뷰 블랙박스에 지원되기 시작한 초저전력 모드를 함께 활용하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

    오토타임즈 | 2021.04.12 09:56

  • thumbnail
    "韓 경제정책 불안정성, 주요 20개국 중 두 번째 높아"

    최근 5년(2016~2020년)간 우리나라 경제정책의 불안정성이 주요 20개국 중 두 번째로 높아, 기업의 성장과 투자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은 2016년∼2020년 중 '주요 20개국 경제정책 불확실성지수'를 기초로 경제정책 불안정성을 계측한 결과, 한국은 비교대상 20개국 중 브렉시트 협상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영국 다음으로 경제정책 불안정성이 가장 높았다고 12일 밝혔다. 경제정책 불확실성 ...

    조세일보 | 2021.04.12 09:55

  • thumbnail
    티플랙스, 본업 안정적인 성장세 전망에 '강세'

    ... "전자, 자동차, 조선 등 다양한 전방산업별 고객 포트폴리오를 확보, 약 30년간 단 한 번도 적자를 기록학적이 없을 만큼 안정적 성장기조를 유지 중"이라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올해 제품 단가에 영향을 미치는 국제 니켈가격이 상승, 실적 호전세가 이어질 것으로 판단한다"며 "반도체, 전기차 등 전방산업과 국제 원자재 시장의 우호적 환경 조성에 따라 최대 실적 달성도 가능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

    한국경제 | 2021.04.12 09:54 | 류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