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5,0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담대 금리 1년8개월 만에 '최고치'…이자 부담 어쩌나

    ... 은행 기준으로 격차는 더 벌어졌다. A은행의 혼합형 금리만 따로 보면, 같은 기간 2.53∼3.54%에서 3.42∼4.43%로 상단과 하단 모두 0.89%포인트 올랐다. 대출 금리 상승 추세는 4대 은행뿐만 아니라 예금 은행 전반에서 나타나고 있다. 한국은행의 3월 기준 예금은행의 전체 가계대출 금리(가중평균·신규취급액 기준)는 2.88%로 지난해 4월(2.89%) 이후 11개월 만에 가장 높았다. 일반 신용대출은 3.7%를 기록하며 ...

    한국경제 | 2021.05.10 08:04 | 김수현

  • 김오수, 月 2900만원 고액자문료 논란

    ... 100억원을 넘었다. 다만 김 후보자가 입사한 9월에는 취업 제한 로펌으로 분류되지 않았다. 일각에서는 “대략의 매출을 가늠할 수 있는 시점에 입사해 규제망을 피해갔다”고 비판한다. 김 후보자의 인사청문요청안에 따르면 그는 본인과 배우자, 두 자녀의 재산으로 모두 19억9000만원을 신고했다. 신고 재산에는 본인 명의 분당 아파트 9억9000만원, 전남 영광 토지 171만원, 예금 5억6718만원 등이 포함됐다. 안효주 기자

    한국경제 | 2021.05.10 02:50 | 안효주

  • thumbnail
    김오수, 퇴임 뒤 법무법인서 월 급여 2천만원 받아

    ... 변호사로 일했다. 전관예우 차원에서 고액의 자문료를 받은 것 아니냐는 지적에 김 후보자 측은 "이름만 올린 것이 아니라, 정식 계약을 하고 매일 법무법인으로 출근해 업무를 수행하고 받은 급여"라고 설명했다. 김 후보자의 인사청문요청안에 따르면 그는 본인과 배우자, 두 자녀의 재산으로 19억9천만원을 신고했다. 신고 재산에는 본인 명의의 분당 아파트 9억9천만원, 전남 영광의 땅 171만원, 예금 5억6천718만원 등이 포함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9 17:51 | YONHAP

  • thumbnail
    요즘 같은 때에 '연 10% 고금리 적금'이 있다고?

    ... 추가된다. 또 적금 만기 시까지 애큐온저축은행 오픈뱅킹의 ‘잔액모으기’를 통한 납입 횟수가 6회 이상이면 연 1.5%포인트의 우대금리가 더해진다. 잔액모으기란 다른 금융사 계좌의 잔액을 애큐온저축은행 계좌로 입금할 수 있도록 한 기능이다. 애큐온저축은행은 별도 우대금리 없이 최대 1000만원까지 연 1.6%의 기본금리를 제공하는 요구불 예금 상품인 ‘애큐온다모아자유예금’도 함께 선보였다. 이인혁 기자

    한국경제 | 2021.05.09 16:40 | 이인혁

  • thumbnail
    한국 씨티은행장 "통매각 최우선 추진"…매각비용 변수

    ...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최근 은행권에서는 `통매각`을 염두에 둔 한국씨티은행이 `몸값`을 유지를 위해 고객과 자금 이탈 방지를 위한 특판을 진행하고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한국씨티은행은 이달 말까지 연 최대 2%(세전) 정기예금 특별금리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또, 지난 5일부터 직장인 대상 등의 신용대출 상품과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0.01%포인트씩 일괄 인하했다. 인수 후보로는 OK금융그룹, DGB금융그룹 등이 거론된다. 금융권에서는 1조∼2조 ...

    한국경제TV | 2021.05.09 14:21

  • thumbnail
    취객에 가짜 양주 팔아 `술값 폭탄`…유흥주점 업주 실형

    ... 병합돼 형량이 1년 6개월로 늘었다. A씨는 서울 송파구 잠실새내역 인근 유흥가에서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호객꾼에게 취객들을 골라 가게로 들어오게 했다. A씨와 B씨 등 업소 직원들은 이렇게 들어온 손님의 카드 비밀번호를 알아내 예금 잔액을 조회했다. 이어 저가 양주에 먹다 남은 양주를 섞어 만든 `삥술`을 먹여 만취하게 했고, 테이블에는 고가의 빈 양주병을 올려둬 부풀린 술값을 청구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이 같은 수법으로 2019년 11월부터 이듬해 ...

    한국경제TV | 2021.05.09 11:26

  • thumbnail
    가짜 양주로 만취시킨 뒤 바가지요금…징역 10개월

    ...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서울 송파구 잠실새내역 인근 유흥가에서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호객꾼에게 취객들을 골라 가게로 들어오게 했다. A씨와 업소 직원들은 이렇게 들어온 손님의 카드 비밀번호를 알아내 예금 잔액을 조회했다. 그런 뒤 저가 양주에 먹다 남은 양주를 섞어 만든 '삥술'을 먹여 만취하게 했고, 테이블에는 고가의 빈 양주병을 올려둬 부풀린 술값을 청구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이 같은 수법으로 2019년 11월부터 ...

    한국경제 | 2021.05.09 08:00 | YONHAP

  • thumbnail
    씨티은행장 "통매각 최우선 추진"…물밑 매수자 물색

    ... 부문의 전체 매각, 일부 매각, 단계적 폐지 등 모든 실행 방안에 대해 신중하게 검토하면서도 늦지 않는 시일 안에 최적의 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런 가운데 최근 한국씨티은행이 신용대출 금리를 낮추고 예금 금리를 높여 특판을 진행하면서 은행권에서는 '통매각'을 염두에 둔 은행이 고객과 자금 이탈을 방지해 '몸값'을 유지하려 한다는 해석이 나왔다. 한국씨티은행은 이달 말까지 연 최대 2%(세전) 정기예금 특별금리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

    한국경제 | 2021.05.09 06:57 | YONHAP

  • thumbnail
    1천조 가계대출 어쩌나…은행 주담대 금리 많게는 0.9%p 뛰어

    ... 5년물) │ │ │ └────────────┴────────────┴───────────┘ ◇ 은행채 등 시장금리 오르고…우대금리는 깎고 은행권 대출금리 상승 추세는 한국은행의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에서도 확인된다. 3월 기준 예금은행의 전체 가계대출 금리(가중평균·신규취급액 기준)는 2.88%로 2월(2.81%)보다 0.07%포인트(p) 올랐다. 일반신용대출 금리(3.70%)와 주택담보대출 금리(2.73%)는 각 지난해 2월(3.70%) 이후, 2019년 6월(2.74%) ...

    한국경제 | 2021.05.09 06:13 | YONHAP

  • thumbnail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분당 아파트 등 재산 19억9000만원 신고

    ... 국회에 제출된 인사청문 요청안에 따르면 김 후보자는 본인 명의로 경기 성남 분당 아파트 9억9000만원과 전남 영광의 땅 171만원을 신고했다. 김 후보자 소유의 2011년식 그랜저 승용차(709만원)와 은행·보험 예금 등 5억6718만원도 신고됐고, 배우자 명의로는 예금 1억8667만원, 장남은 경기도 의왕시 전세 아파트(3억6500만원)과 2020년식 니로 자동차 등을 재산으로 신고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후 4시께 김 후보자의 인사청문 요청안을 ...

    한국경제 | 2021.05.07 20:10 | 이보배